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자궁

[셀럽헬스] 레이디제인 쌍꺼풀 수술과 체중 증가 고백

“쌍꺼풀 티 나죠?” 레이디제인…눈매 변하고 살도 9kg 쪘다, 무슨 일?

"나 달라졌죠? 티 나죠?" 가수 레이디제인이 쌍꺼풀 수술을 받은 사실과 최근 9kg까지 몸무게가 늘었다는 근황을 전했다. 지난 17일 '레이디제인' 유튜브 채널에는 "10분 만에 쌍수한 썰 최근 9kg 급찐살 근황 토크 라이브"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 됐다. 레이디제인은 영상에 “여러분 왜 나 좀 달라진 거 몰라요? 왜 아무도 못 알아봐? 방송…

당신이 모르고 지나쳤던 우울증에 관한 이야기들

“아파서 우울할까, 우울해서 아플까”…알 방법 있나?

우울증은 신체적 정신적으로 다양한 변화를 몰고 온다. 특히 일상 기능에서 저하를 가져오기 때문에 감정, 생각, 신체 상태, 그리고 행동 등에 변화를 일으키는 심각한 질환이다. 단순히 지나가는 병으로만 치부해서는 심각해 질 수 있어 우울증을 면밀히 관찰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와 관련해 미국 건강전문매체 웹엠디(WebMD)가 소개하는 우울증에 관해 알기…

자궁근종 제때 치료 받지 못해 5년간 근종 키워...공처럼 동그랗게 부푼 배, 종양만 34kg, 복수 3.5kg 제거한 사연

“배가 공처럼 부풀어” 임신 아냐…자궁서 34kg 종양 자란 女, 무슨 일?

자궁에서 무려 34kg(77파운드)에 이르는 거대한 종양을 제거한 여성의 변화 동영상이 공개됐다. 영국 일간 더선은 최근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가 게재한 이전의 동영상을 소개하면서 자궁 속 종양을 방치하다 얼마나 크게 자랄 수 있는지 희귀 사례이자 수술로 삶을 바꾼 의학적 기적으로 손꼽았다. 보도에 따르면 중국 남부 광둥성 출신의 리칭펑은 2012년…

온갖 피임법 몸에 맞지 않아 인생 망쳤다는 여성...프로게스토겐 내성에 의한 다양한 부작용, 내성이 있다는 것도 모르고 계속 피임약, 피임기구 등 사용, 현재는 "다 끊었다"

“배 볼록 살찌고 여드름 투성”…성격도 난폭해진 女, ‘이 약’ 때문?

건강은 물론이고 인간관계까지..., 엄청난 수난 시대를 겪게한 범인이 바로 피임약?! 피임약으로 인해 자신의 삶이 망가졌다고 주장하는 여성이 있다. 심한 기분 변화, 피부 여드름, 체중 증가는 물론이고 사회적 관계의 악화를 경험하면서 친구들과의 우정이 파괴되고 남자친구와의 관계도 다 깨졌다는 것이다. 피임약이 가져올 수 있는 부작용을 거의 겪다 시피한…

자궁 2개에서 두 아들 출산한 여성 사연...중복자궁, 자궁 발달 과정에 하나로 합쳐지지 않아 발생, 조산·유산 위험 높아

“첫째 아들은 왼쪽 자궁, 오른쪽선 둘째가”…자궁 2개로 출산한 女, 무슨 일?

두 개의 자궁을 가진 여성이 왼쪽, 오른쪽 번갈아가며 두 아들을 낳은 사연이 주목받고 있다. 최근 영국 매체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영국 햄프셔주 출신의 샤넌 웹스터(28)는 자궁이 두 개인 중복자궁(Uterus didelphys)을 앓고 있다. 중복자궁은 선천적으로 발생하는 희귀병으로 두 개의 자궁을 갖고 태어나는 현상이다. 전세계 여성 1000명 중…

평생 450번을 경험해도 새로운 월경에 관한 이야기

“생리 중에도 임신할 수 있다?”…월경에 관한 오해와 진실 5

여성은 평생 약 450번의 월경을 경험한다. 이렇게 여러 번 경험하면서 신체를 잘 알게 되었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월경은 여전히 신비로운 점이 많다. 다음은 미국 건강매체 '웹엠디(WebMD)'가 전하는 당신이 모르고 지나칠 수 있었던 5가지 내용이다. 생리 중에도 임신할 수 있다 오래된 잘못된 믿음을 이제는…

음부포진·곤지름 등…20대 30대에서 많이 발생

“임질과 매독 줄어드는데”…최근 늘고 있는 성병, ‘이런’ 증상 보인다

매독과 임질로 대표되던 성매개감염병(성병)이 최근 클라미디아, 음부 사마귀, 음부 헤르페스 등 다양한 형태로 나타나고 있다. 임질과 매독은 발병률이 크게 줄었다. 하지만 매독은 미국이나 일본에서 대유행 조짐을 보이면서 국내 환자가 늘어나는 등 보건당국을 긴장시키고 있다. 성병을 말 그대로 성적인 접촉을 통해 전파되는 질환을 통칭한다. 학계와 보건당국에…

[셀럽헬스] 방송인 안선영 조기폐경

건물주 된 안선영, “난소 나이 55세, 조기폐경 왔다”…어땠길래?

