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초미세먼지

전자담배도 미세먼지 배출…간접흡연 피할 수 있는 거리는?

담배뿐 아니라 전자담배도 미세먼지를 배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액상형 전자담배는 궐련(종이로 말아놓은 담배)보다도 배출량이 많았다. 질병관리청에 의하면 연세대 환경공해연구소가 시행한 ‘간접흡연 실외 노출평가 실험연구’에서 전자담배 사용 시에도 미세먼지 배출 농도가 높게 측정됐다고 밝혔다. 카메라를 이용해 담배 연기와 에어로졸이 이동하는 것을 촬영하고 공기 중 미세먼지(입자 지름 10㎛ 이하), 초미세먼지(입자 지름 2.5㎛ 이하), 블랙 카본(불완전 연소 시 발생하는 […]

“뇌졸중 위험 줄이려면 ‘이곳’에 살아야” (연구)

뇌혈관 질환의 가장 흔한 유형으로 허혈성 뇌졸중, 즉 뇌경색을 꼽는다. 집에서 300m 이내에 녹지 공간이 있는 사람들은 뇌경색을 겪을 위험이 16% 감소한다. 스페인의 카탈로니아 보건부와 바르셀로나 글로벌 보건연구소(ISGlobal), 델마르 의학연구소 병원 등의 공동 연구에서 밝혀진 내용이다. 연구는 2016~2017년 카탈로니아 전체 인구에 대한 데이터를 분석한 것으로 유럽에서는 지금까지 이 분야에서 이뤄진 가장 중요한 작업이다. 이번 연구는 […]

미세먼지 ‘나쁨’…꼭 외출해야 한다면?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아침 최저 기온은 -8~1도, 낮 최고 기온은 6~12도로 예상된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이 ‘나쁨’ 수준을 보이겠으며 중국발 황사가 남진하면서 새벽부터 오전 사이 서해안을 중심으로 영향을 받는 곳이 있겠다. ☞오늘의 건강= 피부와 호흡기를 통해 체내에 침투하는 미세먼지는 각종 암, 심혈관질환, 눈병, 피부질환, 호흡기질환 등의 원인이 된다. 미세먼지가 집중력을 떨어뜨리고 치매를 유발한다는 연구 결과도 […]

공기 안좋은 곳에 살면 男 정자 비실비실 (연구)

대기 오염이 심한 도시에 사는 남성은 정자 운동성이 낮은 것으로 밝혀졌다. 중국 푸단대 연구진은 중국 전역 130개 도시에 사는 남성 약 3만 4천명을 대상으로 대기오염과 정자 질 사이의 관련성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최근 ‘JAMA 네트워크 오픈(JAMA Network Open)’에 발표했다. 연구에 참여한 남성의 아내는 모두 난임, 불임 치료를 받은 이력이 있다. 참가자의 49%가 과체중이거나 비만이었고, […]

직원의 업무 집중력 떨어지면 초미세먼지 때문? (연구)

    사무직 근로자의 업무 집중력이 떨어지는 것은 실내 초미세먼지(PM2.5)의 농도가 높기 때문일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하버드대 보건대학원 연구 결과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초미세먼지의 농도가 높아지고 환기율이 낮아지면 사무직 근로자들의 반응 시간이 느려지고 업무 정확도가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직장 상사들은 직원들의 높은 생산성을 바라지만, 불행히도 사무직 근로자들이 숨쉬는 공기가 나쁘면 빨리 생각하고 […]

초미세먼지에 5년 노출되면, 부비동염 발병 위험 5배↑(연구)

    대기오염이 각종 부비동염을 일으킬 수 있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존스홉킨스대 의대 연구팀에 따르면 대기 오염, 특히 초미세먼지(일명 PM2.5)가 만성 코부비동염(축농증)과 범 부비동염을 일으킬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의 주저자인 무루가판 라마나단 부교수(이비인후과·두경부수술)는 “우리가 아는 한, 초미세먼지에 장기간 노출되면 만성 코부비동염, 특히 이 가운데 가장 심각한 형태의 질병에 걸릴 확률이 높아진다고 보고한 […]

오늘도 뿌연 하늘…황사철 건강 지키는 음식

황사의 영향으로 전국이 미세먼지 농도 ‘나쁨’~‘매우나쁨’ 수준이 예상된다. 이번 황사 속에는 몸에 해로운 중금속 성분도 평소보다 최대 3배 정도 높게 나타났다고 하니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오늘의 건강= 봄철 불청객인 황사는 호흡기 질환은 물론, 아토피, 결막염, 탈모 등 전신에 다양한 증상을 유발할 수 있다. 특히 황사에 섞인 공해물질이나 중금속은 혈관을 타고 몸 속 곳곳으로 이동하며 암과 […]

봄날 불청객 미세먼지…철저하게 대비하려면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중부지방은 대체로 흐리겠다.아침 기온은 0 ~8도, 낮 기온은 10 ~17도가 되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수도권·세종·충남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오늘의 건강= 날씨가 온화해지나 싶더니 벌써 창밖이 뿌옇다. 봄기운에 어김없이 미세먼지의 공습이 시작된 것이다. 코와 입을 통해 들어온 미세먼지는 몸의 면역력을 떨어뜨리고, 천식, 기관지염 등 각종 호흡기질환을 유발하는 원인이 되므로 […]

고혈압·당뇨 있는 중년, 식사 요령은?

오전 기온은 4~12도, 오후는 9~13도. 오늘도 중국발 스모그의 영향으로, 수도권과 충청 지방은 초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이 같은 공기의 질은 대기 정체로 다음 주 초까지 이어질 예정이니, 바깥활동을 자제하는 것이 좋겠다. ☞ 오늘의 건강= 중년이 되면 만성질환 유병률이 크게 올라간다. 국내에서는 고혈압, 비만, 이상지질혈증, 당뇨병 순으로 유병률이 높다. 이로 인해 만성질환을 예방하고 관리하는데 도움이 […]

잿빛 크리스마스이브…미세먼지 대처법

어제에 이어 희뿌연 하늘이 계속되겠다. 특히 수도권과 영서 지역은 한때 매우 나쁨 수준까지 치솟기도 하겠다. 미세먼지는 오늘 오후부터 차츰 찬바람이 불면서 해소되겠다. 아침 기온은 서울 0도, 대전 2도, 광주 3도, 부산 7도로 시작해 낮 기온 서울 3도, 대전 7도, 광주 10도, 대구 9도까지 오르겠다. ☞오늘의 건강= 추위가 다소 누그러지는 동시에 연일 미세먼지 공습이 이어지고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