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건강] 무화과의 건강 효능과 섭취 시 주의할 점

노화 방지·다이어트…제철 무화과의 효능

전국이 구름많겠으나, 중부지방은 밤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아침최저기온은 10~19도, 낮최고기온은 21~25도로 예보됐다.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도 이상 벌어지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오늘의 건강= 부드럽고 향긋한 무화과가 제철을 맞았다. 무화과는 연중 이맘때만 잠깐 만나 볼 수 있기에 더욱 특별하고 귀하게 느껴진다. 뿐만…

중년부터 시작하는 치매 예방 생활습관 5

적당한 운동이 치매 예방에 좋다는 사실은 잘 알려져 있다. 운동 외에도 치매를 예방하는 방법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중년에 접어들면 누구나 조금씩 치매가 걱정되는데, 일상생활 속에서 치매를 예방하는 간단한 생활 습관이 궁금해진다. 뇌에 필요한 7시간 숙면 밤에 숙면을 취하는 것도 치매 예방에 필요하다. 잠을 잘 자면 멜라토닌이 적절히 분비되어…

냉장고 보관을 피해야 하는 음식은?

마트에서 사온 식품도, 먹다 남은 음식도 모두 냉장고에 보관하기 마련이다. 냉장고의 저온 환경에서는 음식을 더 신선하게 보관할 수 있다는 생각 때문이다. 하지만 냉장고에 보관할수록 신선도와 맛이 떨어지는 음식이 있다면? 냉장고 보관을 피해야 하는 음식을 알아보자. 냉장고 안에서 맛과 색이 변하는 감자 냉장고의 저온은 감자의 맛과…

가을 햇사과, 우리 몸에 좋은 이유 5가지

새빨간 가을 햇사과는 9월에 나오는 과일 중 가장 눈에 띈다. 새빨간 사과만 보아도 새콤달콤한 맛이 느껴질 정도이다. 사과는 아침에 먹으면 몸에 좋고, 껍질째 먹으면 건강에 더욱 좋다고 알려져 있다. 사과가 우리 몸에 어떤 변화를 가져오는지 소개한다. 노화 방지와 피부 미백에 좋은 사과 사과에 많이 함유된 폴리페놀 성분은 노화를 방지하고 하얀…

오늘의 건강-제철 맞은 석류의 건강 효능과 주의할 점

남성도 석류를 먹어야 하는 이유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수도권 등 중부 지방부터 제주까지 전국적으로 비가 오겠다. 예상 누적 강수량은 최대 60㎜다. 아침 최저기온은 18~23도, 낮 최고기온은 25~32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새콤달콤 알알이 톡톡 터지는 맛이 일품인 석류가 제철이다. 천연식물성 에스트로겐이 풍부한 석류는 여성들에게 이로운 과일로 잘 알려져 있다. 하지만 알고…

중년 관절에 약이 되는 운동 5가지

언젠가부터 계단을 오르기 힘들어지고, 운동할 때도 무릎에서 소리가 나기 시작한다. 무릎과 척추, 목, 팔, 다리 등 몸의 각 관절이 무겁고 삐걱거리는 느낌이 든다. 이는 노화 현상의 일환으로, 관절을 이루는 뼈와 인대에 손상이 나타나면 염증과 통증이 수반된다. 질병으로 의심되면 병원을 찾는 것이 급선무이지만, 우선 중년 관절에 약이 되는 운동부터 알아보자.…

올리브유, 제대로 알고 먹어야 건강하다

요리에 사용하는 식용유로 올리브유의 인기가 높다. 올리브유는 샐러드용으로도 사용이 가능해 다양한 요리에 활용된다. 특히 올리브유는 심혈관 건강에 좋다고 알려진 건강 식품이다. 하지만 건강에 좋은 올리브유도 선택부터 조리법까지, 제대로 알고 먹어야 더욱 건강해진다. -올리브유, 똑똑한 선택부터 시작하자 올리브유를…