안선영(48)이 스트레스로 인해 조기 폐경을 진단 받은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3일 방송된 채널A ‘4인용식탁’에는 CEO 겸 방송인 안선영이 출연해 절친한 배우 정가은, 송진우, 양소영 변호사를 사옥으로 초대했다. 그는 “사옥을 세운지 1년이 됐다"고 밝혔고, 게스트들은 건물 첫돌을 축하하는 떡을 나눠 먹었다. 정가은은 “내 명의의 건물이 생긴…

자주 움직이면 심장-뇌혈관질환, 대장암, 유방암 등 암 예방에 기여

“60세에 운동 시작해도 효과 있나?”…가장 좋은 습관은?

가족들에에 부담주지 않고 건강하게 활동하는 103세 남성이 있다. 부인을 먼저 떠나 보낸 후 혼자 사는 이 노인은 모든 것을 스스로 해결한다. 음식 만들기 등 가사도 그의 몫이다. 가끔 자녀들이 안부를 물으면 “신경 쓰지 마, 너희들이나 건강 챙기라”고 당부한다. 막내 딸이 70세가 넘었기 때문이다. 103세 노인의 운동...…

담배 끊고 음식만 가려서 먹어도... 암 사망의 60% 예방

“건강했던 내 몸 스스로 망가뜨리다”… 최악의 생활 습관은?

일부 감염병을 제외하곤 현재까지 최다-최악의 병은 암이라고 할 수 있다. 우리나라의 경우 2021년에만 27만 7523명의 신규 환자가 발생했다(2023년 발표 보건복지부-중앙암등록본부 자료). 엄청난 숫자다. 사망률도 1위다. 대부분의 암이 초기에는 증상이 없어 늦게 발견한다. 악화된 상태에서 신약을 사용하면 돈도 많이 든다. 가족이…

비만이면 자궁내막암, 유방암 위험 증가...체중 관리 위한 건강한 습관 중요

살 5kg 찔 때마다 암 위험 11% 커져…뚱뚱한 女, 특히 잘 걸리는 암은?

많은 이들이 보기 좋은 몸매와 입고 싶은 옷을 입기 위해 다이어트를 결심하지만 사실 체중 감량과 식단 관리가 필요한 가장 큰 이유는 바로 '건강'이다. 특히 여성의 경우 몸무게가 지나치게 많이 나가면 특정 암 발생 위험이 커질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최근 《생체분자 및 생의학(Biomolecules and Biomedicine)》 학술지에 실린…

늦었다고 시작할 때가 가장 빠른 때...중년 건강 지금부터

“40대부터 男건강 주눅든다”…중년이면 당장 시작해야 할 건강습관 6

한국 남성의 건강 적신호는 40대부터 시작해 50대에 절정에 이른다. 30대부터 열심히 살면서 가족을 이루고 부양한 우리네 가장들은 막상 40대를 넘어 50대로 가면서 여기저기 조금씩 병들어 가기 마련이다. 이제라도 스스로의 건강도 챙기며 행복을 누릴 수 있는 인생 후반전을 준비해보자. 미국 건강·의료 매체 ‘웹엠디(WebMD)’ 등의 자료를 토대로…

한달간 맥도날드 음식만 먹은 '슈퍼사이즈미' 다큐멘터리 감독 모건 스펄록 53세로 사망...암으로 인한 합병증으로 사인 발표

“30일간 맥도날드만 먹어” 다큐 찍은 男 사망…혹시 가공식품 때문?

한달 동안 맥도날드 햄버거만 먹는 내용의 '슈퍼 사이즈 미' 다큐멘터리 제작자인 모건 스펄록이 지난 주 사망한 것으로 전해진 가운데, 가공식품에 대한 경각심도 일고 있다. 미국 뉴욕타임즈, 영국 데일리메일 등 보도에 따르면 '슈퍼 사이즈 미(Super Size Me)'로 유명한 다큐멘터리 감독 모건 스펄록이 53세 나이로 사망했다. 스펄록은…

생리출혈양이 엄청났던 여성...중복자궁 질환으로 진단, 4명의 자녀 출산했는데도 자궁 두개인지 알지 못해

“과다 출혈로 하루 생리대만 30개”…자궁 하나 더 있었다, 무슨 일?

