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휴식시간

주말도 업무 대기 상태면 몸엔 무슨 일이?

  출근할 필요가 없는 주말, 회사가 아닌 집에 있는데도 일에서 벗어난 기분이 들지 않는다. 스마트폰을 위시한 기술발전 덕에 상사, 동료, 거래처, 고객 등으로부터 언제든 연락받을 수 있는 상황에 놓인 것이다. 이처럼 주말이지만 쉬는 날이라기보다 일의 연장선상에 있는 평일 같다고 느끼는 사람들이 많다. 이런 기분 상태가 개인의 정신과 신체에 미치는 영향은 무엇일까.   독일 함부르크대학교 연구팀에 따르면 직장인들의 휴식시간은 크게 두 부류로 나뉜다. […]

오랜만에 시작하는 운동, ‘운동 강도 조절’이 우선

  겨우내 이불속에서 몸을 웅크리고 보내는 시간이 많았다면 이젠 활동적으로 몸을 움직여야 할 시기다. 날이 풀리고 옷차림이 가벼워지면서 야외활동에 별다른 무리가 없는 시즌이 돌아왔다. 그런데 오랫동안 몸을 움직이지 않았다면 다시 움직이기가 쉽지 않다. 이전에 어떤 강도로 운동을 했든 지금은 현재 몸 상태에 맞춘 운동을 해야 한다는 의미다.   오랫동안 운동을 쉬고 나면 근육이 줄고 체력이 떨어진다. 이전과 동일한 강도로 […]

근력운동을 해도 근육이 안 붙는 이유 5

  근력운동은 헬스클럽이나 체육관에서 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집에서 간단한 도구나 자신의 체중을 이용해서도 얼마든지 가능하다.   하지만 집에서 운동을 하거나 헬스클럽에서 트레이너의 도움 없이 운동을 하다보면 효과가 전혀 안 나타날 수도 있다. 운동은 의지력과 인내력도 중요하지만 제대로 된 방법으로 실천하는 것 역시 중요하기 때문이다.   그동안 꾸준히 근력운동을 해왔음에도 불구하고 변화가 나타나지 않는다면 미국 건강, 의료 매체 […]

스트레스 심한 업무, 건강에 위험할까

  어떤 일이든 스트레스가 수반되지만 그 중에서도 유독 스트레스가 심한 업무가 있다. 스트레스 많은 직업군에 종사하면 건강이 보다 쉽게 망가질까.   스트레스는 건강에 해로울 수밖에 없다는 게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잦은 야근과 과도한 업무량 때문에 생활의 균형이 일그러지면 건강에 신경 쓸 여유가 없어진다. 운동도 잘 안 하게 되고 식사를 거르는 일도 잦아진다.   스트레스를 받으면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의 분비가 증가한다는 점도 건강이 나빠지는 이유다. 코르티솔의 수치가 […]

암을 유발하는 일상 속 습관 5

  담배를 끊고 자외선 과다 노출을 피하는 것은 분명히 암 위험을 줄일 수 있는 방법들이다. 하지만 암이라는 치명적인 질환이 발생할 가능성을 높이는 다른 행동을 하는 경우도 허다하다.   이런 행동들 중에는 쉽게 바꿀 수 있는 것도 있지만 그렇지 않은 것도 있다. 미국 인터넷 매체 치트시트닷컴이 일상에서 암을 유발하는 원인 5가지를 소개했다.       ◆너무 오래 앉아 있는다 연구에 […]

설 연휴, 대표적인 주부 ‘명절 질환’ 대처법

  주말을 포함해 5일간 이어지는 설날 연휴로 고향 오가는 일과 명절음식 마련, 손님맞이 등으로 피로감과 함께 신체 곳곳에 무리가 올 수 있다. 외부활동이 줄어들면서 집안 식구들의 먹거리와 자녀들의 활동을 신경써야 하는 주부들은 건강에 유의해야 한다. 주부를 위협하는 명절 질환으로는 우선 손목터널증후군이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의하면 손목터널증후군은 특히 여성 환자 비율이 남성 환자 비율에 비해 월등히 높다. 성별 […]

컴퓨터 과사용… VDT 증후군 피하려면?

  날씨가 안 좋거나 대기상태가 나쁠 땐 실내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난다. 여기에 코로나19로 외부활동에 제약이 커, 사무직 업무를 보는 사람들은 업무시간부터 휴식시간까지 대부분의 시간을 컴퓨터 앞에서 보내는 경우가 많다.   컴퓨터 사용 시간이 긴 영상표시단말기(VDT) 작업 종사자들은 이로 인해 VDT 증후군에 시달리는 경우가 많다. 이 증후군은 영상표시단말기를 취급하는 직업으로 경견완 증후군, 근골격계 증상, 눈 피로, […]

흔하게 저지르는 잘못된 운동 방법들

  꾸준히 운동을 하고 건강식을 먹고 충분히 잠을 자는 데에도 멋진 몸매를 갖는데 이렇다 할 효과를 보지 못하는 경우가 있다. 몸짱이 되는 것은 단거리 경주가 아니라 긴 여행과 비슷하다. 며칠이나 일주일 안에 몸짱이 되는 게 아니라는 것이다. 오랜 시간의 노력이 필요한데 나름대로 힘든 노력을 다했는데도 성과를 얻지 못하면 당혹스럽게 된다. 여기에는 운동을 할 때 몇 가지 실수를 […]

스마트폰 시대 눈 건강법 5가지

  스마트폰, 태블릿PC 등의 확산으로 현대인의 눈은 지하철, 버스 안에서도 쉴 틈 없이 모니터에 종속돼 가고 있다. 이런 현대인의 ‘디지털 종속 형’ 생활이 눈에 악영향을 미치고 있다.   미국의 전문가들은 “미국에서는 업무와 관련된 안과질환으로 매년 수십억 원의 노동생산비가 낭비되고 있다”며 “대부분의 눈 손상은 건설이나 제조업 분야에서 비롯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최근 전자기기에 의한 눈 건강이 심각하게 위협받고 있다”고 말한다.   […]

코로나19, 재택근무도 요령이 있어야 한다!

  자신을 집에 격리한 채 작업하는 것을 평생의 업으로 삼은 사람들이 있다. 소설가들이다.   코로나 19가 만연한 시절에 즈음하여, 영국 일간지 ‘가디언’이 가장 철저한 재택근무자인 작가들은 어떻게 일하는지 정리했다.       ◆ 일찍, 중요한 일부터 <노인과 바다>의 작가, 어니스트 헤밍웨이는 일단 집필을 시작하면 매일 오전 6시부터 글쓰기 매달렸다. 그는 “아무도 방해하지 않는 서늘한 새벽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