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착용, 뜻밖의 이득 (연구)

[사진=IMH_vs/gettyimagebank]
마스크를 쓰고 다니면 금세 축축해진다. 마스크의 불편함 중의 하나지만, 바로 그것이 의외의 장점이 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마스크 안쪽에 형성된 습기 덕분에 호흡기 질환에 덜 걸리거나, 걸려도 심하게 앓을 위험이 낮아진다는 것.

미국 국립보건원(NIH) 연구진은 “마스크를 쓰면 들숨의 습도가 많이 증가한다”면서 “촉촉한 들숨은 독감 증상을 완화한다는 것이 밝혀졌으며, 코로나 19에도 똑같이 적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들숨의 습도가 높아지면 호흡기의 점액 섬모 청소가 활발해져 바이러스가 폐로 옮겨가는 걸 억제한다. 또 면역력을 강화하는 단백질(인터페론) 생산을 촉진한다. 습도가 낮은 겨울에 감기 등 감염성 질환에 자주 걸리는 이유는 이 두 가지 작용이 둔화하는 탓이다.

연구진은 네 가지 마스크로 실험했다. 의료진용 N95, 세 겹으로 된 수술용 마스크, 두 겹짜리 면-폴리에스터 혼방 마스크, 두꺼운 면 마스크 등이었다. 들숨의 습도가 가장 높게 유지되는 제품은 두꺼운 면 마스크였다.

연구진은 “백신 접종이 늘더라도 감염병 예방을 위한 경계심을 늦출 수 없다”면서 “마스크 착용은 간편하고도 효과적으로 호흡기 질환을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이라고 강조했다.

이 연구(Hydrating the Respiratory Tract: An Alternative Explanation Why Masks Lower Severity of COVID-19)는 ‘바이오 피지컬 저널(Biophysical Journal)’에 실렸다.

    이용재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AI학습 및 활용 금지"

    댓글 2
    댓글 쓰기
    • 홈*** 2021-02-15 15:27:19 삭제

      어쨌든 일반 감기 예방 효과도 얻을 수 있기에 저는 이번 년에 감기도 안걸리고 편안하게 보냈네요. 매년 감기 걸리는 것도 일이었는데... 그냥 환절기엔 편의상 마스크를 계속 착용하고 싶네요. 벗고 싶을때나 벗고

      답글0
      공감/비공감 공감0 비공감0
    • *** 2021-02-15 13:45:18 삭제

      저널의 IF가 낮은걸보니 신뢰도가 낮네요 이런 것도 확인해서 기사 작성부탁드립니다

      답글0
      공감/비공감 공감0 비공감0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