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뉴스

팬데믹이 여성 월경에 미치는 영향은?

장기화되는 코로나19 사태로 스트레스를 느끼는 사람들이 많다. 스트레스는 신체에 변화를 일으키는데, 일부 여성들은 팬데믹이 선언된 이후 월경주기의 변화를 경험하고 있다. 스트레스를 받으면 우리 몸이…

안경에 김 안 서리게 마스크 쓰는 법

안경을 쓰는 사람이 전 국민의 절반에 이른다. 이들은 요즘 마스크 탓에 눈 좋은 사람은 모르는 애로를 겪고 있다. 콧김이 렌즈에 서려 시야가 뿌예지는 것. 콧김이 안경에 서리는 원리는 이렇다. 수증기를…

사회적 거리두기, 개인 관심 줄어…SNS 정보량 급감

지난 주말 한강 주변이 벚꽃놀이를 위해 찾아온 상춘객으로 붐볐다. 이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에 대한 개인의 책임감을 너무 가볍게 여기는 것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가 나왔다. 실제 통계 수치를…

코로나 시대, 집밥의 원칙 5

코로나 19 사태로 일상이 깨졌다. 개학은 언제 할 것이며, 사회적 거리두기는 언제나 끝날까? 불안과 스트레스가 만만치 않다. 이럴 때일수록 먹는 것에 신경을 써야 한다. 미국 ‘하버드 헬스…

생활용품 속 화학물질, 인체 위해할 수준 아냐

일상생활에서 접하는 화학물질이 우려할 정도로 인체에 영향을 미치고 있지는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일상생활 속 다양한 경로로 인체에 노출되는 비스페놀류 등의 화학물질…

피로, 우울감…호르몬 불균형 증상 7

내분비물로도 불리는 호르몬은 동물의 내분비샘에서 분비되는 체액과 함께 체내를 순환하며 다른 기관이나 조직의 작용을 촉진, 억제하는 물질을 말한다. 호르몬은 이렇게 몸의 각 기관과 세포가 제…

“코로나 백신 올해 안에 나온다”, 英 연구팀

영국 옥스퍼드대학교 연구팀이 빠르면 가을경 늦어도 올해 안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내놓을 수 있다고 밝혔다.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옥스퍼드대학교 연구팀은 500명의…

가볍지만 무시하지 않아야 할 코로나 증상 6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예측할 수 있는 가장 명확한 증상은 열, 기침, 호흡곤란이다. 하지만 실질적으로 환자들이 보이는 증상은 이보다 다양하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열, 기침, 호흡곤란 등…

답답하고 우울하고…‘코로나블루’ 극복 방법은?

코로나19 확진자가 하루 50명 전후로 줄어들었다. 하지만 서울과 수도권 중심으로 지속적인 추가 환자가 발생하면서 정부는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을 연장했다. 이로 인해 화창한 봄 날씨에도 집밖을 나가지…

자주 씻어 갈라지고 튼 손 보호하는 법 5

코로나 19 바이러스를 막는 첫 번째 방책은 손을 깨끗이 하는 것. 그러나 손을 자주 씻으면 건조해지고, 심하면 피부염도 생길 수 있다. 피부 표면의 건강한 지방층이 다 날아가면서 손은 물론 손목까지…

채소-과일 안전하게 씻는 법 4

손, 문고리, 버스 손잡이... 사방에 바이러스가 묻어있을 것만 같은 시절이다. 식재료로도 불안하다. 끓이거나 굽는 재료야 그렇다 해도 채소와 과일처럼 날로 먹어야 하는 경우는 어떻게 해야 할까? 미국…

붉거나, 땀나면…손으로 보는 건강 상태 5

전문가들은 “손의 건조한 피부, 얇은 손톱 등은 암과 같은 감춰진 질환의 단서로서 중요한 건강 신호가 될 수 있다”고 말한다. 이와 관련해 ‘데일리메일’이 전문가들의 의견을 토대로 손에 나타나는 건강…

코로나19…뉴욕 사망자 급증, 영국 총리는 안정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미국 뉴욕 주의 사망자가 다시 급증하고 있다고 BBC방송 등이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7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뉴욕 주의 코로나19 사망자는…

코로나19, 소녀보다 소년 환자가 많은 이유 (연구)

코로나19에 취약한 계층은 고령자와 만성질환자, 그리고 흡연자다. 그리고 성별로는 여성보다 남성 환자가 많다. 남성이 코로나19에 더 취약한 이유 중 하나는 흡연이 꼽힌다. 남성 흡연자 비율이 더 높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