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신건강

“살찐 사람 ‘프로필 사진’, 사뭇 다르다”…왜?

자신의 외모나 몸매에 심각한 결점이 있다는 생각에 사로잡히는 병을 신체이형장애(신체추형장애)라고 한다. 비만한 사람의 대다수는 외부에 자신을 노출시키는 앱의 프로필 사진에서 몸을 숨긴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탈리아 유니카밀러스 국제의대(UniCamillus International Medical University) 연구팀은 모바일 메신저 앱 ‘왓츠앱(

중요한 일 앞두고 불안하다면… ‘이런’ 음료 마셔라

매일 느끼는 불안감과 초조함, 너무 당연해서 일상의 일부처럼 느껴지지만 어떤 사람들은 불안감에 생활을 유지하기 힘들 정도로 버겁다고 느끼기도 한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우리나라 국민의 불안장애 평생 유병률은 9.3% 정도로 10명 중 1명은 평생에 한 번 불안장애 증상을 겪는다. 불안장애일 경우 약물 등 치료가 가장 중요하고 기본적인 해결 방법이지만 증상이

뒷담화는 나쁘지만…남 칭찬할 때 내 정신 건강 좋아져

다른 사람을 몰래 헐뜯고 흉보는 뒷담화는 대화의 흔한 주제다. 왜 사람은 소문과 험담에 관심을 갖는 것일까. 네덜란드 그로닝겐대 연구팀에 따르면 가십은 부정적 행동으로 평가되지만 일부 긍정적 기능도 있다. 소문을 전해들은 사람들은 자신의 행동을 어떻게 개선할 것인지 고민하게 된다는 것이다. 연구팀은 “연구 결과 긍정적인 소문이 스스로를 발전시키는 기능으로

우울증 있는 사람, ‘가상현실’에서 놀았더니…증세가 뚝 떨어져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미국 성인의 20% 이상이 정신 질환을 앓고 있으며 13~18세에서도 비슷한 비율이 나타난다. 우울장애 문제를 해결하는데 가상현실(VR)이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메디컬 인터넷 리서치 저널 정신 건강(Journal of Medical Internet Research Mental Health)》에

“잠 잘 자려면 매주 ‘이것’ 해라”…수면 문제 42% 낮춰, 뭐길래?

웰빙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수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수면 부족은 심장병, 신경퇴행성 장애, 심지어 사망 위험 증가와 같은 심각한 건강 문제와 연관돼 있다. 《정서 장애 저널(Journal of Affective Disorders)》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정원을 꾸준히 가꾸는 사람들은 운동을 하지 않는 사람들에 비해 여러 가지 수면 장애를 겪

“더이상 생리 안 해” 40세 전 완경女…사망위험 4배 높아, 줄이려면?

40세 이전에 일찍 폐경(완경)을 맞는 여성은 그렇지 않은 여성에 비해 일찍 죽을 위험이 2~4배나 더 높지만, 호르몬 대체요법(HRT)을 쓰면 조기 사망 위험을 약 절반으로 줄일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핀란드 오울루대 연구팀은 조기 폐경(조기 난소 기능부전) 진단을 받은 여성 5817명과 그렇지 않은 여성 2만2859명과 비교 분석한 결과 이같이

스트레스 받았을 때…男은 감정 이해력 떨어져, 女는?

스트레스는 누구에게나 발생한다. 겉으론 걱정거리는 전혀 없고, 행복해 보이는 사람도 알고 보면 속으로는 스트레스가 많다. 특히 현대인은 스트레스로 인해 불안, 걱정, 근심이 끊이지 않는다. 이런 스트레스에 대처하는 자세는 사람마다 각기 다르다. 스트레스에 잘 대응하는 사람일수록 삶의 질이 높을 가능성이 있다. 이와 관련해 스트레스에 대처하는 데 남녀 차이가

잠 좀 못 잤다고 이런 일이…불면증이 일으키는 건강 문제 10

불면증은 밤에 잠을 자지 못하는 증상을 말한다. 신경증, 우울증, 조현병 등의 경우에 나타나며 그 외에도 몸의 상태가 나쁘거나 흥분하였을 때에 생긴다. 3개월 이상 일주일에 최소 3회 이상 불면증 증상이 나타나면 만성 불면증으로 볼 수 있다. 장기간 수면이 부족하면 건강에 심각한 영향을 미칠 수 있으므로 이런 양상이 나타난다면 의사와 상의해야 한다. 미국

“손발 찌릿한데 그냥 넘겨”…사실은 ‘이 병’, 앓아도 몰라

신경 손상으로 손과 발에 감각이 없거나 통증을 느끼는 신경병증은 광범위한 장애지만 실제 진단율은 크게 떨어질 수 있다는 새로운 연구결과가 나왔다. 《신경학(Neurology)》에 발표된 미국 미시건대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이 9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연구진은 미시간주 플린트의 한 외래 내과진료소에서 진료를 받고 나오는

“뇌의 마지막 노력?” 치매환자 3명 중 1명…죽기 전 기억 돌아와

치매 환자의 약 3분의 1은 인생의 마지막 순간 기억력을 되찾는 놀라운 순간을 경험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알츠하이머 및 치매(Alzheimer’s and Dementia)》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치매 환자의 3분의 1 이상은 적어도 숨지기 6개월 전에 기억이 잠시 회복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진은 알츠하이머병 및 치매 환자들의 자각 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