[취임] 대한소아뇌종양학회 박현진 신임 회장

2023년 10월부터 2년간

박현진 국립암센터 소아청소년암센터장이 대한소아뇌종양학회 신임 회장으로 취임했다. [사진=국립암센터]
박현진 국립암센터 소아청소년암센터장이 대한소아뇌종양학회 신임 회장으로 취임했다. 임기는 2023년 10월부터 2년간이다.

박 신임 회장은 “35년간 소아청소년 암환자들의 생존율이 크게 향상된 데 비해 소아 뇌종양의 생존율 향상은 저조하다. 생존자들도 다른 소아청소년암 생존자에 비해 많은 고통을 겪고 있다”며 “최신 기법을 통한 진단과 다학제적 논의를 거쳐 최적의 치료법을 선택함으로써 뇌종양 생존자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데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박 신임 회장은 대한소아뇌종양학회 창립 초기부터 학술이사, 연구기획이사 등을 맡으며 활동해왔다. 2005년부터는 암정복추진연구개발사업의 연구과제인 국내 소아 뇌종양의 치료법 확립을 위한 다기관 연구를 이끌었으며, 수모세포종 표준 진료지침 위원장직을 수행했다.

대한소아뇌종양학회는소아청소년 뇌종양 환자들의 생존율과 삶의 질 향상을 목표로 소아청소년과와 신경외과, 방사선종양학과, 병리과, 영상의학과, 통계학과 등 여러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2002년에 창립한 다학제 학술단체다. 기초 및 생존자 연구 등을 통해 소아청소년 뇌종양의 새로운 치료법을 발굴하고 진단·치료·추적 관련 표준지침을 개발하는 데 힘쓰고 있다.

    임종언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AI학습 및 활용 금지"

    댓글 0
    댓글 쓰기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