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요통

허리 건강에도 이로운 숙면 요령 3가지

  반듯한 자세로 자야 수면은 건강에 큰 영향을 끼친다. 특히 요통 즉 허리 통증으로 인해 밤새 잠을 설치면 건강에 아주 나쁜 영향을 줄 수 있다. 평소 잦은 요통 때문에 자다 깨다를 반복해 괴로웠다면 몇 가지 습관을 바꿔볼 필요가 있다.       ◆편안 자세 대신 올바른 자세로 자야 숙면을 방해하는 대표적 원인으로 잘못된 수면 자세를 꼽을 수 있다. 올바른 자세로 잠을 […]

툭하면 다리 꼬는 당신, 골반 척추도 꼬인다

  임신과 출산에도 영향 의자에 앉기만 하면 이내 다리를 꼬는 사람들이 있다. 두 다리를 가지런하게모으고 앉는 것이 힘들거나, 쩍 벌어지는 다리 습관 탓에 이를 예방하기 위해 혹은 단순히 다리를 꼬는 자세가 편하기 때문인 경우가 있다.   그러나 다리 꼬는 습관이 빈번해지고 익숙해지면 척추와 골반 건강에 악영향을 끼치면서 척추가 휘는 기능성 척추측만증, 골반비대칭과 같은 체형 질환을 유발시킬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

요통, 근육통… 부상 없이 캠핑 다녀오는 법 3

  요통, 근육통 생기지 않게 해야 캠핑족의 활동이 늘어나는 계절이다. 하지만 야외에서 하는 캠핑에서는 작은 부주의로 인해 이런저런 부상을 입을 수 있다. 캠핑 중 발생할 수 있는 요통 등의 원인과 예방법에 대해 알아본다.       ◆기온 차에 주의해야 요즘에는 낮과 밤의 기온차가 심하다. 밤에 기온이 떨어지면 허리 주위 근육이 수축되거나 긴장돼 굳어지게 되는데, 근육이 제 기능을 하지 못하면 요통으로 이어질 수 있다. 척추 […]

배 왜 나왔나 했더니… 척추가 원인?

    가정주부 김모씨(52)는 조금씩 나오는 뱃살 때문에 고민이 많았다. 초기에는 나잇살 때문에 배가 나오는 것이라 생각했다. 그러나 허리까지 아파오자 병원을 찾은 김 씨는 척추전만증 진단을 받고 체형 교정 치료를 권유받았다.   배가 나온 이유는 살 때문이 아니라 허리가 앞으로 휘었기 때문이었다. 척추전만증은 겉으로 보기에 복부비만으로 오해를 사기 쉽다. 허리가 앞쪽으로 휘어 편하게 서 있어도 배가 자연스레 앞으로 나오기 때문이다.   척추전만증 환자는 스스로 […]

허리 통증 완화하는 약, 오히려 만성통증 유발 (연구)

허리와 그 주변에 생기는 통증을 완화하기 위해 사용하는 약이 오히려 허리 통증을 장기화하는 원인이 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통증을 완화하는 비스테로이드 항염증제를 계속해서 사용하면 ‘급성 요통’이 ‘만성 요통’이 될 수 있다는 내용이다. 국제학술지 ≪사이언스 중개의학(Science Translational Medicine)≫에 실린 이 논문에 의하면 급성 요통이 발생했을 때 무조건 약물치료를 시작해 이를 지속하는 것은 오히려 통증을 장기화하는 […]

꽃구경·등산 갔다가 요통 심해졌는데 ‘골절’?

화창한 날씨가 이어지는 5월에는 등산, 나들이, 운동, 농사일 등 야외활동이 많아진다. 꽃구경을 떠나기 전 뼈밀도가 감소하는 노년층과 골다공증 위험군 중년여성이라면 주의해야 할 질환이 있다. 척추가 주저앉거나 찌그러지는 척추압박골절이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척추압박골절로 의료기관을 찾은 환자 수는 13만 9976명이다. 지난 2015년에 기록된 11만 3626명보다 약 23% 증가했다. 특히 중장년기에 접어드는 50대(1만 916명)부터 환자 수가 늘어났으며, […]

“남성도 예외 없어”…골다공증 경고 신호는?

골다공증은 여성만의 문제가 아니다. 그럼에도 남성의 골다공증은 환자들과 의료진 모두에게 종종 간과되고 있다는 연구리뷰 결과가 나왔다. 따라서 남성 골다공증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것이 환자들에게 더 나은 결과를 가져오기 위해 절실히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골다공증은 뼈가 점차 약해지는 질환으로, 노화 과정의 정상적 부분이다. 그런데 일부 사람들은 다른 사람들에 비해 훨씬 더 빨리 골밀도를 잃어 뼈가 약해지면서 골절로 […]

통증에 대한 흔한 오해와 진실 6가지

  통증은 종류와 증상이 다양하고 만성적으로 나타나는 사례가 많아 대중적 관심도가 높다. 주목도가 높은 만큼 오해도 많다. 미국 건강지 프리벤션을 통해 통증에 대한 흔한 통설의 진실 유무를 살펴보자.       ◆날씨에 따라 통증 강도가 달라진다? 허리가 쑤시는 걸 보니 곧 비가 내릴 모양이라고 말하는 사람들이 있다. 상당수의 사람들은 이 같은 말을 비웃거나 농담일 것이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실질적으로 날씨 변화와 통증 사이에는 연관성이 있다. […]

가볍고 애매한 증상… 놓치기 쉬운 암 징후 10가지

  보통 가슴에 혹이 만져지거나, 갑자기 체중이 줄고, 혈변이 나오면 암이 겁나 재빨리 의사를 찾는다. 그러나 증상이 가볍고 애매하면 암이 보내는 신호를 놓칠 수 있다. 영국 일간 데일리텔레그래프는 놓치기 쉬운 암의 징후들을 소개했다.       ▲갑자기 생긴 점 악성 흑색종은 멜라닌 세포의 악성화로 생기는 피부암이다. 가려움이나 통증과 같은 자각 증상이 없어 문제다. 평범한 검은 점이 새로 생기거나, 원래 있던 점의 […]

뱃살빼고 척추 건강 지키는 ‘기립근’ 강화법 3

  잘못된 자세와 운동부족으로 만성질환자와 척추질환자가 크게 늘면서 국내에는 서서 일하는 ‘스탠딩 워크’ 문화가 기업은 물론 공공기관에서 유행했다. 앉아서 일하는 사무직 직원들의 건강을 위해 도입된 스탠딩 워크는 바른 자세로 서서 일해 건강을 챙기는 ‘기립근 강화’ 실천문화라 할 수 있다. 이처럼 의지만 있다면 일상에서 기립근은 손쉽게 단련시킬 수 있다.   직립보행을 하는 인간은 똑바로 서는 것 자체가 매우 중요하다. 자세만 흐트러져도 오만가지 병의 위험이 높아진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