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줌 아몬드 한 달 먹으면… 나쁜 콜레스테롤 ‘뚝’

한 줌의 아몬드를 한 달 이상 꾸준히 먹으면 총 콜레스테롤 관리에 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은 고콜레스테롤혈증은 국내에서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심근경색이나 뇌졸중 등 심뇌혈관질환의 선행질환이라 균형 잡힌 관리가 필요하다.

최근 영양학저널(Journal of Nutritional Science)에 발표된 한 메타분석 연구에 따르면 아모든 45g을 4주 이상 꾸준히 섭취하면 건강에 나쁜 콜레스테롤인 저밀도콜레스테롤(LDL)과 중성지방이 크게 감소한 반면, 좋은 콜레스테롤인 고밀도콜레스테롤(HDL) 수치에는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않았다.

연구 결과를 자세히 보면 하루에 아몬드를 최소 45g, 4주 이상 섭취했을 때 총 콜레스테롤은 0.212mmol/L, LDL 콜레스테롤은 0.132mmol/L 감소했다. 또한 기존 혈중 지질 수치가 높은 모집단들이 아몬드를 꾸준히 섭취했을 때 혈중 지질 수치가 현저히 개선되는 점도 이 연구에서 확인됐다.

아몬드는 에너지 공급과 피부건강, 체중조절, 심장에 좋은 건강 간식으로 잘 알려져 있다. 오전에 틈틈이 아몬드를 섭취하면 공복감 해소와 영양섭취 개선에 도움이 된다. 아몬드 한 줌(30g, 약 23알)에는 식이섬유(4g), 비타민 E(8mg), 단백질(6g), 몸에 이로운 단일불포화지방 등 11가지 필수 영양소가 함유돼 있다.

배민철 기자 mcbae200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