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8세 맞아?” 유지연, 깐달걀 피부... ‘이 성분’이 비결?

배우 유지연이 깐달걀 피부 비법으로 콜라겐을 꼽았다. 사랑과 전쟁 불륜녀 역할로 유명한 유지연은 최근 TV조선 ‘퍼펙트라이프’에 출연했다. 방송에서 피부 칭찬을 들은 유지연은 “피부 건강을 위해 콜라겐은 아무리 귀찮아도 꼭 챙겨 먹는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피부는 타고난 편이라 예전에는 주

나연 “운동해도 티 안나는 몸?”...근육 잘 안 붙는 이유 있다

트와이스 나연이 몸매 관리에 대한 억울함을 토로했다. 최근 나연은 유튜브 ‘일일칠-117’에 출연해 아무리 운동을 해도 티가 안 난다고 말했다. 영상에서 나연은 “아침 저녁으로 운동한다”며 “나는 굶고 단백질을 섭취하고 시간 날 때마다 운동했다”고 말했다. 이어 “열심히 해도 이게 복근인가 그

50대 고소영, 혈액순환 안돼 뭐하나 봤더니...‘이 부위' 마사지, 어떻게?

배우 고소영이 혈액순환을 위한 비결로 마사지를 꼽았다. 최근 고소영은 유튜브 채널 ‘김나영의 nofilterTV’에 출연해 근황을 전했다. 영상에서 고소영은 자신이 자주 사용하는 물건을 소개했다. 장요근과 발바닥을 마사지하는 기구를 선보인 고소영은 “나이가 50세가 넘으니까 혈액순환이 안되는

[건강먹방] 짠 음식 먹으면 '단것' 당긴다...간식 먹을 땐 언제?

군것질이 습관인 사람은 의외로 많다. 식후 달콤한 음료나 젤리를 곧바로 찾거나 끼니와 끼니 사이에 과자 등으로 출출함을 달래는 것이다. 단맛이 강한 군것질거리를 먹으면 일시적으로 기분을 전환하고 허기도 달랠 수 있지만 혈당, 비만 등에 악영향을 줄 수 있다. 오전에 간식 먹으면 지방 축적 막아줘..

최화정 “60대는 ‘이것’ 많이 먹어야”...폐경기 女에 좋은 이 식단은?

방송인 최화정(63)이 참외와 석류 등을 활용한 샐러드를 소개했다. 최화정은 최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참외를 활용한 이색 요리를 선보였다. 영상에서 최화정은 참외를 반으로 자르고 씨가 하얗게 뭉쳐있는 부분인 태좌를 체망에 옮겼다. 그 다음 참외의 과육은 얇게 썰고, 씨 부분은 숟가락으로 눌러가며

날씬해진 신봉선 “11kg 빼고 더?”...테니스와 ‘이 식단’으로 관리, 효과는?

신봉선이 11kg를 뺀 뒤에도 테니스와 식단 관리를 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최근 신봉선은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오랜만에 밤 테니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신봉선은 테니스복을 입고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다이어트에 성공한 신봉선은 날렵한 턱선과 날씬한 몸매를 뽐내고 있다.

"첫째 아들은 왼쪽 자궁, 오른쪽선 둘째가"...자궁 2개로 출산한 女, 무슨 일?

두 개의 자궁을 가진 여성이 왼쪽, 오른쪽 번갈아가며 두 아들을 낳은 사연이 주목받고 있다. 최근 영국 매체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영국 햄프셔주 출신의 샤넌 웹스터(28)는 자궁이 두 개인 중복자궁(Uterus didelphys)을 앓고 있다. 중복자궁은 선천적으로 발생하는 희귀병으로 두 개의 자궁을

"유통기한 없다지만" 아이스크림 먹고 식중독... '이 균' 때문?

낮 기온이 30도에 오르는 등 무더운 날씨가 계속되고 있다. 조금만 걸어도 땀이 흐르고 지치는 이런 날에는 아이스크림으로 더위를 쫓는 사람이 많다. 한여름을 대비해 아이스크림을 왕창 사서 집에 두는 이도 있다. 아이스크림은 유통기한이 없어 여름 동안 상할 가능성은 낮지만 잘못 고르면 식중독 등이 나타날

미나 “나쁜 콜레스테롤 위험 판정”...식습관 바꿔야 한다는데, 어떻게?

가수 미나가 체내 LDL 콜레스테롤 상태가 위험한 사실을 고백했다. 최근 미나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건강 상태 근황을 전했다. 미나는 “콜레스테롤이 다양한 질병의 원인이다”며 “저도 LDL 콜레스테롤 위험 판정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평상시 먹는 걸 생각해보면 건강을 해치는 식습관

"발뒤꿈치 물집일 뿐이었는데"...결국 왼쪽 다리 잘라낸 女, 무슨 일?

운동화로 인한 발뒤꿈치 물집이 패혈증으로 이어져 결국 다리를 잘라낸 여성 사연이 전해졌다. 영국 매체 더선 등 외신에 따르면 영국 헐(Hull)에 사는 찰리 버드셀 무어(24)는 2021년 1월 한 운동화를 신고 쇼핑과 수영을 즐기던 중 발에 물집이 생겼다. 며칠이 지나자 물집의 크기는 커지고 고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