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팬티

항문 가려움이 커피 탓?

항문이 가려우면 당혹스럽다. 예민한 부위라 참기도 어렵거니와 대놓고 긁기엔 부끄러운 부위이며, 긁었을 때 부작용도 큰 탓이다. 대개 밑을 대충 닦거나 너무 세게 닦았을 때 가렵다. 비데를 이용하거나 젖은 티슈로 부드럽게 잔변을 닦아야 한다. 치질, 염증, 기생충 등도 가려움증을 유발할 수 있다. 미국 건강 매체 ‘웹엠디’가 항문 소양증을 유발하는 그 밖의 다른 원인을 정리했다. ◆커피 = […]

팬티 벗고 자는 게 건강에 더 좋을까?

알몸 상태로 잠자리에 드는 사람들이 있다. 속옷을 입고 자는 것과 벗고 자는 것, 어떤 게 건강에 더 좋을까? 결론부터 얘기하면 이는 개인의 선택 문제다. 단, 선택 시 고려해야 할 점이 있다. 우선 팬티를 벗고 자기로 결정했다면 침대 시트가 깨끗한지 반드시 확인해봐야 한다. 산부인과 전문의인 마샤 F. 그레니스 박사는 미국 월간지 ‘팝슈가’를 통해 속옷을 안 입고 […]

팬티를 자주 갈아입지 않는다면 어떤 일이?

한 번 입은 팬티를 뒤집어 다시 입는 등 세탁 전 팬티를 두 번 이상 입는 사람들이 생각 이상으로 많다. 그런데 건강을 생각한다면 속옷은 매일 빨아 입어야 한다. 지난해 미국에서 진행된 설문조사에 의하면 미국인의 45%가 세탁 전 2번 이상 같은 속옷을 입는다고 밝혔다. 또, 지난 2018년 영국 데일리메일이 보도한 한 의류 브랜드의 설문조사에서도 5명 중 1명이 […]

운동복 매번 빨아야 하나?

저녁 먹고 삼십 분 정도 산책을 했다. 그 옷을 어떻게 해야 할까? 겨드랑이가 살짝 젖었을 뿐 멀쩡한데, 그래도 빨아야 할까? 운동을 하고 옷을 갈아입을 때마다 멈칫하는 이들을 위해 미국 ‘위민스 헬스’가 전문가의 의견을 들었다. 운동복, 얼마나 자주 빨아야 할까? 애리조나 대학교 켈리 레이놀즈 교수에 따르면 그건 전적으로 어떤 강도의 운동을 하느냐, 그 결과 땀을 어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