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출혈

허리 수술하기 전 체크해야 할 것들

허리 통증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이 많지만, 수술을 해야 할지 말아야 할지 고민하는 경우가 많다. 허리 수술엔 항상 위험이 따르기 때문이다. 이런 경우 어떻게 해야 할까? 응급 상황이 아니라면 정답은 없다. 결정에 도움이 될 만한 팁을 알아본다. 허리 수술, 할까 말까 어떻게 결정할까 척추의 감염, 종양, 척추나 척수의 심각한 손상을 유발하는 사고 등 응급 상황이 아니라면 허리통증 […]

상처엔 과산화수소?… 잘못된 응급치료 실수 4

  예로부터 전해 내려오는 치료법 중 오늘날 현대의학을 통해 실질적인 치료효과가 입증된 방법들이 있다. 가령 아이가 배가 아플 때 엄마가 배를 살살 문질러주면 복통이 낳는다는 믿음이 있다. 이는 배를 마사지하는 효과가 있어 일부 복통에는 실질적인 통증 완화 효과가 있다.   반면 근거 없는 민간요법에 의지해 병을 키우는 사례들도 있다. 응급치료를 할 때도 이 같은 실수를 저지르는데 미국 하버드대학교 의과대학 응급진료 연구팀에 따르면 심지어 고등교육을 받은 사람들도 […]

“여성의 잇몸이 위험하다”… 원인은 호르몬 변화

  치아 건강을 위한 칫솔질과 치실 사용, 음식조절 등은 남녀 모두에게 중요하다. 특히 여성들은 월경이나 임신 등 호르몬의 변화를 겪을 수밖에 없어 더욱 주의가 필요하다. 잇몸은 호르몬의 변화에 민감하게 반응해 각종 질환에 쉽게 노출된다.   사춘기의 여성은 프로게스테론이나 에스트로겐과 같은 성호르몬의 분비가 증가해 잇몸에 혈액공급이 많아진다. 치아 사이에 낀 음식 찌꺼기나 치태, 치석 등에 잇몸이 더 예민하게 반응해 사소한 자극에도 붓게 된다. 이 시기 칫솔질과 치실 사용이 더욱 […]

‘세계 혈우인의 날’…혈우병의 원인과 증상

전국이 대체로 맑다가 저녁부터 차차 구름이 많아지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11도, 낮 최고기온은 16∼24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대체로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오늘의 건강= 매년 4월 17일은 ‘세계 혈우인의 날’이다. 1989년 세계혈우연맹(WFH)이 혈우병과 출혈성 질환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높이기 위해 제정했으며 올해로 32번째를 맞았다. 희귀 난치성 질환인 혈우병은 혈액 내 응고인자가 결핍돼 발병한다. 혈우병 환자는 […]

쿨럭쿨럭… 간과하기 쉬운 의외의 암 징후 7

  정확한 검진 받아야 기침이 계속되거나 작은 상처가 잘 낫지 않거나 이유 없이 체중이 줄거나 해도 그저 “몸이 좀 안 좋은 가”하면서 지나치기 쉽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이런 증상들을 무시해서는 안 되며 최악의 경우에는 암의 징후일수도 있으니 정확한 검진을 받는 게 좋다”고 말한다. 암 치료시기를 놓치는 것은 이런 전조 증상을 지나치기 때문이다. 다음은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과 미국 건강정보 사이트 프리벤션닷컴 등에 소개된 간과하기 […]

심근경색 환자, 가슴통증보다 ‘이것’ 더 심각 (연구)

심근경색이 있는 사람들에게 가슴통증 보다 호흡 이상이 더 심각한 증상인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증상으로 호흡곤란이나 피로를 호소하는 심근경색 환자는 가슴 통증을 주요 증상으로 보이는 환자보다 1년 후 생존율이 더 낮다는 것이다. 포르투갈 브라가병원 파울로 메데이로스 박사팀은 심근경색 증상으로 가장 흔하게 나타나는 가슴통증 외에 숨가쁨, 상복부나 목 통증, 일시적인 의식소실과 같은 비정형적인 증상이 어떤 환자에게서 주로 […]

결막염인 줄… 실명까지 가능한 ‘포도막염’

  포도막염은 결막염과 증상이 비슷해 헷갈리기 쉽다. 결막염으로 생각하고 대수롭지 않게 넘기다 자칫 영구적인 시력 상실로 이어질 수 있다.   눈을 둘러싼 3개의 층 중 중간층을 형성하는 조직을 포도막이라고 부른다. 이 조직은 빛의 양을 조절하는 홍채와 수정체를 받쳐주는 모양체, 망막을 감싸는 맥락막으로 이뤄져있다. 이 조직에 염증이 생기면 이를 포도막염이라고 한다.   포도막염의 원인은 크게 감염성과 비감염성으로 나뉜다. 감염성은 바이러스나 세균 등에 의해 […]

영양제 섞어 먹으면 안 되는 이유

  건강을 위해 영양제를 찾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에 따르면, 2016년 3조 5563억 원이던 건강기능식품(건기식) 시장 규모는 2020년 4조 9805억 원까지 커졌고, 2030년에는 25조 원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대한민국 국민 10명 중 4명은 영양제를 먹고 있을 만큼 시장의 규모는 급속히 성장했다. 코로나19 이후 건기식, 즉 영양제의 판매는 더욱 증가했고 다양한 기능을 내세운 광고도 늘어났다.       비타민제나 철분제를 […]

임플란트 전… ‘항혈전제’ 복용 중단해야 하나?

  임플란트 치료를 권고 받은 60대 남성 J씨는 임플란트를 하고 나면 지혈이 어려울까봐 고민이다. 심장질환을 치료한 이후 피를 맑게 해주는 항혈전제를 복용 중이기 때문이다. 임플란트 시술 중에 출혈이 많이 생길까봐 약을 중단할까도 생각했지만, 그렇게 하기에는 심장도 걱정이다.   위 사례자가 복용하고 있는 항혈전제는 피를 맑게 해주는 약으로, 혈관에 혈전이 생겨 치명적인 결과를 유발하지 않도록 하는 역할을 한다. 항혈전제는 크게 ‘아스피린’이라는 […]

겨울철에 잘 생기는 치핵, 대처하는 방법

  항문 질환하면 보통 치질을 떠올린다. 하지만 치질은 항문의 모든 질환을 포괄적으로 지칭하는 용어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치핵(항문 점막 주위의 돌출된 혈관 덩어리)을 비롯해 치루(항문 내에 고름이 차서 피부 쪽으로 구멍이 뚫리는 것), 치열(항문이 찢어지는 것) 등이 있다.   이 중 가장 많이 발생하는 질환은 치핵으로, 치질 질환 중 70~80%를 차지한다.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2018년 주요 수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