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호흡기질환

두 가지의 ‘식이섬유’, 어떻게 먹어야 유익할까

    섬유질이 풍부한 음식을 먹는 게 좋단 건 누구나 잘 아는 사실이다. 그런데 식이섬유는 종류가 두 가지란 점은 잘 모르는 사람들이 많다. 식이섬유는 물에 녹는 수용성과 물에 녹지 않는 불용성으로 나뉜다. 한 음식에 두 종류의 식이섬유가 모두 들어있을 수는 있지만 각기 하는 역할은 다르다. 두 식이섬유의 차이점은 무엇이고, 어떻게 먹어야 건강에 유익할까.         ◆ 불용성 식이섬유란? 사람들이 일반적으로 섬유질이라고 […]

당신은 몇 월생?… 태어난 달에 따라 질환 달라

    중세시대에는 의사들이 환자를 진단하기 전에 별자리표를 참고했다. 황도 십이궁도의 사인들은 신체의 각기 다른 부위를 지배하며, 걸리기 쉬운 질병을 결정하고 심지어는 처방약의 효과에 영향을 주는 것으로 믿어졌다.   현대의 과학은 이런 중세 선조들의 믿음을 입증하고 있다. 연구에 따르면 출생한 달은 당신의 건강에 정말로 영향을 준다.   미국 컬럼비아대학교 연구팀은 태어난 달이 장기적인 건강에 영향을 주는지 여부를 알아보기 위해 환자 170여만 […]

30대부터 감소… “근력운동이 중요한 이유”

  근육이 줄어드는 근육감소증과 함께 비만한(근감소성 비만) 60세 이상 연령층의 경우 당뇨병 유병률이 28%에 달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계명대 동산의료원 가정의학과 서영성 교수팀이 20세 이상 성인 1만5467명의 근감소증과 당뇨병의 상관관계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이 연구는 2008-2010년 국민건강영양조사 원자료를 토대로 실시됐다. 근육감소증은 운동 부족, 노화 등으로 근육이 급격히 감소하는 병으로 보행 등 일상생활에 불편을 초래할 뿐 아니라 폐렴 등의 호흡기 질환과 낙상, 골절 등의 원인이 돼 노인의 생명을 위협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

허리 아프면 디스크? 강직척추염 주의

  허리가 아프면 보통 디스크를 의심한다. 하지만 젊고, 어린데도 그렇다면 다른 원인을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디스크 탈출이 아니라 척추에 생긴 염증이 원인일 수 있기 때문이다. 허리와 등, 목이 서서히 굳어지는 강직척추염을 허리디스크로 오인해 엉뚱한 치료를 받거나 방치해서 치료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적지 않아 주의가 요구된다.   초기 증상이 뚜렷하지 않은 강직척추염은 생소한 희귀난치성질환 중 하나이다. 10~30대 젊은 층에서 많이 발생하는데,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를 보면 국내 환자수가 3만7천여명에 이른다. 한번 관절이 […]

감기로 알았다가 위험할 수 있는 병 3가지

  요즘 선선한 바람에 창문을 열어놓고 잠을 자다 감기에 걸리는 사람들이 많다. 일교차가 심하면 면역력이 약해져 호흡기 질환에 걸리기 쉽다. 발열과 기침, 가래, 콧물 등이 감기의 대표적인 증상이다.   그러나 이런 증상이 있다고 해서 무조건 감기로 알고 무심코 넘겨서는 곤란하다. 증상은 감기와 비슷하지만 더 위중한 호흡기 질환일 수 있기 때문이다.       ◆ 알레르기 비염 알레르기 비염은 감기로 오해하기 쉬운 […]

일교차-미세먼지에서 건강 지켜주는 3가지

  일교차가 심한 요즘 같은 시기에는 면역력이 떨어져 전반적인 건강에 영향을 미친다. 큰 일교차에 미세먼지, 황사 등 불청객까지 가세하므로 알레르기 비염, 기관지염과 같은 호흡기 질환이나 피부질환에 쉽게 노출될 수 있다.   더 큰 문제는 심혈관 질환, 피부 질환, 안구 질환 같은 만성 질환 발병률도 높아진다는 것이다. 미세먼지는 마스크를 써도 완벽히 차단할 수 없어 은밀한 살인마로 불린다. 그렇다고 외출을 안 할 순 […]

성인도 ‘주의’해야할 아이 질병 5

  아이들은 어른보다 면역시스템이 약해 질병에 노출되기 쉽다. 하지만 역으로 아이에게서나 생길 법한 질병이 어른에게 나타나기도 한다. 미국 건강지 프리벤션에 따르면 나이와 상관없이 성인들 역시 예의 주시해야 하는 ‘아동들이 잘 걸리는 질병들’이 있다.       ◆ADHD 누구나 정신이 멍하고 집중력이 떨어질 때가 있다. 그런데 그 정도를 넘어 자꾸 무언가 깜빡한다거나 약속 장소에 매번 늦는다거나 일상생활에 쫓기듯 허둥댄다면 ‘주의력 결핍 및 과잉 행동 장애(ADHD)’일 […]

‘기침’ 까짓것… 알고 보니 병적인 기침?

  기침을 한다고 호들갑 떨며 걱정하는 사람은 별로 없다. 하지만 너무 대수롭지 않게 넘긴다는 점도 문제가 될 수 있다. 기침 자체는 큰 질병이 아니지만, 기침을 한다는 사실이 다른 큰 질병의 신호일 수 있기 때문이다.   기침은 유해물질의 침입을 막고 호흡기 분비물을 제거하는 반사작용이자 방어기전이다. 그러나 호흡기질환, 심장질환, 암과 같은 종양질환 등을 알리는 신호이기도 하다. 정상적인 기침과 병적인 기침의 구별이 필요한 이유다.   […]

근육량 유지가 중요한 이유 6

별다른 질병이 없는 사람이라도 중년 이후 매년 1% 정도의 근육량이 줄어든다. 이는 노화와 함께 일어나는 자연스러운 현상이다. 근육량은 우리 몸의 건강을 떠받드는 주춧돌이나 다름없다. 근육이 부실하면 몸의 여러 부위에서 비상신호가 켜진다. 젊었을 때부터 근육운동이 중요한 이유다. 근육과 전신 건강에 대해 알아보자. 1. 근육이 줄어들면… 근육량의 점진적인 감소는 대개 30대부터 시작된다. 운동 부족, 노화등으로 근육이 급격히 감소하면 일상생활에 불편을 초래할 뿐 아니라 폐렴 등의 호흡기 질환과 낙상, 골절 등의 원인이 된다. 근육이 […]

성공적인 금연을 위한 비결 4

  흡연은 각종 암을 비롯해 심혈관 질환, 뇌혈관 질환 등을 유발한다. 또한 폐 기능을 저하시키므로 코로나19와 같은 호흡기 질환이 유행할 때에는 더욱 좋지 않다.   물론 담배는 중독성 물질이기에 좀처럼 끊어내기가 어렵다. 결심을 했다가도 술이 한 잔 들어가거나 옆 사람이 내뿜는 연기를 보면 ‘딱 한 대만 더 피우고, 내일부터!’ 하는 마음이 들기 마련. 어떻게 해야 이 굴레에서 벗어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