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하이힐

여성에게 특히 도움 되는 맞춤형 스트레칭 5가지

    스트레칭도 과하면 오히려 해가 된다. 가령 뛰기 전 하는 정적 스트레칭은 달리기의 효율성을 떨어뜨리고 근육 피로를 높이는 원인이 된다. 스트레칭도 목적과 시기에 적절하게 해야 건강상 이점이 더욱 커진다. 미국 운동생리학자 앤드류 울프가 미국 건강지 프리벤션을 통해 밝힌 바에 따르면 특히 일부 스트레칭은 특정한 생활패턴을 가진 여성들에게 유익하다.         ◆ “하이힐을 즐겨 신어요” 굽이 높은 구두를 즐겨 신는 […]

다리 퉁퉁 붓고 쥐나는 이유, ‘골반’ 변형 때문?

  사무실에서 오후시간이 지나면 여직원들이 자리에 앉아 종아리 마사지를 하는 것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다. 이는 서있거나 앉아있는 자세가 오랜 시간 지속되면서 나타나는 하체부종현상 때문이다.   다리가 붓고 종아리가 단단해지며 쥐가 나는 증상이 발생한다. 상당수의 여성들이 다리 부종에 민감하게 반응하며 불쾌감을 호소하는데 원인 모를 부종이 자주 나타나고 붓기가 잘 빠지지 않는다면 근본적인 원인을 점검해 볼 필요가 있다.       하체부종은 신체의 […]

잘못 걸으면 되레 골병… 제대로 걷는 법

  걷기는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유산소 운동이다. 혈액순환을 촉진하고 체지방을 감소시키며 정신건강을 개선하는 효과가 있다. 하지만 잘못된 자세로 걸으면 허리와 다리, 골반 등 여러 부위에 질환을 유발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팔자로 걷는 사람, 보폭을 넓게 걷는 사람, 팔을 양옆으로 심하게 흔드는 사람 등 사람마다 걷는 습관은 제각각이다. 팔자걸음이나 O자 형태의 안짱다리로 걸으면 하지 관절에 부담을 주고 골반뼈가 뒤틀릴 수 있다.     […]

신입, 팀장… 직장인이 특히 조심해야 할 질환 3

  우리나라 근로자 연평균 노동시간은 2113시간으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35개국(평균 1770시간) 가운데 두 번째로 많다. 이렇게 열심히 일하는 직장인들이 특히 조심해야 할 질환들이 있다.       ◇목, 어깨 통증에 시달리는 신입사원 경직된 자세로 일하기 쉬운 신입사원의 경우 목을 모니터 앞으로 내밀고 문서를 살피거나 어깨를 잔뜩 움츠리는 잘못된 자세로 인해 직장인의 고질병 중 하나인 거북목증후군 또는 근막통증후군 등의 위험에 노출될 수 있다.   동탄시티병원 […]

족저근막염, 무지외반증… 발이 왜?

  맞지 않는 신발 등 여러 가지 이유로 발이 장기간 자극을 받으면 발 모양이 휘어지거나 발톱이 살을 파고드는 등 발 변형이 일어날 수 있다. 변형이 일어난 발에서는 통증이 일어나기 쉽다. 증가하고 있는 발병에 대해 알아본다.       바쁜 현대인, 발이 아프다 발의 무리한 사용과 잦은 충격으로 인해 발바닥에 분포한 섬유 띠에 염증이 생기는 족저근막염은 최근 큰 폭으로 […]

발은 ‘제2의 심장’… 굳은살로 보는 건강 상태

  발은 ’제2의 심장‘으로 불린다. 발은 26개의 뼈, 32개의 근육과 힘줄, 107개의 인대가 얽혀 있을 만큼 복잡한 곳이며 신체의 2%만을 차지하면서도 나머지 98%를 지탱하는 ‘몸의 뿌리’다.   걸을 때마다 체중의 1.5배에 해당하는 하중을 견디는 곳이며, 심장과 가장 멀리 떨어져 있으면서 심장에서 받은 혈액을 다시 올려 보내는 곳이기도 하다. 하지만 사람들은 이런 발 건강에 대해 무심하다. […]

여성 괴롭히는 의외의 발 질환 3가지

  발은 체중의 1.5배에 해당하는 하중을 떠받치는 중요한 기관이지만 다른 신체 부위보다 상대적으로 무관심한 게 사실이다. 하이힐이나 폭이 좁은 불편한 신발 착용으로 인한 발의 무리가 전체 건강까지 영향을 끼치기도 한다.   이밖에 다양한 원인들로 여성들의 발 건강이 위협 받고 있다. 여성들의 발을 괴롭히는 주요 3대 질환과 대처법을 알아본다.       1. 발톱 무좀 손발톱 무좀은 성인 남녀 79%가 증상을 […]

‘맨발’에 가까운 신발일수록 건강에 좋다

  “가장 좋은 신발은 맨발이다.” 건강에 좋은 신발을 고르는 방법에 대한 과학자들의 조언을 미국 시사 주간지 타임이 소개했다.   먼저 하버드 대학교에서 인간진화생물학을 연구하는 대니얼 리버먼 교수. 대표적인 맨발 예찬론자다.   “바닷가 백사장을 맨발로 걷는다고 상상해보라. 단단한 바닥을 걸을 때보다 훨씬 발이 피곤하다. 발을 디딜 때마다 모래가 밀려나기 때문이다. 견고한 바닥을 걸을 때보다 발근육을 더 많이 써야 한다.”   […]

‘하이힐’ 꼭 신어야 하면, 하루 1시간 이내로

  하이힐을 신는 시간이 길수록 발 건강은 더욱 위협받게 된다. 하지만 정장 차림을 하거나 점잖은 자리에 참석해야 할 때는 어쩔 수 없이 하이힐을 신을 수밖에 없다. 그렇다면 발과 다리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서는 하루에 몇 시간까지 하이힐을 신어도 될까.       최근 ‘미국 정형외과연구저널(Journal of Orthopaedic research)’에 실린 논문에 따르면 무릎관절염은 남성보다 여성에게서 더 많이 […]

맨발의 계절, 여름 발 관리법 6

여름에는 되도록 발을 내놓고 다니는 게 건강에 좋다. 그러나 맨발에 샌들을 꺼리는 이들도 많다. 예를 들어 발뒤꿈치가 허옇게 갈라졌다면? 발톱이 흉하게 살을 파고들며 자랐다면? 발은 어떻게 관리해야 할까? 미국 건강 매체 ‘웹엠디’가 전문가의 조언을 소개했다. ◆ 각질 = 처음도 보습, 끝도 보습이다. 발을 씻은 다음에는 늘 풋크림을 바를 것. 자기 직전에는 특히 듬뿍 바른다. 로션보다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