[오늘의 건강] 재채기와 코 가려움, 콧물 등이 대표적

가을철 불청객 알레르기…증상과 치료법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충청권과 남부지방, 제주도는 가끔 비가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30∼100㎜, 충남 서해안 10∼50㎜, 충청권 내륙 5∼30㎜. 아침 최저기온은 17∼22도, 낮 최고기온은 23∼28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알레르기하면 꽃잎이 휘날리는 봄을 떠올리는 사람이 많지만 '가을 알레르기'도 적지 않다. 이 때문에…

칼로리를 알면 먹기 겁나는 추석 음식

가을이 수확의 계절인 만큼, 추석 명절음식은 다채롭고 풍요롭다. 하지만 명절음식은 대부분 기름을 많이 사용해서 볶고 지지고 튀기는 고칼로리 음식들이다. 추석 명절음식의 엄청난 칼로리를 알면 먹기 겁난다. 칼로리를 하나하나 계산하기는 어렵지만, 알고 나면 전처럼 많이 먹기는 힘들 것이다. 매번 명절 후 ‘급찐살’로 후회한다면, 명절음식의…

[오늘의 건강] 코로나19로 인해 발병한 전정기관 질환, 적극적으로 치료해야

코로나19 걸린 후 머리가 ‘핑’…알고 보니 귀 때문?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남부지방과 제주도에 가끔 구름이 많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4∼20도, 낮 최고기온은 24∼30도로 예보됐다. 낮과 밤의 일교차가 크므로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겠다. ☞오늘의 건강= 매년 9월 9일은 대한이비인후과학회에서 지정한 ‘귀의 날’이다. 숫자 ‘구(9)’와 ‘귀’의 발음과 모양이 비슷해 이날로 제정됐다. 코로나…

유두가 왜 아프지?..의학적 이유 8가지

어떤 여자라도 '유두통'이란 단어엔 움추러들기 십상이다. 여성은 유두에 민감하다. 그 민감성이 고통으로 바뀌면 초조해질 수 있다. 다행스런 것은 유두통이 눈에 보이는 피부 변화나 비정상적 유두 분비물이 없다면 곧바로 걱정할 일이 아니라는 점이다. 이런 변화가 있으면 의사의 진료를 받아봐야 한다. 미국 여성 건강지 '우먼스헬스(Womens…

‘기름’진 건강… 몸에 좋은 기름은?

민족의 명절 한가위가 코 앞이다. 전이나 나물 등 기름을 사용하는 요리를 많이 만들게 되는 시기다. 너무 기름진 음식이 건강을 해치지나 않을까 걱정이 되기도 한다. 일반적으로 기름은 몸에 해롭다. 기름은 지방에서 나온다. 지방도 해롭다. 하지만 모두 해로운 건 아니다. 불포화 또는 다불포화 지방은 나쁜 콜레스테롤의 수치를 낮춰준다. 미국의 건강매체인…

[오늘의 건강] 갈치의 건강 효능과 갈치강정 요리법

제철 맞은 갈치, 색다르게 즐겨볼까?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비가 내리겠고 남해안과 제주도를 중심으로 바람도 강하게 불겠다. 특히 제주도 산지는 600mm, 남해안, 경상권 동해안, 지리산 부근에는 400mm 이상의 많은 비가 예상되니 주의해야겠다. ☞오늘의 건강= 비리지 않고 담백해 남녀노소에게 사랑받는 갈치가 제철을 맞았다. 단백질과 불포화 지방산, 필수 아미노산이 풍부한 갈치는 성인병…

[오늘의 건강] 시설 점검·외출 자제…태풍 대비 행동 요령

매미보다 강하다? 태풍 ‘힌남노’ 피해 줄이려면

태풍 영향으로 주말 동안 제주도와 전남 남해안, 경남권 해안에 많은 비가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100~200㎜, 전남권 해안과 경남권 해안에는 50∼100㎜다. 아침 최저기온은 18~22도, 낮 최고기온 26~30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제 11호 태풍 힌남노가 북상중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오는 6일 경남 남해안으로 상륙할 가능성이…

