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숙면 방해하는 발가락·종아리 경련, 예방법은 없을까?

    비가 그친 후 기온이 오르고 습도가 높아져 충청과 전라권을 중심으로 최고 체감 온도 33도 내외의 폭염이 이어지겠다. 노약자는 12-18시 사이 야외활동을 삼가고 충분한 수분과 염분을 섭취하자. 아침 최저기온은 21-25도, 낮 최고기온은 25-32도로 예보됐다. 전국적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일 전망이다. ☞오늘의 건강= ‘쥐’라고 흔히 말하는 국소성 경련은 근육이 갑자기 수축하면서 통증을 동반하며 눈가부터 허벅지, 종아리와 […]

단백질 적게 먹으면 오래 산다? (연구)

식단에서 단백질의 양을 제한하면 어떤 효과가 있을까? 미국 페닝턴 바이오메디컬 연구센터에 의하면 단백질 제한 식이요법은 수명 연장을 비롯해 건강에 유익한 결과를 가져온다는 것이 동물 실험 결과에서 드러났다. 연구팀은 이러한 효과는 섬유아세포 성장인자(FGF21)라고 불리는 간에서 유래한 대사 호르몬에 달려있다는 것을 발견했다. 소식을 하면 건강이 좋아지고 수명 증가에 도움이 된다는 것은 오래전부터 알려져 있다. 덧붙여, 단백질 혹은 […]

20년 냉동한 쥐 생식줄기세포, 정자 생산 성공

20년 넘게 냉동 상태에 있던 수컷 쥐의 생식줄기세포를 해동한 뒤 정자를 생산 못하는 다른 수컷 쥐에 이식해 정자생산에 성공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온라인 국제학술지 《PLOS 생물학》에 발표된 미국 펜실베이니아대(유펜)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가 11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소아암에 걸린 아이들의 생존율은 최근 수십 년간 크게 증가했다. 하지만 힘겹게 병마를 이겨낸 아이들은 성인이 된 […]

“단백질 합성 오류가 빠른 노화 부른다” (연구)

체내 단백질 합성과정에서 오류 발생으로 노화가 촉진된다는 가설을 뒷받침하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체내 단백질 합성에 오류가 발생하는 실험실 쥐가 그렇지 못한 쥐에 비해 18개월 내에 죽을 확률이 7배나 더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2일(현지시간) 과학학술지《사이언스 어드밴시스》에 발표된 스위스 취리히대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과학전문지《사이언스》가 보도한 내용이다. 세포는 계속해서 새로운 단백질을 생산한다, 하지만 자동차공장과 마찬가지로 그중에 약간의 불량품이 발생한다. […]

쥐가 자주 나는 이유 7

느닷없이 다리에 쥐가 나는 바람에 당황할 때가 있다. 잠 자다가 종아리에 쥐가 나서 잠을 설칠 수도 있다. 흔히 ‘쥐가 난다’고 표현하는 것은, 의지와 상관없이 근육 수축이 일어나면서 발생하는 근육 경련을 가리킨다. 근육 경련은 다리 만이 아니라 다른 부위에도 생길 수 있다. 깨어있을 때나 잠든 때도 가리지 않는다. 무엇이 근육 경련을 일으키는 것일까. 쥐가 났을 때 […]

운동 후 물 마시면 쥐날 확률 높아진다?

땀을 비 오듯 흘리며 격한 운동을 마친 후에는 시원한 물 한 모금이 간절하기 마련이죠 그런데, 운동 후 물을 마시면 다리에 쥐가 날 가능성이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는군요;; 목은 타는데 물을 안 마실 수는 없고, 다른 방법은 없는 건지… 지금 바로 알아보겠습니다!   호주 에디스 코원 대학교 켄 노사카 교수팀은 운동 후 마시는 음료에 따라 근육 경련의 빈도가 다르게 […]

운동할 때 이온음료 마시면 쥐 덜 난다 (연구)

운동할 때 물 대신 전해질을 첨가한 음료를 마시면 근육 경련이 발생할 가능성이 줄어든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호주 에디스 코완 대학교 연구진은 성인 남성 10명을 대상으로 실험했다. 실내 온도 섭씨 35도의 방에서 40~60분간 트레드밀 달리기를 했다. 체중의 1.5~2%가 빠지는 강도의 운동이었다. 실험은 두 차례 진행했다. 한 번은 운동하면서 전해질 음료를, 나머지는 물을 마셨다. 연구진은 운동을 마친 […]

발가락에 쥐가 나는 이유와 대처법

운동을 하다가 혹은, 가만히 있어도 발가락이 꼬이며 쥐가 나는 경우가 있다. 흔히 수분 섭취가 부족하니 물을 마시라는 민간 처방을 내놓지만, 전문가들의 의견은 다르다. 미국 ‘멘스 헬스’가 발에 쥐가 나는 이유와 대처법을 소개했다. ◆ 신발 = 꽉 끼는 신발은 발의 중심 근육을 속박한다. 섰을 때 균형을 잡으려면 이 근육들이 작용해야 하지만, 신발이 작으면 근육이 제대로 움직이지 […]

어떤 동물이 코로나에 잘 걸리나? (연구)

모든 동물이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되는 것은 아니다. 인간을 포함한 영장류 대부분은 코로나에 매우 취약하다. 그러나 개코원숭이는 아니다. 햄스터는 잘 걸리지만 쥐는 덜 걸리고, 오리보다 칠면조가 더 잘 걸린다. 11일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이 보도한 인도 연구진의 분석 결과다. 국립 동물 바이오테크놀러지 연구소는 포유류, 파충류, 조류 등 동물 48종의 안지오텐신변환효소(ACE2)를 분석, 컴퓨터 모델링을 통해 코로나바이러스에 얼마나 취약한지 예측했다. 코로나19 […]

중국서 ‘한타바이러스’로 1명 숨져…설치류 통해 감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전 세계가 고통을 겪고 있는 가운데 중국에서 ‘한타바이러스’로 인해 1명이 숨졌다. 25일 중국 관영매체 글로벌타임스에 따르면 윈난(雲南)성 출신의 노동자 톈(田)모씨는 버스로 일터가 있는 산둥(山東)성으로 가는 길에 지난 23일 산시(山西)성을 지나다가 사망했다. 사후 검사에서 한타바이러스 양성 판정을 받은 톈씨는 코로나19에는 음성 반응이 나왔다. 현재 톈씨와 함께 버스에 탔던 사람들 중 발열 증세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