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체중

“왜 어떤 사람은 쉽게 살찔까” 생후 2주 아기 대상 연구

미국의 한 연구소가 신생아들을 대상으로 비만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가 비만의 근본적인 원인을 밝히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미국 페닝턴 생물의학 리서치센터 연구실에는 태어난 지 2주밖에 안 된 아기들이 방문하고 있다. 연구팀은 이들을 대상으로 체지방률과 신진대사를 측정해 비만의 원인을 탐구하고 있다. 신생아를 대상으로 연구를 하는 의도는 뭘까? 막 태어난 아기는 아직 음식과 […]

50대 이상, 신진대사 늦추는 나쁜 습관 4

나이가 들면 전과 똑같이 먹어도 살이 찐다. 먹고 마신 음식을 에너지로 바꾸는 대사 속도가 떨어지기 때문이다. 대사 속도가 떨어지면 머리가 빠지고 피부가 건조해진다. 우울하고 피곤하다. 자꾸 뭘 잊어버리는 일이 생긴다. 노화로 인해 떨어진 대사 속도를 더 늦추는 식사법이 있다. 50대 이상이라면 특히 조심해야 할 식습관을 미국 건강 매체  ‘잇디스낫댓’이 정리했다. ◆ 무리한 다이어트 = 나이 […]

“당뇨병 신약, 현저한 체중 감량 효과 입증”

당뇨병 치료제로 개발된 티르제파타이드(tirzepatide)가 비만인 사람들의 체중 감량에 현저한 효과를 발휘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72주간 1주일에 한 번씩 이 약을 주사 받으며 저칼로리 식사와 운동을 병행한 참가자들은 평균 몸무게의 20%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뉴잉글랜드의학저널(NEJM)》에 발표된 국제적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영국 가디언이 5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티르제파타이드(제품명 마운자로)는 미국제약사 일라이릴리가 개발한 당뇨병 치료제로 지난달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시판 승인을 […]

먹어도 안찌는 사람… “세트 포인트가 달라”

  우리 주변에 음식을 많이 먹는데도 정상 체중을 유지하는 사람이 있다. 식사량을 조절해도 좀처럼 살이 빠지지 않는 사람들이 부러운 눈길을 줄만하다. 왜 이런 차이가 나는 것일까? 정말 아무리 먹어도 살이 찌지 않는 체질이 있는 것일까?   우리의 몸은 안정을 위해 일정한 상태로 유지하려는 성향이 있다. 이를 항상성이라고 한다. 우선 체온을 보자. 사람의 평균 체온은 36.5℃로 거의 이 수준을 유지한다. 여기에서 큰 변화가 있으면 […]

커피를 당장 끊어야 한다는 신호 5

    정신을 깨우고 집중력을 높이는 데는 커피보다 좋은 게 없다. 커피는 또 체중 감량을 돕고 만성 질환에 걸릴 위험을 줄인다. 하지만 과하게 마시면 좋지 않다. 아무리 카페인에 ‘강한’ 사람이라도 하루 섭취량이 400mg을 넘지 않도록 할 것. 즉 커피 전문점에서 제일 작은 사이즈(230ml 내외)로 3~5잔 이내다. 아예 커피를 ‘끊어야’ 하는 경우도 있다. 아기를 가졌거나 젖을 […]

곧 여름인데… 살빼는 데 걸리는 시간은?

여름이 다가오면서 어김없이 살빼기를 계획하는 사람이 많다. 빨리 목표 체중을 감량하고 싶지만 맘처럼 되기 쉽지가 않다. 체중 감량 계획을 세우는 데 보다 현실적인 기대치를 설정하면 쉽게 지치지 않고 목표를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살을 빼는 데 걸리는 시간은 정해진 것이 없다. 너무도 많은 요인이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다. 이런 요소에는 뭐가 있는지, […]

50세 이후 음주, 놀랍게도 ‘이런’ 부작용이

술을 적당량 마시는 건 건강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알려져 있다. 실제로 전 세계 많은 최고령자들이 평소 레드와인을 마신다. 하지만 나이가 들면서 조심해야 할 음주 부작용은 여전히 존재한다. 미국 식품 건강 전문 저널 <Eat This, Not That>에서 몇몇 영양 전문가의 의견을 토대로 50세 이후 음주의 잠재적인 부작용을 소개했다. 1. 체중 증가 50세 이후 과음의 […]

몸에 좋은 땅콩버터, 잘 먹는 방법

땅콩버터는 ‘버터’라는 단어의 선입견과 달리 건강 식품으로 꼽힌다. 몸에 좋은 불포화지방이 풍부하기 때문이다. 하루 2스푼 정도면 두뇌 손상을 막고 피부와 심장을 건강하게 지키는 데 도움이 된다. 스트레스 관리, 숙면, 그리고 체중 감량에도 효과가 있다. 하지만 모든 음식이 그렇듯 부작용도 있을 수 있다. 땅콩버터를 고를 때, 그리고 먹을 때 유의해야 할 사항을 미국 ‘잇디스낫댓’이 정리했다. ◆ […]

체중 감량 위해 유산소 운동만? 근력 운동도 해야 하는 이유

체중 감량에는 유산소 운동이 효과적이라는 것은 널리 알려져 있다. 그래서 날이면 날마다 똑같은 운동만 반복하는 사람들이 있다. 새로운 연구 리뷰에서는 유산소 운동을 할 수 없거나 싫증이 난 경우 역기를 드는 것도 체중 감소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을 발견했다. 구체적으로, 체중 조절을 촉진하기 위해서는 저항력 운동과 칼로리 섭취 감소를 병행할 것을 권장했다. 호주 에디스코완대 연구팀에 […]

운동, 낮잠, 학습 등 하기 가장 좋은 시간대는?

    인간은 24시간 주기 생체리듬을 따르기 때문에 낮엔 일하고 밤엔 자는 생활패턴을 따르게 된다. 식사나 수면뿐 아니다. 일상생활에서 행하는 다양한 활동도 이 같은 생체리듬의 영향을 받는다.   각 활동마다 행하기 가장 적합한 시간대가 있다는 것이다. 미국 의료포털 웹엠디에 따르면 개인차는 있지만 평균적으로 효율과 능률을 올릴 수 있는 특정한 시간이 있다.         ◆ 낮잠자기 하루 7~8시간 적정수면시간을 유지하고 수면의 질까지 좋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