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입냄새

탄수화물이 애물단지? 부족하면 나타나는 증상 4

  활동량이 많은 사람들이 반드시 섭취해야 하는 영양성분이 있다면 바로 탄수화물이다. 탄수화물은 신체활동에 필요한 에너지원이기 때문이다. 탄수화물 하루 권장량은 300~400g. 정제된 설탕과 흰 밀가루는 오히려 건강상 문제를 일으키는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통곡물이나 채소 등을 통한 건강한 탄수화물 섭취가 중요하다. 콩, 과일 등 유기농식품을 통해 탄수화물을 섭취하게 되면 활발한 활동을 할 수 있으며 혈당 수치를 일정하게 유지할 수 있다. 이런 탄수화물이 부족할 때 생길 수 […]

텁텁한 입안… 식후 흡연이 위험한 이유

  입안이 텁텁할 때 담배를 찾는 사람이 있다. 식후 입냄새를 없애려고 담배를 피운다는 것이다. 이는 잘못된 생각이다. 오히려 입냄새가 악화돼 주위 사람들에게 불쾌감을 더 주게 된다. 흡연자들은 자신의 입에서 구취가 난다는 사실을 모르는 경우가 많다.   담배를 피우면 침 속의 칼슘과 인의 농도가 높아진다. 칫솔질을 하지 않았다면 입속에 남아있는 음식 냄새와 담배 냄새가 결합해 심한 악취를 풍기게 된다. 치석이 많이 생기고 그 위에 치태가 끼게 되어 […]

입냄새를 순식간에 퇴치하는 8가지 식품

  세균 없애고 잇몸병 예방 요령 있는 바람둥이들은 연인과의 데이트를 앞두고 마늘이나 양파를 먹지 말아야 한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 바로 입 냄새 때문이다. 입 냄새를 풍기게 하는 원인으로는 구강 위생과 위장 건강 상태가 꼽힌다.   이런 것들은 양치질을 잘 하고 식이요법 등으로 위장을 튼튼하게 하면 해결된다. 이와 함께 냉장고 속에는 입 냄새를 순식간에 잡아주는 식품들이 있다는 것을 알아두면 좋다. 미국의 […]

말할 때마다 걱정… 입 냄새 줄이는 8가지 방법

  입냄새 때문에 일상생활에 지장을 초래해 고민하는 사람이 많다. 잘 가꾸고 신중하게 처신하더라도 입냄새를 풍기면 상대방에게 불쾌감을 안겨주기 때문이다. 입냄새를 줄일 수 있는 방법 8가지를 미국의 헬스 플랜이 소개했다.       1. 혀와 잇몸도 살펴야 식사나 간식을 먹은 후 양치질은 기본이다. 양치질 하면서 이와 잇몸만 닦는 사람이 많지만 입냄새는 주로 혀에서 많이 난다. 부드러운 칫솔로 혀를 닦는 것이 좋다. 입 안에 충치나 잇몸병이 있다면 […]

’입 냄새’를 즉시 퇴치하는 식품 8가지

  세균 없애고 잇몸병 예방 입 냄새는 왜 나는 것일까. 우리는 오래전부터 위 혹은 장에 문제가 있으면 입 냄새가 난다고 들어왔다. 하지만 대부분의 입 냄새는 입안의 문제로 발생한다. 식도로 음식물이 역류하거나 소화기계 질환으로 입 냄새가 날수도 있으나 그건 매우 드문 경우다.   입안의 혐기성 세균이 입안에 있는 단백질을 분해하면서 내는 휘발성 황 화합물, 이것으로 인해 입 냄새가 나는 […]

단백질 과잉섭취 시 일어나는 5가지

  성격까지 변할 수도…   단백질은 애써 만든 근육을 유지시키고 신진대사를 촉진시키는 데 좋은 영향을 미친다. 하지만 모든 일이 그렇듯이 이런 단백질도 너무 많이 섭취하면 좋지 않은 일이 발생한다. 미국의 폭스뉴스가 단백질 과잉섭취 시 일어나는 짜증스럽고 위험한 5가지를 소개했다.   ◆입에서 악취를 내뿜는다 고지방 다이어트 등을 할 때 탄수화물 섭취를 최소화하는 경우가 있다. 이럴 때 케톤증이 발생할 수 있고 몸의 […]

단내, 썩은 내… 입 냄새로 보는 질병의 징후 6

    입 냄새는 칫솔질을 안 했을 때만 날까? 그보다는 구강질환이 있거나 다른 내장기관에 질병이 있을 때 보다 심각한 냄새가 난다. 사람이 원래 가지고 있는 생리적인 냄새 외에 질병의 징후를 나타내는 냄새가 따로 있다는 것이다.   이를 잘 닦고 관리해도 입을 통해 안 좋은 냄새가 올라올 수 있다는 것이다. 일본의 고미 츠우네키 의학박사는 그의 저서 ‘입·몸 냄새 모두 싹!’을 […]

강력한 마늘 냄새 없애려면 칫솔질보단 ‘이것’

    요리를 할 때 마늘을 넣으면 음식의 맛과 향이 한층 깊어진다. 그런데 입 냄새를 피하기 어렵다는 단점이 있다. 마늘을 먹고 난 뒤 나는 입 냄새를 빨리 제거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   미국 오하이오주립대학교가 진행한 실험에 따르면 사과나 상추를 깨물어 먹으면 마늘에서 냄새를 일으키는 성분의 수치가 떨어진다. 사과나 상추 등에 든 특정 성분과 효소가 마늘 냄새를 일으키는 성분과 반응해 냄새를 상쇄시키기 때문이다. 이 같은 […]

조기 사망 위험 알리는 신체 신호 4

    사람은 언젠가는 죽는다. 하지만 건강하게 장수하는 사람이 있는가하면 질병이나 사고 등으로 수명을 다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 환경적 요인과 함께 생활방식은 이런 수명에 큰 영향을 미친다.   미국의 경우 나이가 들어 사망하는 가장 큰 원인으로는 심장질환과 암이 꼽힌다. 이런 질환들은 식습관과 운동, 수면 등 평소 생활방식을 건강하게 유지함으로써 사전에 예방을 할 수 있다. 이와 관련해 미국 인터넷 매체 치트시트닷컴이 조기 사망 위험을 알리는 신체 […]

양치 후에도 지속… 건강 이상을 알려주는 입 냄새 5

    이성과의 첫 데이트에서 마늘향이 나는 음식을 먹는 사람은 없다. 입에서 혹시 냄새가 풍기지 않을까 염려되기 때문이다. 모닝커피를 마신 뒤에는 무설탕 껌을 씹는다. 이 역시 입 냄새를 피하기 위한 방법이다. 평소 칫솔질과 치실만 신경 써도 심각한 입 냄새는 피할 수 있다. 갓 딴 민트향처럼 향긋하고 상큼한 입 냄새를 기대할 순 없어도 적어도 역한 악취가 풍기진 않는다는 의미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