한달에 한번 찾아오는 생리가 이 여성처럼 끔찍할 수 있을까. 하루 30개가 넘는 생리대가 필요할 정도였던 출혈이 많고 생리통이 심했던 여성, 그 원인이 바로 자궁이 두개이기 때문이라는데..,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의 최근 보도에 따르면 햄프셔주 베이싱스토크에 사는 4명의 자녀를 둔  제이드 윌리엄스(31세)는 생리때 마다 곤욕이었다. 너무도 많은…

가족력 있는 경우에도 정기검진 중요...표적항암제 대상 느렁

생존율 낮은 난소암…출산 경험 없다면 더 주의

난소암은 초기 증상이 없어 전이된 상태에서 발견되는 경우가 많다. 재발이 흔해서 여성암 중에서 사망률도 가장 높다. 특히 40세 이상, 불임이나 출산 경험이 없는 경우, 가족 중에 난소암이나 유방암 환자가 있는 경우에 발생 위험이 크다. 다른 암처럼 난소암도 조기발견이 가장 중요하기 때문에 정기검진을 잘 받는 게 중요하다. 난소암 진단을 받았다면…

난이도 높은 수술 위해 정부 소개로 한국 찾아

초고도비만 UAE 여성, 출산 후 서울아산병원 찾아야 했던 이유?

초고도비만과 여성질환으로 극심한 골반 통증에 시달렸던 아랍에미리트(UAE) 여성이 최근 서울아산병원에 감사 인사를 보냈다. 자국에서 치료가 어려웠던 그는 올해 초 서울아산병원에서 고난도의 로봇 자궁절제 수술을 무사히 마치고 2년여 만에 극심한 골반 통증에서 벗어날 수 있었기 때문이다.   주인공은 UAE 국적의 자밀라(가명, 38) 씨. 지난…

자궁 안에 피임 효과있는 기구 삽입하는 피임법...출혈·복통 등 부작용 주의

“부작용 심해서” …자궁 내 피임장치 혼자 빼 버린 女, 괜찮을까?

자궁 내 피임장치를 스스로 제거한 여성 사연이 주목받고 있다. 출혈, 여드름 등 부작용에 병원을 찾았으나 진료가 계속 미뤄지자 직접 제거에 나선 것이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영국 워릭셔에 사는 키에라 플랫(27)은 작년 9월 자궁내막증 증상을 줄이기 위해 자궁 내 피임장치(IUD) 시술을 받았다. 장치 삽입 이후 3주 만에 키에라는 극심한…

1L당 0.68㎎의 낮은 불소 노출에도 1.83배 더 높아

임신했을 때 ‘이 물’ 마시면…아기 행동장애 위험 높아져

불소가 포함된 수돗물을 마시는 엄마에게서 태어난 아기는 행동장애 위험이 두 배 가까이 높아질 수 있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의학협회저널 네트워크 오픈(JAMA Network Open)》에 발표된 미국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가 21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미국 지자체는 1940년대부터 어린이 충치 예방…

지나치게 유연한 관절 희귀병 앓는 보디빌더...쉽게 멍들고 관절 통증·부상 위험 높아

“관절 너무 유연해” 보디빌더女…50세까지 못 살 것 같다는 사연은?

“50세까지 버틸 수 없을 것 같다”는 미국 보디빌더 여성 사연이 공개됐다. 이 여성은 관절이 지나치게 유연해 쉽게 멍들고 손상되는 희귀병을 앓고 있다. 최근 미국 매체 뉴욕포스트에 따르면 트레이시 키스(36)는 엘러스 단로스 증후군(Ehlers-Danlos syndrome·EDS)이라는 희귀 관절 질환에 걸렸다. 이 병은 콜라겐을 생성하는 유전자에…

자궁내막증이었음에도 과민성 장문제로만 진단한 의사들...2년동안 적절한 치료 받지 못하고"가스라이팅 당했다" 주장한 여성의 사연

“임신 5개월처럼 배 불뚝”…의사 5명 ‘장 문제’로 오진한 ‘이 병’, 뭐길래?

임신하지도 않았는데 임신 5개월 정도의 배처럼 부풀어 오르고, 생리통이 너무 심하고, 매일 알수 없는 피로감과 통증에 힘들어 했지만, 의사들로부터 '장(소화기)'문제라고만 진단받은 한 여성의 사연이 공개됐다. 영국 일간 더선에 따르면 런던에 사는 29세의 사라 메이혼은 자궁내막증의 증상을 겪고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2년동안 만난 7명의 의사들 중 5명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