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호흡곤란

금연 후 더 심한 기침, 혹시 폐암?

  직장인 김모(남, 37세)씨는 담배를 끊었는데도 심한 기침에 시달리고 있다. 현재 흡연자라면 기침을 어느 정도 예상할 수 있다. 하지만 금연 후에도 기침이 계속된다면 ‘혹시 폐암이 아닐까’라는 의심이 들 수 있다. 김씨의 폐 건강에는 문제가 없을까.       1. 기침 증상을 잘 살펴야 하는 이유 기침은 기관지로부터 점액과 다른 물질을 배출하면서 폭발적으로 숨을 내쉬는 것을 […]

가슴 속 공기 ‘기흉’ 원인부터 치료까지

  공기 가슴증으로도 불리는 기흉은 말 그대로 가슴에 공기가 들어찬 것을 말한다. 가슴에 있는 폐는 원래 공기가 차 있는 장기이기 때문에 폐에 있는 공기는 문제가 없으나 폐 바깥으로 공기가 차면 문제가 된다.   폐는 늑골로 둘러싸인 흉강이라는 공간 안에 있는데 정상적인 상태에서는 늑골과 폐는 붙어 있지 않다. 하지만 폐에 구멍이 생겨서 숨을 쉴 때마다 폐에서 공기가 새어나오면 바람 빠진 풍선처럼 폐는 쪼그라들게 된다. 새어나온 공기가 […]

치료는 어떻게? ‘폐암’에 대한 궁금증 6가지

  폐암은 일반적으로 원발성 폐암을 의미한다. 원발성 폐암은 폐에서 기원한 악성 종양을 의미한다. 원인으로 가장 잘 알려진 것은 흡연이다.   폐암의 약 85%는 흡연에 의한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일반적으로 흡연은 폐암의 발생 위험을 13배 증가시키며, 장기간의 간접흡연은 1.5배 증가시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통계청이 발표한 ‘한국인 사망 원인 통계’에 따르면 암 중에서도 폐암으로 인한 사망자 수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인구 10만 명당 35.1명의 폐암 환자가 발생하는데, […]

급성 심근경색증의 오해와 진실 5가지

  한여름 무더운 더위에는 심혈관 질환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 여름에는 땀을 흘리면서 몸에 수분이 부족해지고 이로 인해 혈전이 생기는데, 이렇게 생긴 혈전이 혈관을 막아 심근경색으로 이어질 수 있다.   심근경색은 심장 혈관(관상동맥)이 갑자기 막혀 심장 근육의 조직이나 세포가 죽어 생명까지 잃을 수 있는 무서운 병이다. 흔히 급성 심근경색증은 나이가 많거나 비만인 사람, 술과 육류를 좋아하는 사람에게만 생기는 질환으로 알려져 있다. 과연 그럴까? 급성 심근경색증의 오해와 […]

페렴, 결핵 등… ‘폐 질환’ 증상 대처법 4

  폐는 한번 손상되면 회복하기 어려운 장기다. 일반적으로 폐 기능은 75% 이하로 떨어져도 생활하는 데 큰 불편을 못 느낀다. 걷거나 움직일 때 숨이 차기 시작하면 이미 50%까지 손상됐다는 의미다.   자각이 늦은 만큼 조기 발견도 힘들다. 또한 자각하고부터는 증상이 악화되는 속도가 빨라진다. 폐와 관련한 질환은 크게 폐렴, 결핵, 만성폐쇄성폐질환, 폐암 등 4가지로 구분된다.   이런 […]

가볍지만 무시하지 말아야 할 코로나 증상 5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열, 기침, 호흡곤란 등 세 가지를 코로나19의 주요 증상으로 정의하고 있습니다. 반면 세계보건기구(WHO)는 코로나19 경증 환자에게서 확인한 증상들을 포함한 14가지를 코로나19 증상 목록에 포함시키고 있죠. CDC가 정의하는 증상 중 열은 38℃ 이상의 고열을 의미합니다. 코로나19 환자에게서 가장 흔하게 나타나는 증상이죠. 기침은 마른 기침입니다. 기침은 나는데 가래와 같은 분비물은 나오지 않는 상태입니다. 호흡곤란은 보다 심각한 단계에 이르렀을 때 나타나는데, 일부 환자들은 평범한 […]

‘건강 적신호’ 숨가쁨…가볍다고 무시하면 안돼요

코로나19 확산으로 호흡기 질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예전보다 많은 사람들이 가벼운 기침이나 숨가쁨 등 호흡 곤란 증세에 관심을 가지게 됐다. 흔히 숨 가쁨으로 표현되는 호흡곤란(Dyspnea)은 증상이 경미하고 일시적인 것부터 심각하고 오래 지속되는 것 등 범위가 매우 넓다. 그만큼 흔히 발생하는 증상이기도 하다. 미국 클리블랜드 클리닉 센터에 따르면,  센터를 방문하는 4명 중 1명이 호흡곤란을 앓고 있는 […]

“함께 걸을 때 나만 숨차”…심부전 의심

심장 기능에 이상이 생기면 몸 구석구석으로 산소와 영양분이 포함된 혈액이 충분히 공급되지 못한다. 이러한 질환군을 ‘심부전’이라 한다. 심부전은 급성기와 만성기를 반복하며 점차 나빠지는데 발병 후 5년 이내 사망률이 10명 중 6~7명 수준으로, 대다수의 암보다 높다. 모든 병이 그렇듯 조기 발견과 치료가 최선이며, 많은 주의가 필요한 질환이다. 하지만 그에 비해 심부전에 대한 경각심과 인식은 아직 부족한 […]

폐동맥 고혈압, 병용치료만 잘하면 되는데…

희귀질환의 하나인 ‘폐동맥 고혈압’을 보다 적극적으로 치료할 수 있는 장이 열렸다. 폐동맥 고혈압은 심장에서 폐로 혈액을 공급하는 폐동맥의 혈압이 상승하는 질환이다. 유병률은 인구 100만 명당 15~60명이다. 폐동맥 고혈압은 증상이 비특이적이어서 진단이 쉽지 않다. 충남대 심장내과 박재형 교수는 “만성피로, 부종, 호흡 곤란, 어지럼증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며 “빈혈 등으로 오인해 호흡곤란 등의 증상이 발생하고도 진단까지 평균 2.5년이 […]

가볍지만 무시하지 않아야 할 코로나 증상 6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예측할 수 있는 가장 명확한 증상은 열, 기침, 호흡곤란이다. 하지만 실질적으로 환자들이 보이는 증상은 이보다 다양하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열, 기침, 호흡곤란 등 세 가지를 코로나19의 주요 증상으로 정의하고 있다. 반면 세계보건기구(WHO)는 코로나19 경증 환자에게서 확인한 증상들을 포함한 14가지를 코로나19 증상 목록에 포함시키고 있다. CDC가 정의하는 증상 중 열은 38℃ 이상의 고열을 의미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