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운동량

탈수 위험… 여름 운동 잘하는 법 5

  여름에 운동을 하면 땀을 많이 흘려 체중도 더 많이 빠지고 운동도 제대로 했다는 기분이 들기 쉽다. 하지만 이는 단순히 몸 안의 수분이 줄어든 것일 뿐 실제 살이 빠진 것과는 별 상관이 없다.   오히려 땀을 많이 흘리면 몸 안의 수분이 부족해져 전해질의 균형이 깨지고 요로결석 등 다른 질병을 얻을 수 있어 주의를 해야 한다. 미국 운동 생리학자이자 달리기 코치인 제이슨 카프는 “여름철 운동을 […]

근육량 줄면 수명도 감소…운동 얼마나 해야 할까?

코로나 기간, 사람은 왜 활동적인 생활을 해야 하는지 실감한 사람들이 많을 것이다. 비활동적인 생활은 무기력하고 나른하며 쉽게 지치는 몸 상태를 만든다. 일상회복으로 접어들면서 최근 다시 운동을 시작한 사람들이 부쩍 늘어난 이유다. 그런데 사람마다 운동 시간도, 방식도, 강도도 제각기 다르다. 자신의 현재 건강 상태와 연령, 주어진 여유 시간과 경제적 상황 등을 고려한 것인데 공식처럼 정해진 운동량은 […]

체중이 늘었을 때 하면 안 되는 5가지

    너무 자책해도 안 돼 여성들은 체중이 늘면 당황하기 쉽다. 그래서 살을 빼기 위해 특단의 조치를 취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이러다보면 오히려 더 큰 문제를 만들 수가 있다. 미국의 여성생활 잡지 ‘위민스 헬스’가 체중이 늘었을 때 해서는 안 되는 것 5가지를 소개했다.   ◆식사를 거른다 살이 쪘다고 해서 그 다음부터 한두 끼씩 식사를 거르게 되면 장기적인 면에서 체중을 […]

건강에 좋다는 물, 너무 마시면 어떻게 될까?

    건강을 위해 꼭 마셔야 한다는 물도 지나치게 마시면 생명을 위협하는 무서운 요인이 된다. 물을 과잉 섭취하면 ‘수분중독’에 이를 수 있다. 마라톤 선수처럼 극단적인 운동량으로 다량의 수분 배출이 이뤄지는 사람이 과하게 물을 많이 마시면서 일어나는 현상이다. 하지만 운동선수가 아니더라도 수분중독에 이른 케이스들이 있다.   장시간 하이킹을 하는 취미가 있다거나 물 마시기 대회에 참여해 수분중독으로 사망한 케이스들이 있다. 전문가의 도움 […]

반려견의 요요현상, “근육량 늘려야”

    비만은 사람뿐만 아니라 동물의 건강에도 악영향을 미친다. 동물의 스트레스를 가중시키고 당뇨, 간질환, 관절통증 등과 같은 만성질환의 발생을 높일 수 있다. 사료를 통해 에너지를 과다 섭취한 반면 운동량이 부족하면 동물의 비만이 생긴다. 사료 섭취량을 정상수준으로 낮추더라도 동물이 운동을 하지 않으면 비만에서 벗어나기 어렵다.   사료 과다섭취 외에도 반려견의 품종이나 나이 등도 비만과 관련이 있다. 국립축산과학원에 따르면 반려견 가운데 래브라도 리트리버, 퍼그 등의 품종은 비만이 될 확률이 […]

건강 등산법… ‘하산’할 때 더 조심하세요

    산을 찾았다가 다치는 사람들이 속출하고 있다. 자신의 몸 상태도 살피지 않고 무리하게 등산에 나섰기 때문이다. 특히 하산 시에는 장시간 하중을 견뎌야 하고 내리막길에서 힘이 앞으로 쏠리기 때문에 관절에 무리가 가기 쉽다.   평소 운동량이 적거나 무릎이나 허리 관절 질환을 앓고 있는 사람의 경우 하산 중 척추와 관절을 지지하는 인대가 부상을 입을 수 있다. 또한 등산을 가장 즐겨 […]

운동 해도 ‘팔뚝 살’ 안 빠지는 이유

  운동을 제법 한다고 생각하는데도 팔뚝 살이 좀처럼 빠지지 않아 고민하는 여성들이 적지 않다. 이런 고민이 들 땐 팔 운동량을 늘리는 게 답일까. 미국 유명 운동 트레이너 리사 킨더가 미국 프리벤션을 통해 밝힌 바에 따르면 운동량을 늘리는 방식이 항상 정답은 아니다.   얼마나 현명하게 운동하는가가 더욱 중요하다. 리사에 따르면 팔 위쪽에 붙은 살은 다음과 같은 몇 가지를 염두에 두어야 지방 감량이 […]

우울증 있다면 일주일에 ‘이만큼’ 운동이 도움

우울증이나 불안이 있는 사람의 경우 규칙적인 운동으로 건강상 더 큰 이익을 볼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특히 이들에게 일주일 150분 운동이 심장건강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매사추세츠 종합병원(Massachusetts General Hospital) 연구진은 매스 제너럴 브리검 바이오뱅크(Mass General Brigham Biobank)에 포함된 5만 여명의 데이터를 토대로 연구를 진행했다. 피험자의 평균 연령은 59세였으며, 3분에 1에 해당하는 사람이 […]

협심증과 심근경색, 차이점과 예방법

  협심증과 심근경색증은 심장동맥의 동맥 경화(단단하게 굳어짐) 때문에 발생하는 질병이라는 점에서는 공통점이 있지만 같은 병은 아니다. 그렇다면 협심증과 심근경색증은 어떻게 다를까. 또 그 발병 원인과 증상, 예방법은 무엇일까.   ◇혈액 공급 부족과 차단 협심증과 심근경색증은 모두 심장 근육에 혈액을 공급하는 관상동맥에 동맥 경화로 인한 협착증이 심해져 생기는 질병이다.   협심증은 협착증으로 인해 혈액 공급이 원활하지 못하여 가만히 있을 때에는 괜찮다가도 […]

효과 ‘뚝’… 잘못된 운동법 4가지와 해결책

  생각보다 열량 소모 적어 몇 달간 또는 몇 년간 꾸준히 운동을 해왔지만 살은 빠질 생각을 하지 않는다면… 당신의 운동 방법이 잘못되었기 때문이다. 미국 건강정보 사이트 ‘셰이프닷컴’이 잘못된 운동법 4가지와 그에 대한 해결책을 전문가의 조언과 함께 정리했다.       ◆운동을 하고 더 많이 먹는다 운동을 하고나서 “열심히 운동했으니, 먹어야 한다”고 생각하는가. 오번 대학교 운동생리학과 미셸 올슨 교수는 “사람들이 운동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