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장염

삶은 달걀과 멸치조림.. 중년에 특히 좋은 식단은?

  덥고 습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요리하기 편한 음식을 많이 찾는다. 중년 여성이라면 근력 유지와 뼈 건강을 돕는 음식이면 더욱 좋다. 주변에 흔한 음식으로 삶은 달걀과 멸치조림을 들 수 있다. 여기에 닭가슴살과 각종 채소를 곁들이면 근육이 줄어드는 걱정을 덜고 몸의 산화(손상)를 줄이는 항산화 효과를 볼 수 있다. ◆ 저평가된 잔멸치… 뼈 건강에 좋은 최고의 자연식품 안전을 […]

[위드펫+] 강아지에게 양보하세요? 보호자와 나눠먹는 식재료

    매일 똑같은 사료만 먹는 우리 댕댕이. 사과나 블루베리 같은 과일은 나눠먹지만 다른 음식도 나눠먹을 수 있을지 궁금하다. 덥고 습한 장마철에 부쩍 풀이 죽었다면? 새로운 식재료로 입맛을 살려주자. ◆ 두부 두부는 스틱으로 건조해 간식으로 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베이킹, 볶기 등 화식 재료로도 사용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 콩보다 소화율이 높아 배탈 위험이 […]

사망자 나온 무서운 ‘식중독’… 어떤 음식이?

  냉면 전문점에서 음식을 먹은 손님 34명이 집단 식중독에 걸린 후 이 중 1명은 장염으로 인한 패혈증으로 사망한 사고가 발생했다. 덥고 습한 날씨에 자주 발생하는 식중독의 무서움을 알려주는 사건이다. 어떤 음식이 영향을 미쳤을까? ◆ 심한 복통 호소… 장염으로 인한 패혈증 사망 경남 김해시의 한 대형 냉면 전문점에서 식중독 사망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달 15일부터 18일 사이 […]

다시 보는 원숭이두창 … 긴 잠복기가 확산 차단 걸림돌

  세계 41개국에서 3000명이 넘는 환자가 나온 원숭이두창이 국내에도 들어왔다. 공기 전파 가능성이 낮아 코로나19처럼 크게 유행할 가능성은 낮지만, 공항·항만 검역 과정에서 완전히 차단하기 어려워 긴장을 늦출 수는 없다.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지난 21일 오후 4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독일에서 입국해 의심 증상을 자진신고한 30대 내국인 A씨가 원숭이두창 확진자로 확인됐다. A씨는 입국 전인 18일 두통 증상이 있었고, […]

뱃속 꼬르륵 소리와 ‘이 증상’ 반복되면 장염?

날씨가 덥고 습해지면서 오염된 음식으로 인한 세균성 장염이 발병할 위험이 커지고 있다. 심한 복통은 물론 뱃속 꼬르륵 소리가 계속 나면서 설사를 하는 경우 세균성 장염을 의심할 수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국민관심질병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장염으로 의료기관을 찾은 환자는 418만 8188명이었다. 6월부터 환자 수가 눈에 띄게 증가했는데, 5월 41만 9439명에서 6월 48만 1909명, 7월에는 50만 6717명으로 늘어났다. 세균성 […]

찬 음식 많이 먹는 여름…사과식초의 건강 효과 9

식초는 음식에 시큼한 맛을 더하는 향신료다. 식초는 음식의 변질을 막고 살균 작용을 하는 효과가 있기 때문에 여름철 조미료로 적격이다. 식초는 음식 자체의 보존성을 높이기도 하지만 체내에 들어가 건강에 도움을 주기도 한다. ◇식초, 여름철 조미료로 적합 식초에 들어있는 아미노산, 구연산 등의 다양한 유기산은 피로를 풀어주기 때문에 쉽게 지치고 무기력해지는 여름에 섭취하면 좋다. 날씨가 무더우면 장내에 세균이 […]

장마철 급증하는 식중독, 예방법은?

    장마철엔 여름 더위가 한풀 꺾이지만 습도가 상승해 불쾌지수가 올라간다. 습도 역시 높아지며 ‘식중독 발생 위험’도 증가한다. 고온다습한 장마 시기는 식중독균을 포함한 여러 세균이 잘 자라는 환경이 된다. 또, 살균효과가 있는 자외선이 줄어 음식물 변질이 자주 일어난다. ◆ 식중독은 식중독은 여러 가지 균에 의해 발생한다.  세균이나 세균이 생산한 독소를 음식을 통해 섭취해 소화기가 감염되는 […]

“일상회복하니 더 우울” 엔데믹시대 주의해야 할 3가지

팬데믹에서 엔데믹(풍토병) 체제로 코로나19 대응 방식이 전환되면서, 일상회복이 본격화되고 있다. 그런데 일상을 회복하면 좋아질 것이라 생각했던 재정 상황 등이 여전히 나아질 기미를 보이지 않는다. 감염병 대유행 상황에선 “다들 힘들지”라고 생각하며 버텼지만, 지금은 “나만 힘든 것 같아”라는 상대적 박탈감으로 오히려 마음의 병이 커지는 사람들이 있다. 이를 ‘엔데믹 블루’라고 한다. 엔데믹으로 전환되며 우울감과 불안감이 증폭되는 상태다. “사람 […]

만성 염증 알리는 징후…이런 염증 퇴치하는 식품은?

염증은 생체 조직이 손상을 입었을 때 체내에서 일어나는 방어적 반응이다. 보통 외상이나 화상, 세균 침입 따위에 대응해 몸의 일부가 충혈, 부종, 발열, 통증등을 나타내는 증상이다. 이런 염증은 좋은 점과 나쁜 점을 모두 갖고 있다. 염증은 감염이나 부상으로부터 신체를 보호하는데 도움이 된다. 문제는 만성 염증이다. 만성 염증은 체중 증가와 각종 질병을 유발하는 원인이 된다. 만성 염증은 […]

꾸르륵꾸르륵…더운 날씨 ‘장 건강’ 위협하는 불청객

올해는 더위가 일찍 찾아왔다. 세균성 장염처럼 무더운 날씨에서 기인한 질환 발병 위험이 높아지는 때인 만큼, 장 건강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당부된다. 최근 기온이 심상치 않다. 질병관리청에 의하면 5월 20일에서 6월 6일 사이 56명의 온열질환 환자가 발생했다. 이는 전년 동기간 대비 2.8배 늘어난 수준이다. 온열질환은 뜨거운 환경에 장시간 노출됐을 때 발생하는 질환인 만큼, 더위로 인한 질환 발생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