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전해질

자꾸 짠 음식을 찾는 8가지 이유

건강한 식습관을 지키기 위해 몸에 좋은 음식으로 냉장고를 가득 채워도 여전히 짭짤한 음식이 먹고 싶어지는 때가 있다. 소금을 많이 먹으면 건강에 좋지 않지만, 우리 몸의 기능을 위해서 필요하기 때문에 아예 먹지 않을 수도 없다. 그런데 자꾸 짠 음식을 찾는 이유가 실제 짭짤한 간식을 원해서가 아니라 우리 몸에서 무언가 신호를 보내기 때문일 수 있다. 유난히 짠 […]

운동 중 이온 음료, 어떻게 마시면 좋을까?

운동 전후 최고의 음료는 물이다. 다만 요즘같이 더울 때 고강도 운동을 한다면 탈수와 근육 경련을 예방하기 위해 이온 음료를 고려할 수 있다. 미국 건강 매체 ‘맨스 헬스’에 따르면 60분 이상 이어지는 고강도 훈련 때는 이온 음료를 선택하는 것이 현명하다. 특히 땀이 많이 나는 여름철엔 더 그렇다. 스포츠음료로도 불리는 이온 음료엔 나트륨, 칼슘, 칼륨, 마그네슘 이온이 […]

숙면 방해하는 발가락·종아리 경련, 예방법은 없을까?

    비가 그친 후 기온이 오르고 습도가 높아져 충청과 전라권을 중심으로 최고 체감 온도 33도 내외의 폭염이 이어지겠다. 노약자는 12-18시 사이 야외활동을 삼가고 충분한 수분과 염분을 섭취하자. 아침 최저기온은 21-25도, 낮 최고기온은 25-32도로 예보됐다. 전국적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일 전망이다. ☞오늘의 건강= ‘쥐’라고 흔히 말하는 국소성 경련은 근육이 갑자기 수축하면서 통증을 동반하며 눈가부터 허벅지, 종아리와 […]

탈수 위험… 여름 운동 잘하는 법 5

  여름에 운동을 하면 땀을 많이 흘려 체중도 더 많이 빠지고 운동도 제대로 했다는 기분이 들기 쉽다. 하지만 이는 단순히 몸 안의 수분이 줄어든 것일 뿐 실제 살이 빠진 것과는 별 상관이 없다.   오히려 땀을 많이 흘리면 몸 안의 수분이 부족해져 전해질의 균형이 깨지고 요로결석 등 다른 질병을 얻을 수 있어 주의를 해야 한다. 미국 운동 생리학자이자 달리기 코치인 제이슨 카프는 “여름철 운동을 […]

콩팥 질환을 알리는 징후 7가지

  콩팥(신장)은 아래쪽 배의 등 쪽에 쌍으로 위치하며 노폐물을 배설하고 산 염기 및 전해질 대사 등 체내 항상성을 유지하는 기능을 하는 중요한 장기 중 하나이다. 콩팥은 대사산물 및 노폐물을 걸러서 소변으로 배출하는 배설 기능, 체내 수분 양과 전해질, 산성도 등을 좁은 범위 안에서 일정하게 유지하는 생체 항상성 유지 기능이 있다.   또 혈압 유지, 빈혈 교정 및 칼슘과 인 대사에 중요한 여러 가지 호르몬을 생산하고 활성화시키는 내분비 […]

건강에 좋다는 물, 너무 마시면 어떻게 될까?

    건강을 위해 꼭 마셔야 한다는 물도 지나치게 마시면 생명을 위협하는 무서운 요인이 된다. 물을 과잉 섭취하면 ‘수분중독’에 이를 수 있다. 마라톤 선수처럼 극단적인 운동량으로 다량의 수분 배출이 이뤄지는 사람이 과하게 물을 많이 마시면서 일어나는 현상이다. 하지만 운동선수가 아니더라도 수분중독에 이른 케이스들이 있다.   장시간 하이킹을 하는 취미가 있다거나 물 마시기 대회에 참여해 수분중독으로 사망한 케이스들이 있다. 전문가의 도움 […]

운동 전에 마시면 되레 방해되는 음료 4가지

  운동 전, 운동 중, 운동 후 세 시점으로 나눴을 때 물을 가장 열심히 마셔야 할 때는 언제일까. 아마도 대다수의 사람들이 운동 후를 택할 것이다. 운동 후 심해진 갈증을 보충해야 한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실제론 운동 전부터 충분한 수분 섭취가 필요하다.   체내에 수분이 모자란 상태에서 운동을 시작하면 근육이 적절한 힘을 내기 어렵다. 또 운동을 하는 동안 몸의 균형감각과 정확도가 떨어져 운동 효과 역시 감소한다. […]

운동할 때 단백질 잘 먹는 법

  운동을 즐기는 사람이라면 식품 선택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는 전문 운동선수나 일반인을 가리지 않는다. 운동으로 땀을 흘리고 난 후 나타나는 피로 증상은 근육에 젖산이 축적돼 생기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빠른 피로 회복 뿐 아니라 운동 효과를 높이기 위해서는 식품 섭취에 주의해야 한다.   흔히 마시는 일부 스포츠 음료는 고칼로리 등으로 운동 효과를 떨어뜨린다는 연구 결과가 나오고 있어 여간 신경 쓰이는 게 아니다. 충분한 […]

숙취에 대한 오해와 진실 8

  숙취는 술에 몹시 취하고 나서 수면에서 깬 후에 느끼는 불쾌감, 두통, 심신의 작업 능력 감퇴 등이 1∼2일간 지속되는 상태를 말한다. 애주가 대부분은 한 번씩 숙취를 경험한다.   그래서 술을 조금 먹겠다고 다짐하지만 또 다시 숙취로 고생하곤 한다. 이는 숙취에 대해 너무 몰랐기 때문에 반복되는 현상은 아닐까. ‘웹 엠디’가 숙취에 대한 잘못된 상식 8가지를 짚었다.       1. 숙취는 […]

과민성 대장증후군의 원인은 ‘스트레스’

  일반적으로 장염은 여름과 겨울에 많이 발생한다. 보통 세균이 직접 장내에 침입하는 세균성 장염과 폭음, 폭식, 갑작스러운 찬 음식 섭취, 매운 음식에 대한 알레르기 반응이 원인인 비 세균성 장염으로 나뉜다.   음식은 장염의 주요 원인이다. 하지만 음식이 원인이 아닌 장염 발생률이 높아지고 있다. 실제 병원을 찾은 장염 환자 10명 중 1~2명은 음식이 아닌 다른 원인으로 장염이 발생했다.   스트레스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