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산 ‘밀크초콜릿 피넛츠’ 회수

살모넬라균 오염 의심되는 땅콩 사용

땅콩으로

인한 살모넬라균 오염 우려가 있는 미국산 초콜릿 회수 조치가 내려졌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미국 제과업체인 마리치 컨펙셔너리가 20일 자사 제품인 ‘밀크

초콜릿 피넛츠’을 자진회수함에 따라 이 제품을 수입한 (주)씨믹스와 (주)이룸푸드시스템에

대해 해당 제품의 유통과 판매를 중단하고 회수 뒤 폐기토록 지시했다고 이날 밝혔다.

마리치 컨펙셔너리는 PCA라는 업체로부터 공급받은 땅콩 원료가 ‘밀크초콜릿

피너츠’에 사용됐기 때문에 자진 회수에 나섰다. 회수 대상 제품은 유통기한이 2009년

3월 1일부터 2010년 4월 9일 사이인 4만1250개(1239kg)다.

이에 앞서 식약청은 지난달 19일 살모넬라균 오염 우려가 있는 켈로그 사의 미국산

과자 ‘오스틴 쿠키 앤 크래커’에 대해서도 유통금지와 회수조치를 내렸다.

식약청은 PCA 사의 모든 제품에 대해 수입금지 조치를 내리는 한편, 미국에서

수입되는 땅콩과 땅콩 함유 제품에 대해 PCA 사의 원료를 사용하지 않았다는 증명서를

제출하도록 요구하고 있다.

식약청 식품관리과 관계자는 “이들 제품을 구입한 소비자는 먹지 말고 구입 장소로

반품해 달라"고 당부하였다.

소수정 기자 crystals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