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코로나19

올가을 ‘2가 백신’ 접종할까…美 수일 내 결정 예정

미국 보건당국은 코로나19 변이 발생에 맞춰 업데이트(개량)한 백신을 올가을 접종할 지 고민 중이다. 미국 식품의약국(FDA) 백신 책임자인 피터 마크스 박사는 AP통신을 통해 “결정하기 매우 어려운 과학적 판단”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백신은 감염 시 위중증 및 사망 위험을 낮추는 역할을 한다. 지속적인 변이의 등장으로, 감염을 예방하는 효과는 현재 미약해진 상태다. 이에 모더나, 화이자 등은 오미크론 변이에도 예방 효과를 […]

미토콘드리아, 코로나19 같은 만성질환 치료 열쇠될까?

    미토콘드리아는 우리 세포에 연료를 공급하는 생체 발전소다. 이 미토콘드리아가 파킨슨병과 장기 코로나19 같은 만성 질환의 새로운 치료법을 제공할 열쇠로 부상하고 있다고 영국의 가디언이 26일(현지 시간) 보도했다. 미토콘드리아는 신체 세포에 수백여 개씩 존재하는 작은 튜브 모양의 구조체다. 우리가 먹은 음식을 세포의 에너지원인 복잡한 화학물질 ATP로 전환시켜주는 역할을 한다. ATP가 없다면 뇌에서 근육에 이르기까지 우리의 […]

SK바사 코로나19 백신 ‘스카이코비원멀티주’ 품목허가 ‘눈 앞’

SK바이오사이언스의 코로나19백신이 최종 품목 허가에 이르기 까지 9부 능선을 넘었다. 식품의품안전처는 SK바이오사이언스가 품목 허가 신청한 ‘스카이코비원멀티주’에 대해 26일 중앙약사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임상시험 자료 등 제출된 자료를 바탕으로 이 약의 안전성·효과성을 인정해 품목허가하는 것이 적절한지를 자문했다고 밝혔다. 중앙약사심의위원회는 안전성·효과성 인정 여부를 논의한 결과, 기허가 백스제브리아주와 비교한 면역원성 임상결과를 토대로 국내 코로나19 예방 목적에서 필요성이 인정되고, 코로나19 백신 […]

코로나19 동안 우울증·불안장애 호소 환자 크게 늘었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우울증과 불안장애를 호소하는 환자들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최근 5년(2017~2021년) 우울증과 불안장애의 진료 추이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우울증으로 진료받은 환자는 93만3481명으로 2017년 69만1164명 35.1%(연평균 7.8%) 증가했고, 불안장애 환자수는 2021년에 86만5108명으로 2017년 65만3694명 대비 32.3%(연평균 7.3%) 늘어난 것으로 것으로 조사됐다. 범위를 좁혀 코로나19 발생전인 2019년에는 우울증 진료환자가 81만1862명이었으나 지난해는 93만2481명으로 2년간 12만1619명 늘어난 […]

“코로나19 백신, 접종 첫해 2000만 명 목숨 구해”

세계 인구의 3분의 2 가까이가 코로나19 백신을 1차례 이상 맞았으며, 이는 2000만 명 가까운 사망자를 예방한 것으로 추산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185개국의 사망기록을 추정해 백신의 세계적 규모의 영향을 정량화한 최초의 연구다. 국제의학학술지《랜싯 전염병》에 발표된 영국 임페리얼칼리지런던(ICL)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가 24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연구진은 백신 접종이 처음 이뤄진 2020년 12월 8일부터 2021년 […]

식약처, 지난해 코로나19 백신 1억 7149만 도즈 국가출하승인

지난 해 식약처가 코로나19 백신 총 256로트, 1억 7148만 778도즈를 국가출하승인한 것으로 나타났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4일 국가출하승인 현황을 투명하게 공개하고 생물학적제제 품질관리시스템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2021 국가출하승인 연례 보고서’를 발간·배포했다. 국가출하승인은 생물학적제제의 제조단위별로 식약처의 검정시험 결과와 제조원의 제조·시험 결과에 대한 자료를 종합적으로 평가해 생물학적제제가 시중에 유통되기 전에 국가가 품질을 한 번 더 확인하는 제도다. 생물학적제제는 생물체에서 […]

재택치료비 개인이 부담한다…내달 11일부터 시행

하반기, 코로나19 재정 지원이 축소된다. 정부는 ‘지속 가능한 방역’을 위해 개편방안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다음달 11일부터 재택치료비 지원이 중단된다. 재택치료비의 본인부담금은 ‘소액’에 해당하는 만큼 환자 본인이 부담하도록 개편한다. 올해 1분기 기준, 코로나19 환자 1인당 평균 재택치료비 본인부담금은 의원급 병원에서 1만 3000원, 약국에서 6000원이 발생했다. 의사가 상주하지 않는 요양시설 입소자가 기저질환 등으로 입원치료를 받기 어려울 때는 치료비를 […]

5세 미만 코로나19 백신…화이자 vs 모더나

미국에서 이번 주부터 5세 미만 영유아에 대해서도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가능해 졌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생후 6개월이 넘는 이 연령대 영유아 대상의 2종의 메신저리보핵산(mRNA) 백신을 공식 추천했다. 화아지-바이오엔테크 백신(이하 화이자 백신)과 모더나 백신이다. 미국의 CNN은 어떤 백신을 맞힐까 고민하는 부모들을 위해 21일(이하 현지시간) 두 백신을 비교하는 기사를 내보냈다. ◆대상 연령의 차이 화이자 백신이 6개월에서 4세 사이 […]

격리의무 현행 유지…해제 시 7월 반등 우려

코로나19 확진자의 ‘7일 격리의무’가 유지된다. 4주 후 상황을 재평가해 격리 축소 및 해제 여부를 결정한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17일 현 상황 평가 결과, 격리의무를 전환하면 여름에 재유행이 크게 발생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격리의무 전환은 코로나19와 유사한 호흡기 감염병인 인플루엔자의 중증도(사망자 수 및 치명률)를 핵심 지표로 삼아 평가한다. 여기에 유행 예측, 초과 사망, 변이 바이러스, 의료체계 […]

“동시에 임신했어요” 美 간호사들 기쁨 공유

코로나19가 대유행하기 시작한 2020년 출산율이 감소했던 미국이 지난해부터 다시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소폭 증가한 수준이지만, 코로나19 최전선에서 힘들게 싸워온 간호사들 사이에서는 ‘베이비붐’이라고 부를 수 있을 정도로 비슷한 시기 임신을 한 간호사들이 한꺼번에 쏟아져 나오고 있다. 미국 미주리주 캔자스시에 위치한 세인트루크 병원은 최근 병원 SNS를 통해 13명의 간호사 사진을 공개하며 “베이비붐이에요(It’s a baby boom)”라는 소식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