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탈수

매일 소변을 살피자… 색깔로 보는 건강 상태

  소변의 색깔로 판별하는 건강상태 자신의 건강 상태를 점검하는 가장 간편한 방법 중 하나는 소변을 살펴보는 것이다. 매일 소변 색깔과 농도를 가늠해보면 변화를 알 수 있다. 만일 평소와 달리 색깔이나 묽기가 달라지면 건강 이상이 생겼다는 신호일 수 있다.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클리닉 비뇨기과 전문의 다니엘 박사는 폭스뉴스와 인터뷰에서 “소변 변화는 보통 수화 상태에 따라 달라진다”며 “소변의 노란색이 엷고 짙은 정도는 유동체를 얼마나 […]

코로나 0~19세 사망 35명 최근 5개월에.. 왜?

  소아청소년(0~19세) 코로나19 전체 사망자의 80%가 최근 5개월 사이에 나와 긴장감이 높아지고 있다. 코로나 확산 규모가 커지면서 소아청소년 확진자와 사망자가 크게 늘고 있다. 방역 당국에 따르면 최근 5개월 사이 소아청소년 코로나 사망자가 35명이나 발생했다. 2020년 1월 국내 코로나 유행 이후 0~19세 연령대 누적 코로나 사망자(11일 기준)는 총 41명이다. 특히 10세 이하 어린이는 7월 한 달에만 […]

부모세대보다 덜 건강한 아이들…왜?

지구온난화로 기온이 올라감에 따라 아이들의 신체운동이 줄어들어 부모세대보다 건강이 떨어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최근 국제 생리학 저널 《온도(temperature)》에 발표된 슬로베니아 류블라나대 숀다 모리슨 교수(운동생리학)의 논문을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가 8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이번 연구결과는 어린이들이 어떻게 신체활동을 유지하고 운동을 하며 더위에 대처하는지 그리고 지구 기온이 상승함에 따라 이것이 어떻게 변할 수 있는지를 살펴본 150개 […]

여행 중 배탈 났을 때 ‘이렇게’ 대처하세요

코로나로 인해 해외 여행을 망설였던 사람들이 다시 길을 떠나기 시작했다. 낯선 곳에서 물과 음식이 바뀌면 설사, 변비, 소화불량 등 소화기 관련 문제가 생길 수 있으므로 각별한 관심이 필요하다. 미국 하버드헬스퍼블리싱에 의하면 여행은 소화를 포함해 신체의 다양한 자연적 리듬을 깨뜨린다. 하버드대 부속 매사추세츠 종합병원 소화기내과 카일 스탤러 박사는 “여행을 하면 시차, 변경된 식사 일정, 수면 장애의 […]

코로나로 한 달 새 어린이 4명 사망 왜?

  “코로나19 확진된 어린이가 고열 증상을 보이면 빨리 병원에 가세요” 최근 한 달 동안 만 10세 이하 어린이 코로나19 사망자가 4명이나 나왔다. 코로나를 ‘감기 수준’으로 방심하지 말고 어린 자녀가 고열이나 탈수 증상을 보이는지 세심히 살펴야 한다. 4명의 어린이는 확진 후 1~2일 만에 급격히 상태가 나빠졌고 모두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하지 않았다. 그동안 코로나 감염으로 어린이들이 […]

술 마시면 더 빨리 늙는 이유11

    술은 노화와 깊은 관련이 있다. 일단 음주의 세계로 발을 들여놓으면 노화에 가속도가 붙는다. 특히 과음하면 몸의 특정 부위에 나쁜 영향을 미치고, 정신 건강을 해칠 수 있다. 매사가 그렇듯 음주에서도 절제가 중요하다. 질병으로 약을 복용하지 않는 65세 이상 남녀는 하루 평균 한 잔(1주 7잔) 이상을 마시지 않는 게 바람직하다. 또 한꺼번에 3잔 이상을 마시지 […]

뱃속이 편안한 식습관…이때 좋은 식품들

습하고 덥고…. 입맛도 별로다. 소화도 잘 안 되는 시기다. 더위를 식히려고 찬 음식을 많이 먹으면 뱃속이 거북하고 더부룩해지기 쉽다. 또 활동량이 떨어지다 보니 뱃살로 늘어난 것 같은 느낌이 든다. 이럴 때는 어떻게 해야 할까. 건강상 특별한 문제가 없다면 현재 식단에서 몇 가지 변화를 주는 것만으로, 속이 보다 편안해지고 배가 좀 더 납작해지는 변화가 일어날 수 […]

“물 늘리고, 염분 줄이고” 8월, 요로결석 비상

전체 인구의 약 10~15%가 요로 결석을 앓는다. 요로 결석은 소변 길(요로)에 돌이 생긴 것을 말하며, 돌이 있는 곳에 따라 신장(콩팥) 결석, 요관 결석, 방광 결석, 요도 결석 등으로 나뉜다. 미국 시카고대 의대 크리스토퍼 쿠건 교수(비뇨기과)는 “40~60세 남성이 요로 결석에 걸릴 확률이 가장 높으며, 8월을 전후한 여름에 병원 응급실을 찾는 환자가 가장 많다”고 말했다. 요로 결석을 […]

일사병 Vs 열사병

일사병과 열사병은 모두 여름철의 대표적인 온열질환이다. 체내에서 발생된 열을 배출하지 못해 생긴다. 일사병은 몸이 더운 환경에 적응하기 위해 체온 조절을 하는 과정에서 땀으로 수분과 전해질이 배출되면서 몸의 균형이 깨져 생긴다. 대부분 야외에서 발생하며 중추 신경계에는 이상이 없다. 시원한 곳에서 충분한 휴식을 하고 수분을 섭취하면 대개는 낫는다. 일사병 증상으로는 어지럼증 두통 오심 구토 복통 실신 등이 […]

[위드펫+] 무더운 여름, 우리 댕댕이와 함께 시원한 ‘과일’ 먹어요

    건강한 간식의 대명사는 바로 과일이다. 시원한 에어컨 바람 밑에서 먹는 과일은 꿀처럼 달게 느껴진다. 다양한 간식으로 입맛을 살리고 수분을 보충하는 보호자와 달리 강아지의 여름 나기는 험난하기만 하다. 반려견 체온은 38-39도로 사람보다 높아 더위에 취약하다. 우리 댕댕이의 더위를 식히고 건강을 챙길 수 있는 과일은 무엇이 있을까? ◆ 수박 수박은 95% 이상이 수분으로 이뤄져 더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