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장기능

매일 아픈 뱃속이 편안… 소화기에 좋은 식품 5

  속 쓰림이나 변비, 장 통증, 가스, 설사 등은 소화기관이 도움을 요청하는 신호다. 하루 이틀도 아니고 거의 매일 소화가 되지 않으면 피곤하고 수면의 질이 떨어진다. 기분도 우울해 피부 트러블이 발생하기도 한다. 반면에 소화가 잘 되면 에너지가 증강되고 피부가 좋아지며 잠을 잘 자게 되며 행복감이 넘치게 된다.   가공음식, 탄산음료, 술 등은 소화에 좋지 않은 대표적인 식품들이다. 이런 음식은 염증을 일으켜 소화기를 상하게 한다. 자라게 해 장에 구멍을 내거나 […]

‘김치’ 속 프로바이오틱스의 뜻밖의 효능

  김치 유산균이 설사와 장의 염증 치료에 효과적일 뿐 아니라 어린이의 성장 지연을 예방하는 효과도 기대되고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세계 식품·미생물 및 위생 연합 회장인 빌헬름 홀자펠 “김치 유산균 중 한 종류는 유아의 유당 불내증을 치료하는 효과도 기대되고 있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우리 몸에선 1-1.5㎏의 장내 세균이 살고 있으며 장내 세균이 어떤 비율로 구성돼 있느냐에 따라 면역력이 결정된다. 장내 세균의 구성이 건강하게 짜여 있으면(높은 […]

비만도, 노화도… 장이 건강해야 막는다 

  식이섬유로 유익균 활성화해야 건강하게 장수하는 몸을 만들려면 장 기능이 가장 중요하다. 하지만 장은 가장 먼저 늙는 곳이기도 하다. 인간의 신체를 구성하는 60조 개의 세포 중 노화의 징후가 제일 먼저 나타나는 곳이 장과 콩팥(신장)이기 때문이다. 생명을 유지하기 위해 장과 콩팥이 얼마나 큰 부담을 짊어지는지는 장기마다 배분되는 혈액량만 봐도 알 수 있다.   심장은 1분에 약 5ℓ의 혈액을 내보낸다. 그런데 그 중 30%가 위와 장으로, 20%가 콩팥으로, 15%가 뇌로, 15%가 골격근으로 보내진다. 우리 몸이 뇌를 […]

툭하면 다리 꼬는 당신, 골반 척추도 꼬인다

  임신과 출산에도 영향 의자에 앉기만 하면 이내 다리를 꼬는 사람들이 있다. 두 다리를 가지런하게모으고 앉는 것이 힘들거나, 쩍 벌어지는 다리 습관 탓에 이를 예방하기 위해 혹은 단순히 다리를 꼬는 자세가 편하기 때문인 경우가 있다.   그러나 다리 꼬는 습관이 빈번해지고 익숙해지면 척추와 골반 건강에 악영향을 끼치면서 척추가 휘는 기능성 척추측만증, 골반비대칭과 같은 체형 질환을 유발시킬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

자주 배 아프고 설사하는 이유는?

  건강상 특별한 이상이 없는 것 같은데, 자주 배가 아프고 설사를 한다면?   올해는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일상이 되면서 배달음식을 먹는 사람들이 많다. 여기에 편의점 음식까지 배달되는 등 배달문화도 급격히 달라지면서 배달음식과 간편식을 선호할 수밖에 없는 상황. 이로 인해 가공식품을 통한 나트륨, 설탕, 지방 등의 섭취가 늘고, 위장장애를 호소하는 사람들도 증가하고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