[오늘의 건강] 대하의 건강 효능…흰다리새우와 구별법

제철 맞은 대하, 버릴 게 없는 이유

강원 영동을 제외한 중부지방에 가끔 구름이 많겠고 그 밖의 지역은 대체로 흐리겠다. 제주도와 전남 남해안, 경남권 해안에 가끔 비가 내리겠다. 최저기온은 15~22도, 최고기온은 23~30도로 예상됩니다. ☞오늘의 건강= 제철을 맞은 대하의 살이 통통하게 올랐다. 이달부터 초겨울까지는 대하가 연중 가장 맛이 좋을 때다. 이 기간에는 대하 특유의 달달한…

스마트폰에 혹사당한 눈을 위한 1분 운동법

회사에서도 집에서도 스마트폰을 손에서 떼지 못하면, 결국 눈이 뻑뻑해지고 피로해지는 순간이 찾아온다. 요즘처럼 스마트폰 사용이 많아진 시대에는 눈 관리가 더욱 중요하다. 피곤해진 눈을 계속 혹사하다 보면, 눈에 피로가 적체되어 결국 안과 질환이 생기게 마련이다. 몸이 천냥이면 눈이 구백냥이라는 옛말이 있듯이, 우리 몸에서 가장…

9월 제철 과일에 숨겨진 특별한 영양

선선해지는 날씨와 함께 시작되는 9월, 영양 만점 제철 과일로 가을에 필요한 영양소를 채울 수 있다. 풍성한 수확의 계절인 가을에 나는 제철 과일은 맛과 향이 좋고, 가을철 필요한 특별한 영양소도 풍부하다. 그냥 먹어도 맛있고 건강에 좋지만, 잘 알고 먹을수록 건강 효과가 더욱 높아진다. 9월 제철 과일에 숨겨진 특별한 영양을 소개한다. 1 비타민과…

스트레스 많으면 80% 이상이 이 간다

당신이 밤새 이갈이를 한다는 징후 6

“내가 이를 간다고?” 자신이 밤에 이를 가는지 여부는 알기 힘들다. 가족 중 한 사람이 이런 말을 하더라도 부정하기 일쑤다. 실제 밤에 이를 갈며 잔다면 여러가지 증상이 나타난다. 이런 증상을 어떻게 해석해야 할까. 미국 언론매제 '허핑턴포스트(huffpost.com)가 30일(현지 시간) 전문가들의 조언을 통해 증상별 대처법을 조언했다. 밤에 이를…

원두 바꾸거나 드립 커피와 번갈아 마셔야

콜레스테롤 높이는 침출식 커피, 건강하게 즐기려면?

통통한 맛과 향긋한 향, 편리한 추출법으로 프렌치 프레스 커피의 인기는 높다. 프렌치 프레스는 커피 가루를 물에 잠기게 하여 추출하는 침출식 커피 추출도구다. 간편하고 맛있는 이 커피를 많이 마시면 콜레스테롤이 높아질 위험이 있다. 미국 언론매체 '허핑턴포스트(huffpost.com)'의 최근 보도에 따르면 종이 필터 등으로 여과되지 않은 커피는…

최지우 홍지민 등 40대에 출산

이정현이 고령 산모? …요즘 40대 출산 늘어  

이정현(42)이 ‘나이 많은 사람 중 출산 2위’라며 우울증을 겪었던 사실을 털어놨다. 27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한 이정현은 식사 중 "입덧이 너무 심했다. 마지막 달에는 거의 못 걸어다녔다. 몸이 작은데 배가 너무 많이 나와서. 못 걸어다녀서 너무 우울했다"며 임신의 고통을 전했다. 그는 "내가 아기 낳은 사람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