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초콜릿

비만 부르는 식습관 vs 예방하는 식습관

  우리 건강의 적인 비만을 부르는 생활습관이 있다. 우리가 무의식 중에 하는 행동이 뱃살을 늘리고 있다. 비만의 원인은 다양하다. 불규칙한 식습관, 과다한 음식 섭취, 운동 부족, 내분비계통 질환, 유전적 요인, 정신적 요인 및 약물 등이 꼽히고 있다. 잇디스닷컴 등의 자료를 토대로, 비만을 초래하는 식습관과 거꾸로 비만을 막는식습관에 대해 알아보자. 비만은 외모뿐만 아니라 숨찬 증상, 관절통, […]

의외로 설탕 많이 든 음식…대신 먹으면 좋은 식품

설탕을 너무 많이 먹으면 건강에 좋지 않다는 건 잘 알고 있다. 하지만 달콤한 케이크나 과자, 마카롱 하나만 먹었으면 하는 유혹이 몰려올 때가 있다. 이럴 땐 바나나나 사과 같은 과일을 먹으면 좋다. 의외로 설탕이 잔뜩 들어간 식품도 있다. 웹 엠디 자료를 토대로 설탕이 많이 들어간 뜻밖의 식품과 단맛에 대한 욕구를 충족하면서도 영양소가 풍부해 건강에 좋은 식품에 […]

이빨 색이… 치아 착색시키는 5가지와 예방법

  치아 착색 원인과 예방법 커피는 치아 변색을 유발하는 대표적인 식품으로 꼽힌다. 이런 커피 외에도 우리 주변에는 하얀 치아를 망치는 것들이 많이 있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서부지부 자료를 토대로 치아 착색을 일으키는 것들과 예방법 등을 알아본다.       |착색 일으키는 것|   ◆커피 커피는 씁쓸한 맛을 내는 탄닌 성분이 구강 내 잔류하고 있는 단백질과 결합하여 착색의 원인을 제공하게 되는데 원두커피 보다는 탄닌의 작용을 완화시키는 역할을 해주는 설탕이나 […]

집안 둘러보면 건강 상태 알 수 있다?

먹고 자는 공간은 건강에 지대한 영향을 끼친다. 집 얘기다. 침실은 어둡고 서늘하며 TV도 잡동사니도 없는 게 좋다. 반려 동물과는 따로 자야 한다. 동물의 움직임에 따라 자꾸 잠이 깨는 것도 문제지만, 혹여 동물이 아플 경우 병균이 옮을 위험이 있다. 집을 어떻게 관리해야 건강도 챙길 수 있을까.  미국 건강 매체 ‘웹엠디’가 전문가의 조언을 소개했다. ◆ 식탁 = […]

빵, 냉장 보관할까? 상온 보관할까?

어떤 음식은 보관하는 장소가 명확하다. 우유는 냉장고에, 아이스크림은 냉동칸에 보관하는 식이다. 빵, 초콜릿이나 케첩, 마요네즈는 어디에 보관할 것인가. 사람마다 답이 다른 듯하다. 식품 보관방법 제각각, 인식 차이 드러나 영국 전기제품 소매업체 커리스(Currys)에서 영국인 2000여 명을 대상으로 식품을 어떻게 보관하는지 설문조사를 한 결과 케첩 등을 제대로 보관하고 있는 사람은 많지 않았다. 응답자의 39%가 초콜릿을 찬장에 보관한다고 […]

마른 사람 살찌우려면 이렇게 먹어라

많은 사람들이 날씬한 몸매를 가지려고 노력하지만, 그 반대편에는 저체중으로 고민하는 사람들이 있다. 보통 체질량지수가 18.5 미만인 경우 저체중으로 보지만, 단지 체질량지수만으로 저체중인지 판단할 것이 아니라 유전적 요인이나 질환, 개인의 신진대사 능력 차이 등 그 외의 요소들도 고려해야 한다. 저체중은 탈모, 난임 및 불임, 치아 건강, 면역력 등 다양한 건강 문제와도 관련이 있다. 이 때문에 몸에 […]

노력해도 체중 변화 없는 이유…이때 좋은 현실적 다이어트법

아무리 해도 체중이 줄지 않는다. 건강한 식단을 유지하고, 운동도 열심히 했는데 몸무게가 그대로라면…. 무슨 문제가 있는 것일까. 이와 관련해 ‘잇디스닷컴’ 등의 자료를 토대로, 다이어트해도 살이 잘 안 빠지는 이유와 이럴 때 좋은 현실적 다이어트법에 대해 알아본다. ◆다이어트해도 살 잘 안 빠지는 이유 △저녁을 늦게 많이 먹는다 전문가들은 “먹는 시간이 중요하다”고 입을 모은다. 건강을 위해서는 아침, […]

커피, 두통에 이로울까? 해로울까?

카페인은 두통을 완화할 수도, 유발할 수도 있다. 미국 건강 매체 ‘프리벤션’에 따르면 카페인은 많은 두통 및 편두통 약에도 소량 들어가는 성분이다. 카페인이 뇌혈관을 좁히는 효과가 있어 과도한 혈류 탓에 생기는 두통을 완화하기 때문이다. 문제는 카페인에 익숙한 사람에게 생긴다. 평소 카페인 덕분에 혈관이 수축됐던 사람들이 커피를 마시지 않으면 혈관이 확장되면서 혈류가 뇌로 몰리며 두통이 발생한다. 평일에 […]

“삼키기 힘든 알약…이젠 젤로 드세요” (연구)

알약 삼키는 것이 고역인 어린이들이나 환자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전해졌다. 미국 MIT와 브리검여성병원 연구팀이 다양한 종류의 약을 투여하는데 사용할 수 있는 새로운 젤을 개발했다. 약을 오일 기반 젤에 혼합하는 다목적 약물 전달 시스템을 만든 것. 연구팀에 의하면 식물성 기름으로 만든 젤은 단백질 쉐이크 같은 걸쭉한 음료부터 요구르트 푸딩에 비슷한 농도까지 다양한 질감이 가능하다. 모든 아이들에게 도움이 […]

몸속 항산화 성분 올리려면?

우리의 면역계는 여러 가지 환경적 요인과 스트레스에 의한 세포 손상을 예방하거나 늦추는 데 항산화물질에 의존한다. 우리 몸도 소량의 항산화물질을 만들어내지만, 음식이나 보충제 등 외부의 도움을 받아 활성산소에 대항하는 항산화물질을 얻을 수 있다. 활성산소는 몸의 세포가 만들어내는 노폐물로, 건강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신체가 활성산소를 효과적으로 처리하거나 없애지 못하면 산화되어 세포와 신체 기능을 손상시킬 수 있다. 몸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