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침대

싱글과 커플, 어느 쪽이 더 숙면할까?

성인 파트너와 함께 잠을 자는 커플이 혼자 자는 싱글보다 수면의 질이나 만족도가 훨씬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많은 사람들이 혼자 침대를 쓰는 싱글이 침대를 나눠 쓰는 커플보다 잠을 더 잘 잘 것이라고 생각한다. 이런 통념을 뒷받침하는 연구도 있다. 미국 애리조나대 연구진은 펜실베이니아주의 성인 직장인 1007명을 대상으로  수면의 질과 만족도를 조사했다. 그 결과 성인 파트너와 잔 사람들은 […]

숙면을 취하는 데 도움 주는 기기들

편안한 잠을 취하지 못하는 사람들에게 숙면을 취하도록 도움을 주는 기기는 어떤 게 있을까? 미국 건강의학 웹진 ‘헬스데이’가 수면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9일(현지 시간) 소개한 숙면을 돕는 기기들이다. 우선 수면 추적 장치가 있다. 하루 몇 시간 잠을 잤는지 수면량을 기록하는 장치부터 수면의 질을 모니터링하는 장치까지 다양하다. 미국 베일러의학대학원의 필립 앨러팻 교수(수면의학)는 “수면 추적 장치는 잠자기 위해 […]

잠 자는 자세로 알 수 있는 성격

자는 자세는 사람에 따라 천차만별이다. 어떤 이는 등을 대고 똑바로 자는 게 편하다 느끼지만, 어떤 이는 모로 누워야 잠이 온다. 어떤 자세로 자는가는 건강에 영향을 미친다. 예를 들어 배를 깔고 엎드려 자는 사람은 목이나 허리가 아프기 쉽다. 따라서 아주 부드러운 베개를 사용해야 한다. 아예 베개를 베지 않는 것도 방법이다. 흥미로운 건 자는 자세가 성격과도 관련이 […]

잠자리만 누우면 정신이 말똥말똥, 왜?

  아침마다 비몽사몽 잠이 덜 깬 상태로 일어나고, 오후시간이면 꾸벅꾸벅 졸음이 온다. 일을 마치고 귀가하는 지하철 안에서는 쉴 새 없이 하품이 쏟아진다. 그런데 막상 늦은 밤 잠자리에 누우면 잠이 오질 않는다. 오히려 정신이 맑아지는 느낌까지 든다. 이 같은 수면패턴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이 현상은 현대인이 흔히 겪는 불면증의 한 형태다. 뇌가 침대에 눕는 행위를 […]

집콕 시대, 아이 질식사의 가장 큰 원인은?

코로나19로 인해 아이들이 가정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졌다. 어린 아이를 돌보는 경우에는 아차 하는 순간에 가슴을 쓸어내리는 경우가 많다. 특히 주의해야할 것은 의외로 안전하다고 믿는 침대에서 아이들의 안전사고가 많이 일어난다는 점이다. 그중 하나가 질식. 경우에 따라 아이를 사망에까지 이르게 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질식은 숨통이 막히거나 산소가 부족해 숨을 쉴 수 없게 되는 상태다. […]

‘코막힘’, 왜 침대에 누우면 더 심해질까?

  코막힘은 밤이 되면 더 심해진다. 원인이 감기든 알레르기든 마찬가지. 왜 침대에 누우면 코가 더 막히는 걸까? 미국 ‘멘스헬스’가 전문가의 설명을 들었다.   브리검 여성 병원의 알레르기 전문의 라키아 라이트 박사는 “질문을 뒤집어보자”고 제안한다. 감기에 걸려 증상이 최고조에 달했을 때도 낮에는 숨을 쉴 수 있다. 어째서일까? 라이트 박사에 따르면 “중력 덕분이다.” 앉거나 서 있을 때는 […]

잔뜩 움츠러든 근육 풀어주는 간단 스트레칭

중부지방은 구름이 많고 흐릴 예정이다. 제주도 남쪽 해상을 지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새벽부터 오후 사이 남부 지방과 제주도, 오전에는 충청 남부에 비가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0~7도, 낮 최고기온은 8~13도로 큰 추위는 없을 것이다. 비 또는 눈이 오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우며, 제주 해상에는 번개 치는 곳이 있겠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오늘의 건강= 아침 스트레칭은 […]

꿀잠 자려면 지켜야 할 규칙 5

환절기를 무사히 통과하려면 면역력이 강해야 한다. 면역력의 기본은 숙면. 밤에 달게 자려면 낮에는 눕지 말고 활발하게 움직여야 한다. 침실은 어둡고 서늘하게 유지할 것. 휴대폰이나 태블릿은 절대 가지고 들어가면 안 된다. 매일 같은 시간에 자고, 같은 시간에 일어날 것. 해가 기울면 커피 등 카페인 음료는 마시지 않는 게 좋다. 그밖에 또 어떤 규칙이 필요할까? 미국 건강 […]

당신을 더 빨리 늙게 만드는 뜻밖의 원인 5

  정크 푸드를 많이 먹거나 담배를 피우거나 스트레스를 받으면 노화가 빨리 진행되고 수명이 줄어든다는 것은 잘 알려진 사실이다. 장수와 관련해서는 약간의 운도 작용한다.   미국 국립노화연구소의 마리 버나드 부회장은 “장수 여부는 어느 정도 유전자에 영향을 받는다”며 “하지만 생활방식을 개선하면 노화를 늦춤으로써 장수를 누리는 데 도움이 된다”고 말한다. 미국의 시사 주간지 유에스 뉴스 앤드 월드 리포트가 노화를 촉진하는 이외의 것들을 […]

‘각질로 범벅’..,침대 시트 안빨면 일어나는 일들

우리는 생활의 3분의 1을 침대에서 보낸다. 침구 세탁에 신경을 써야하는 이유다. 자면서 흘리는 침, 땀, 거기에 비듬까지 침대는 이물질로 오염될 여지가 많다. 이상적으로는 1주일에 한 번, 최소 2주에 한 번은 세탁을 하는 것이 좋다. 만약 침구를 세탁하지 않고 계속 사용하면 어떻게 될까? 건강에 어떤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 어떤 일이 일어날 수 있는지, 그리고 어떻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