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뉴스

천식도 어릴 때 치료해야 예후 좋아진다

꽃가루와 미세먼지, 기온 변화가 심한 환절기는 천식환자가 더욱 취약한 계절이다. 특히 소아천식은 적절한 치료를 해야 중요한 성장과 발달, 그리고 학업생활을 무난히 할 수 있다. 불충분한 치료는 잦은 천식의…

코코아 마시면 남성 심혈관 좋아진다

시험이나 취업면접 등 스트레스를 받는 일이 생기면 일시적으로 심박수와 혈압이 높아지고 동맥이 확장된다. 혈관 안쪽의 내피가 이런 스트레스를 받고 기능을 회복하기까지 최대 90분가량 소요될 수 있다. 이것은,…

코고는 아이, 뇌 모양 달라져 집중 잘 못해 (연구)

코고는 아이는 뇌의 모양이 다르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코골이로 인해 아이가 집중을 잘 하지 못하고 과잉 행동하는 등의 부정적인 영향을 나타날 수 있다는 것이다. 미국 메릴랜드대학교 의과대학 소아과…

좋은 추억 오래 간직하는 방법

친구들과 처음으로 일박 여행을 떠나던 순간, 바닷물에 처음 발을 적시던 순간, 아이가 처음으로 엄마라고 부르던 순간. 절대로 잊지 못할 것 같던 아름다운 기억들이 자꾸만 흐릿해진다. 사람의 기억력은…

젊을수록 덜 먹어…과일·채소, 매일 500g 먹어야

우리나라 사람들의 과일·채소 섭취량이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나트륨 섭취는 과잉 상태다. 보건복지부, 농림축산식품부,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4일 '한국인을 위한 식생활지침'을 발표했다.…

피임약 먹어도 혈전 발생…백신 부작용과는 달라

얀센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혈전이 발생한 사례들이 보고됐다. 부작용이 나타난 사람들은 전부 여성이다. 미국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얀센 백신을 접종을 받은 18~48세 여성 6명에게 혈전…

뇌세포 괴사하는 초응급질환 ‘뇌경색’…전조증상은?

뇌졸중은 뇌혈관이 막히거나 터지는 질환을 통칭하며, 뇌혈관이 막히는 허혈성 뇌졸중(뇌경색)과 뇌혈관이 터지는 출혈성 뇌졸중(뇌출혈)으로 구분된다. 뇌졸중이 치명적인 이유는 영구적인 손상인 경우가 많아 심각한…

다시 돌아온 불청객 무좀 퇴치법은?

날씨가 따뜻해지면 만물이 소생한다. 꽃이 피고 겨울잠을 자던 동물들도 깨어난다. 그러나 우리 건강에 불청객인 각종 바이러스 및 세균들도 급증하면서 질병에 걸리는 일도 잦아지는 경우가 많다. 기온 상승과 함께…

갱년기 장애 ‘브레인 포그’ 줄이는 방법

갱년기장애라고 하면 흔히 불규칙한 생리와 안면홍조를 떠올린다. 하지만 일부 여성들에게는 머리가 멍해지는 브레인포그(brain fog), 즉 집중력 장애와 단기 기억력감소와 같은 증세가 더 고민이다. 가령,…

포화지방이 많은 뜻밖의 음식 5

포화지방은 버터, 라드, 코코넛오일처럼 상온에서 고체로 존재하는 지방이다. 과하게 섭취하면 '나쁜 콜레스테롤'(LDL) 수치를 높여 심혈관 질환에 걸리기 쉽다. 포화지방은 하루 섭취 열량의 10% 이내로…

나이 들면 나타나는 위험한 징후들

세월이 빠르다는 것을 실감하는 나이대가 중년이다. 20~30대가 엊그제 같은데 ‘중년’이라는 말이 낯설지 않다. 몸은 청춘 그대로인 것 같은데 주위에서 중년 대접을 하니 섭섭한 경우도…

자주 깨고, 마렵고…중장년이 겪는 수면장애 3

수면장애란 건강한 수면을 취하지 못 하거나, 충분한 수면을 취하고 있음에도 낮 동안에 각성을 유지하지 못 하는 상태 또는 수면리듬이 흐트러져 있어서 잠자거나 깨어 있을 때 어려움을 겪는 상태를…

당분 비교적 적고, 영양소 풍부한 과일 4

당분 섭취량은 하루 총 칼로리의 10% 이내로 50g을 넘지 말아야 한다. 하지만 여러 음식과 과자, 각종 소스는 물론 저지방 요구르트 등에도 당분이 들어있는 만큼 섭취량 조절이 필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