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우울증_우울장애

누구에게나 나타날 수 있는 ‘가면증후군’이란?

자신과 자신이 거둔 성과를 과소평가하는 것을 이른바 ‘가면증후군’이라고 한다. 이렇듯 자기 의심이 많은 사람들은 모든 성공을 외부의 상황 혹은 단지 행운과 우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자신의 ‘속임수’가 언젠가 드러날 것이라는 끊임없는 두려움 속에 살고 있다. 실제 상황에서 나이, 성별, 지능에 관계 없이 이같은 가면증후군이 나타난다는 것을 처음으로 보여준 심리학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지금까지는 짧은 문항을 […]

30쌍 중 1쌍, 부부가 산후우울증 동시에 겪어 (연구)

산후우울증이 부모 모두에게 동시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산후우울증은 보통 출산 후 1년 이내에 경험하며 우울한 기분, 심한 불안감, 불면, 의욕 및 집중력 저하, 자신을 가치 없다고 느끼는 감정 등의 증상으로 일상생활이 어려워져 심한 경우 죽음에 대한 생각까지 하게 된다. 출산 후 급격한 호르몬 변화, 피로, 부모 역할에 대한 적응 등이 원인으로 […]

정신건강 개선하는 손쉬운 방법 5

    팬데믹은 정신 건강에 엄청난 영향을 끼쳤다. 코로나 바이러스가 위세를 떨치면서 외로움을 느끼고 고립돼 단절감을 느끼는 사람들이 급증했다. 언제쯤 코로나 사태가 종식될지는 예측할 수 없지만 지구촌 사람들은 서서히 일상의 감각을 되찾아가고 있다. 정신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많은 요인을 우리가 통제할 수는 없어도 실질적으로 기분을 좋게 만드는 방법은 있다. 미국 ‘위민스헬스닷컴’에서 정신건강 전문의 사라 굽타 박사의 […]

후덥지근 장마철, 네일케어에 번지는 곰팡이

실내 습도 70%를 넘는 후덥지근한 날씨가 이어지는 탓에 불쾌지수가 높다. 불쾌감을 해소하기 위해 실내에서는 에어컨을 켜고 비가 내리면 외출할 때 레인부츠를 꺼내 신는다. 장마철에 자칫 악화될 수 있는 건강문제로 어떤 게 있을까? ◆ 에어컨 풀가동하다 으슬으슬 냉방병 더위와 습도를 동시에 잡기 위해 에어컨을 가동한다. 실내와 야외 온도가 5℃ 이상 차이 나면, 우리 몸의 자율신경계가 적응하지 […]

남성성 상징 ‘테스토스테론’에 대한 진실 6

남성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은 스테로이드 계열의 유기화합물로 주로 남성의 고환에서 생산된다. 신체 전반의 건강, 의식, 욕망, 정신 상태를 조절하는 중요한 호르몬으로 남성다움과 성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남성의 평균 테스토스테론 농도는 20, 30대 젊은 남성은 350~800ng/dl 정도, 40세 이상은 450ng/dl 정도다. 농도는 대략 30대 중반부터 1년에 1%씩 줄어들기 시작한다. 50, 60대 남성은 젊은 남성의 최저치인 350ng/dl 밑으로 떨어지기도 […]

“울고 싶을 때 울고, 속마음 드러내세요” 오은영의 조언은?

  자신의 단점을 결코 드러내지 않고 좋은 모습만 보여주려는 사람이 있다. 속마음을 털어놓지 않고 감추는 것이다. 이로 인해 스트레스가 쌓여도 속으로 끙끙 앓고 혼자서 풀려고 한다. 혼술(혼자 마시는 술)이 늘어난다. 마음과 몸의 건강을 다 해칠 수 있다. 이럴 때 어떻게 해야 할까? ◆ 흠 잡힐 행동은 NO… 매번 참다가 마음의 병 그룹 카라 출신 가수 […]

여행이 치매 환자에게 좋은 이유 (연구)

음악 치료와 미술 치료는 들어봤지만 ‘트래블 테라피’란 단어는 낯설다. 새로운 학제간 연구에서 관광을 단순한 레크리에이션 체험이 아니라 진정한 건강상 혜택을 제공할 수 있는 산업으로, 여행을 보는 관점을 바꿀 것을 제안한다. 호주 이디스 코완대 건강센터와 경영 및 법학대학원은 휴가를 즐기는 것이 여러 측면에서 정신 건강 문제나 조건을 가진 사람들에게 긍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것을 발견했다. […]

젊다고 방심 금물…치매 위험 줄이는 방법

치매는 나이든 사람들만 걸리는 질병이 아니다. 이른 나이에 발병하는 치매가 흔치 않은 것은 사실이지만 방심해서는 안된다. 65세 이전에 증상이 나타나는 것을 조기 발병 치매라고 한다. 알츠하이머 병은 이른 나이에 발생하는 치매의 가장 흔한 원인으로, 환자 중 약 10%는 65세 이전 발병한다. 최근 네덜란드의 조기발생 치매 연구에 따르면, 알츠하이머 형 치매가 55%를 차지하고 혈관성 치매 11%, […]

우울하고 피곤할 때 키위 먹어야 하는 이유

무기력, 불안, 우울감을 느끼는 사람이 많아지면서 정신건강에 긍정적 도움을 주는 음식에도 관심이 커지고 있다. 2021년 우울감 정도를 추정한 국가별 통계에서 한국은 36.8%로 높은 순위를 차지했다. 중년 우울증은 더 시급한 문제다. 은퇴를 앞두고 노후 준비에 심리적 부담을 느끼고 코로나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사람이 많아졌기 때문. 중년 우울증을 암시하는 증상에는 무기력감, 상실감, 만성피로, 집중력 및 기억력 […]

“코로나로 세계인 정신건강 더 악화”…WHO 특별 대처 촉구

세계보건기구(WHO)가 모든 회원국의 정신건강 관리를 변화하기 위해 서명한 행동 계획과 함께 20년 이상 검토된 세계 정신건강 보고서를 발표했다고 폭스뉴스가 최근 보도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정신건강이 좋다는 것은 신체 건강이 좋다는 것으로 해석된다”며 “이번 보고서는 변화를 위한 설득력 있는 이유를 제시한다”고 밝혔다. 그는 “정신건강과 공중보건, 인권과 사회경제적 발전 사이의 불가분 연결고리는 정신건강 정책과 실천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