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음주

5세 미만 코로나19 백신…화이자 vs 모더나

미국에서 이번 주부터 5세 미만 영유아에 대해서도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가능해 졌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생후 6개월이 넘는 이 연령대 영유아 대상의 2종의 메신저리보핵산(mRNA) 백신을 공식 추천했다. 화아지-바이오엔테크 백신(이하 화이자 백신)과 모더나 백신이다. 미국의 CNN은 어떤 백신을 맞힐까 고민하는 부모들을 위해 21일(이하 현지시간) 두 백신을 비교하는 기사를 내보냈다. ◆대상 연령의 차이 화이자 백신이 6개월에서 4세 사이 […]

알코올성 간경화 사망 ↑…적정 음주량은?

미국에서 알코올성 간경화로 인한 사망이 20년 만에 3배 이상 증가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최근《미국의학저널(AJM)》에 발표된 미국 플로리다애틀랜틱대(FAU)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가 20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FAU 슈미트의학대학원의 찰스 헤네켄스 교수가 이끄는 연구진은 미국 질병통제센터(CDC)의 ‘역학 연구를 위한 광범위한 온라인 데이터(WONDER)’에 등록된 1999년과 2019년 25세~85세 연령에서 알코올성 간경화 사망자 수를 비교했다. 1999년에는 해당 연령의 […]

가족 중 암 환자가 있다면…유전성 암 대처법은?

  세계보건기구(WHO) 산하 국제암연구소(IARC)에서 밝힌 암의 원인 중 가족력은 5%다. 암의 원인 1위는 흡연(32%)이다. 이어 만성 감염 10~20%, 음식 30%, 직업 5%, 호르몬 5%, 음주 3%, 환경오염 3%, 방사선 3% 등이다. 가족력이 암의 가장 큰 원인은 아니지만 중요한 고려 요소다. 특히 부모, 형제, 자매 등 직계 가족 중 암 환자가 있다면 유전을 생각해 봐야 한다. […]

스트레스 받으면 왜 아플 위험이 클까? (연구)

스트레스는 잠재적으로 암, 심혈관질환, 감염으로 인한 질환 위험을 증가시킨다. 스트레스가 면역계 노화를 가속화하기 때문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스트레스로 인해 생기는 나쁜 식습관과 운동 습관도  큰 영향을 미친다는 게 연구진의 설명이다. 미국 USC 연구진은 미시간대의 건강 및 은퇴 연구(Health and Retirement Study)의 방대한 데이터를 통해 스트레스와 면역력 저하 사이의 연관성을 조사했다. 이 데이터는 미국 노년층의 경제, 건강, […]

제목만 훑어봐도 건강에 도움이 되는 수칙15

    다양한 경로로 여러 건강 수칙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정보의 홍수 속에서 알짜배기 같은 내용은 없을까? 이 물음에 어울리는 내용을 소개한다. 다음은 미국 건강포탈 ‘웹엠디’가 내놓은 ‘건강을 위해 오늘 당장 할 수 있는 15가지’다.   1.천천히 먹어라 음식을 꼭꼭 씹어 천천히 먹으면 뇌가 포만감을 느낀다. 따라서 과식할 가능성이 낮아진다. 또한자신이 무엇을 먹고 있는지 살펴보고 […]

월 1회 이상 폭음하면 각종 음주문제 위험 5배(연구)

    평소 술을 한 두 잔씩 적당히 마시는 사람들도 월 1회 이상 폭음하면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복합적인 음주 문제를 겪을 위험이 약 5배나 더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폭음은 한 번에 술을 5잔 이상 마시는 것을 말한다. 술 한 잔은 통상 알코올 10g이며, 이를 맥주로 환산하면 약 280cc에 해당한다. 미국 텍사스대 오스틴 캠퍼스의 연구 […]

액상과당 많이 먹으면, ‘이 질환’ 위험 (연구)

액상과당을 많이 먹으면 비알코올성지방간(NAFLD) 위험도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예방하려면 과당 섭취를 삼가야 한다는 것이다. 미국 찰스 R. 드류대학교 테오도르 프리드먼 박사팀은 2017년~2018년 국민건강영양조사(National Health and Nutrition Examination Survey)에 등록된 참가자 3,292명의 데이터를 분석했다. 분석 결과 과당을 가장 많이 섭취한 사람의 비율은 멕시코계 미국인(48%)과 비히스패닉계 흑인(44%)에서 가장 높았고, 비히스패닉계 백인(33%)이 가장 낮은 비율을 보였다. 비알코올성지방간 […]

“일상회복하니 더 우울” 엔데믹시대 주의해야 할 3가지

팬데믹에서 엔데믹(풍토병) 체제로 코로나19 대응 방식이 전환되면서, 일상회복이 본격화되고 있다. 그런데 일상을 회복하면 좋아질 것이라 생각했던 재정 상황 등이 여전히 나아질 기미를 보이지 않는다. 감염병 대유행 상황에선 “다들 힘들지”라고 생각하며 버텼지만, 지금은 “나만 힘든 것 같아”라는 상대적 박탈감으로 오히려 마음의 병이 커지는 사람들이 있다. 이를 ‘엔데믹 블루’라고 한다. 엔데믹으로 전환되며 우울감과 불안감이 증폭되는 상태다. “사람 […]

‘안전한 성생활’이 암 예방 수칙에 포함된 이유?

  정부가 마련한 ‘국민 암 예방 수칙’은 10개 항목으로 구성되어 있다. 금연과 간접흡연 피하기, 다양한 식단으로 균형 잡힌 식사, 짠 음식·탄 음식 먹지 않기, 운동 등이 주요 내용이다. 여기에 ‘성매개 감염병에 걸리지 않도록 안전한 성생활 하기’가 들어 있다. 음식 조절과 운동을 열심히 해도 성 접촉으로 암이 생길 수 있기 때문이다. 세계보건기구(WHO) 산하 국제암연구소(IARC)는 암 사망의 […]

술 마시면 필름이 ‘뚝’…알코올 중독 의심 징후와 치료법

알코올 중독(알코올 의존증)은 과도한 음주로 인한 정신적, 신체적, 사회적 기능에 장애가 오는 것을 말한다. 술 때문에 늘 문제를 일으키면서도, 술을 끊을 수가 없는 모주망태 질환이 알코올 중독이다. 정신의학에서는 알코올 중독이라는 용어를 쓰지 않고 알코올 남용(Abuse)과 알코올 의존(Dependence)으로 구분해 부른다. 우리나라 사람들은 알코올 분해 효소가 서양인에 비해 적어서 적은 양의 술을 마셔도 쉽게 취할 뿐 아니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