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피부건강

엉덩이 보면 선크림 발라야 할 이유 보인다?

  태양은 사람의 생존과 밀접한 연관관계에 놓여있다. 태양 없인 생존이 불가능할 정도다. 하지만 절친한 친구 사이도 적당한 거리를 유지해야 하듯, 태양과도 적절한 거리 유지가 필요하다. 화창한 날 햇볕을 쐬는 것도 좋지만 반대로 햇볕으로부터 우리 피부를 보호해야 할 필요성도 있다는 것이다.   매일 자외선 차단제를 발라야 하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 선크림 도포 여부에 따라 30대가 20대 피부를 유지할 수도 있고, 20대가 30대 […]

봄볕 속에서도 피부미인 되는 법 7

  “봄볕은 며느리를 쬐이고, 가을볕은 딸을 쬐인다.”, “봄볕에 그을면 보던 님도 몰라본다.” 봄볕이 얼마나 강한지를 알려주는 속담이다. 이렇게 봄볕은 뜨겁지 않아도 자기도 모르는 사이에 얼굴을 까맣게 그을게 할 정도로 강렬하다. 이런 봄볕을 이기고 ‘피부미인’이 되는 방법은 어떤 것일까. 미국의 건강, 의료 포털 ‘웹 엠디’가 그 방법을 소개했다.   ◆햇살 막기 피부 손상의 90%는 태양광선 때문에 생긴다. 햇볕을 너무 많이 쬐면 피부암에 […]

봄철 기운 북돋아주는 대표적인 슈퍼푸드 7가지

  좋은 음식은 기분과 집중력, 에너지, 피부, 그리고 신진대사 등을 향상시킨다. 좋은 음식 중에서도 좋은 음식을 슈퍼푸드라 부른다. 슈퍼푸드는 항산화물질, 폴리페놀, 비타민, 미네랄 등 각종 영양소가 듬뿍 들어있는 건강 음식을 말한다. 미국의 건강정보 사이트 ‘헬스닷컴’이 봄철의 대표적인 슈퍼푸드 7가지를 소개했다.       ◆호두 마음을 안정시키는 데 좋은 식품이다. 호두에는 신체가 ‘행복 호르몬’으로 불리는 세로토닌을 만들어내는 데 필요한 아미노산의 일종인 트립토판이 많이 들어있다. 호두는 기분을 안정시키고 스트레스를 견디는 데 도움을 준다.   ◆아스파라거스 […]

과일도 골라먹어야 할까? 과일별 당분 함량

  평소 설탕 섭취량이 많으면 비만, 당뇨, 심장질환, 뇌졸중 등 다양한 질병의 위험률이 높아진다. 그렇다면 과일에 든 당분은 어떨까. 일부 전문가들은 정제된 설탕과 과일 속에 든 당분은 서로 다른 개념으로 봐야 한다는 의견이다.   건강한 식단을 유지하기 위해선 설탕 섭취를 최소화해야 한다. 이를 위해 당분 함량이 높은 과일도 피하는 사람들이 있는데 단순히 당분 함량만을 기준으로 한다면 과일 섭취량도 줄이는 게 맞다. […]

환절기 면역력 높여주는 한방차 6가지

  겨울에서 봄으로 넘어가는 환절기다. 요즘 같은 때에는 면역력이 떨어지고 피부도 건조해지기 쉽다. 이럴 때 따뜻하고 향기 좋은 한방차로 건강을 챙겨보면 어떨까. 각종 한방차들은 몸을 따뜻하게 하여 기운을 보호하고, 면역력을 높여주며 머리도 맑게 해준다.   또한 촉촉하고 윤기 있는 피부를 유지하는 데도 도움이 되므로 미리 준비해두고 자주 마시면 좋은 효과를 볼 수 있다. 각종 건강정보 사이트 자료를 토대로 환절기를 맞아 면역력을 높여주고 건강에 도움이 되는 한방차를 알아봤다. […]

운동이 피부건강에 좋은 이유 5

  중간 강도 이상의 운동을 하면 땀이 쭉 빠지면서 개운한 느낌이 든다. 기분이 한결 좋아지는 것은 물론, 체중 조절에도 유리하고, 강인한 근력을 형성하는데도 도움이 된다.   그렇다면 피부 건강에는 어떤 영향을 미칠까. 미국 ‘야후 뷰티’가 최근 운동이 피부 건강에 끼치는 효과에 대해 소개했다.       ◆ 혈류가 증가해 세포 잔해가 씻긴다 운동은 혈류를 증가시켜 빠른 속도로 산소를 혈액에 공급해준다. 심장을 […]

초췌한 몰골… 감기 환자도 생기 있어 보이는 법 7

  일교차가 큰 환절기가 다가오면서 감기, 독감에 피부 건강까지 위협받고 있다. 감기 몸살에 걸린 사람은 빨개진 눈과 줄줄 흐르는 콧물 때문에 자신의 얼굴 보기가 민망할 수도 있다. 더욱이 근사한 데이트가 예정돼 있다면 고민이 깊어질 수밖에 없다. 이처럼 꼭 밖으로 나가야 할 때, ‘감기에 걸렸어도 생기 있어 보이는 최고의 방법’을 미국 ‘야후헬스’가 소개했다.       ▶잠들기 전 충분한 수분보충 건강한 얼굴처럼 보이기 […]

나이보다 10년 젊게 사는 방법 4

  남녀 모두 40대가 되면 노화가 더 빨리 진행된다. 연구에 따르면 이때부터는 적절한 영양소 공급과 운동을 하지 않으면 1년이 지날 때마다 6개월이 더 늙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나이는 40대 후반인데 50대처럼 보인다면 끔찍하지 않은가. 이는 60세가 됐을 때는 70대처럼 보일 수도 있다는 뜻이다.   그렇다면, 노화 과정을 늦춤으로써 10년은 젊어 보이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올드스쿨뉴바디닷컴’이 젊어지는 방법 4가지를 소개했다.     […]

강황, 비타민… 노화 방지에 좋은 영양소

  희끗한 머리카락과 잔주름이 신경 쓰인다면 노화가 진행되고 있다는 사실을 느끼고 있다는 의미다. 노화를 지연시키는 방법 중 하나는 건강한 식단이다.   항노화작용을 하는 음식과 텔로미어 길이 사이의 연관성이 입증된 바 있기 때문이다. 텔로미어는 디엔에이(DNA·유전자 본체) 말단 영역으로 노화가 진행될수록 길이가 짧아지고 세포 재생 능력을 떨어뜨린다.   활성산소가 늘면서 세포 손상 역시 심해진다. 그렇다면 활성산소를 제거하고 텔로미어의 길이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영양소는 어떤 게 있을까.     […]

색소 침착으로 흐린 피부, 맑게 만들려면?

  피부를 위협하는 요인은 언제나 우리 주변에 도사리고 있다. 기온이 떨어지는 겨울에는 피부가 얇아지는 데다 탄력이 떨어지기 십상이다.   겨울철 피부가 얇아지고 탄력이 떨어지는 것은 건조한 날씨로 인해 수분이 부족해지면서 생기는 현상. 자칫 어린 나이에도 주름살이 생겨 피부 노화를 촉진시킬 수 있다.   자외선으로 생긴 주근깨, 잡티 등도 더욱 도드라지게 보이기 때문에 관리가 필요한 시기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