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강인 “15kg 감량은 했지만 비추”

딸기 다이어트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강인이 ‘딸기 다이어트’로 15㎏나 체중을 줄인 것으로 밝혀져 화제다. 강인은 21일 경기도 일산 MBC 드림센터에서 열린 새 예능프로그램 ‘스타 다이빙쇼 스플래시’ 제작발표회에서 “27일 만에 15kg을 감량했다”고 밝혔다.

감량 비결에 대해 강인은 “27일 동안 탄수화물은 입에도 안 댔고 채소도 거의 입에 안 댔다. 수분도 입에 거의 안 댔다. 정말 배가 고플 때 딸기 한 송이씩 먹었다”고 말했다. “연말 시상식 때 좀 더 예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어 다이어트를 하게 됐다”는 그는 “공복에 유산소 운동, 자기 전에도 유산소 운동을 하고 숙소 문 밖에도 안 나갔다”고 밝혔다.

그는 “단순히 지방을 빼려던 게 아니라 몸무게 ㎏수만 줄이고 운동을 하려고 했다. 그런데 위장병이 생겼고 늙었다. 여기에 성격이 예민해지고 햇빛을 안 봤더니 안구 건조증이 생겼다”며 “추천은 안 하겠다”고 덧붙였다.  <사진=MBC제공>

    권순일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AI학습 및 활용 금지"

    댓글 0
    댓글 쓰기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