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젊은이들이 ‘관계’를 기피하는 이유(연구)

— 영국 젊은이들은 3명 중 1명꼴로 잠자리를 기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shutterstock.com)

인터넷으로 젊은이들이 데이트 상대를 찾는 것이나 성 관련 정보 수집도 한결 쉬워졌지만, 오히려 실제로 성관계를 하는 것에 대한 관심과 흥미는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밀레니얼 세대에게 인터넷이 이 같은 역설적 효과를 가져오고 있다는 것이 영국 글래스고 대학의 연구결과 밝혀졌다.

이 연구팀은 16-21세의 영국 밀레니얼 세대 2,300명을 상대로 한 시간씩의 인터뷰를 통해 성과 사랑에 대한 생각과 행태를 물었다. 그 결과 거의 3명 중 한 명꼴로 섹스를 기피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피 비율은 28%로 미국에 비해 2배 가까운 수준이었다. 남성과 여성 모두 흥미가 없는 것이 잠자리를 기피하는 가장 큰 요인 중의 하나라고 답했다.

이는 밀레니얼 세대가 다른 연구에서 1920년대 이후의 어떤 세대보다 잠자리를 덜 가지는 것으로 나타난 결과와 일치한다. 성적 욕구는 여전히 왕성한 편인 반면 10대의 임신율이 떨어지고 있는 현상과도 관계가 있다.

연구팀은 인터넷 포르노물이 젊은 남성들의 건강한 성생활, 성적 관계를 해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이른바 ‘페이스북 효과’를 지적하기도 했다. 대면 관계보다는 온라인으로 사람들을 만나는 것을 좋아하면서 성관계도 이전 세대보다 덜 갖게 됐다는 것이다.

이 같은 내용은 ‘청소년 건강 저널(Journal of Adolescent Health)’에 실렸고 성 전문 인터넷신문 속삭닷컴이 보도했다.

yjkim yjkim@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1 개의 댓글
  1. 색스리스

    10대 24살까지는 나도 않햇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