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요로

칼로 찌르는 듯 한 옆구리 통증…여름철 요로결석 주의보

30대 남성 A씨는 옆구리와 복부 아래쪽에 칼로 찌르는 것 같은 통증을 느껴 응급실을 방문, 요로결석을 진단받았다. 만약 결석의 크기가 10mm이상이었다면 수술을 해야 했지만 크기가 5mm 정도로 작고 단단하지 않아 배출촉진요법을 통해 자연배출로 치료할 수 있었다. 요로결석 환자는 매년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한국인에서 요로결석 10년 누적발생률은 5.71%이며, 남성 7.07%, 여성 4.34%로 남성에게서 더 많다. 땀이 […]

옆구리 심한 통증 유발하는 ‘신장결석’ 예방하려면?

오는 11일은 ‘세계 콩팥의 날’이다. 콩팥이라는 이름으로 잘 알려진 신장은 우리 몸의 혈액 속 노폐물을 걸러내 소변으로 배출시키는 역할을 한다. 세계 신장학회는 매년 3월 둘째 주 목요일을 ‘세계 콩팥의 날’로 지정하고 신장과 관련된 질환을 예방하기 위한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신장과 관련된 질환 가운데 신장결석은 흔히 알려져 있는 질환이다. 신장결석은 칼슘이나 요산과 같은 물질들이 결정을 이뤄 […]

휴온스-리팍 ‘표재성방광암치료제’, 미국 임상서 재발 방지 가능성 확인

㈜휴온스(대표 엄기안)와 리팍 온코로지(LIPAC Oncology LLC, 이하 리팍)’가 공동 연구 개발 중인 표재성(비근침습) 방광암 항암 신약 ‘LiPax(리팍스, TSD-001)’가 미국 내 임상 1/2a를 성공적으로 종료했다. 24일 휴온스에 따르면 이번 임상 1/2a는 방광 종양 절제술 후 방광 내 주입하는 항암제인 ‘Lipax(TSD-001)’의 저등급(Low grade) 표재성 방광암(병기 Ta) 환자에 대한 항암 효과와 안전성을 확인하기 위해 진행됐으며, Ta 병기 단계의 저등급 표재성 방광암의 재발 예방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안전성 부분에서도 요로건강과 관련된 환자 삶의 질에 변화가 없었으며, 3급 이상의 중증 이상 반응 및 활성 성분인 ‘파클리탁셀’에 대한 전신 노출이 없음이 확인됐다. 휴온스 엄기안 대표는 “임상 1/2a에서 기대 이상의 항암 효과와 안전성을 확인했으며, 계약에 따라 리팍에 1차 마일스톤 지급도 마쳤다”며 “휴온스는 ‘Lipax’가 표재성방광암뿐 아니라 상층부 요로상피세포암, 난소암, 중피종, 유방암에 의한 악성 흉막삼출 등의 치료제로의 확장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리팍과 지속적인 협력 관계를 이어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젊다고 방심 금물…소변 보기 힘들다면 ‘전립선비대증’ 의심해야

남성에게 흔히 나타나는 ‘전립선비대증’은 ‘노인병’이라는 인식이 강하다. 50대 이상 중장년층에서 잘 나타나기 때문이다. 하지만 젊다고 안심해서는 안 된다. 환자 수는 여전히 50대 이상이 많지만, 최근에는 40대 환자도 증가하는 추세다. 소변을 보는 것이 힘들고, 증상이 지속된다면 신속하게 병원을 찾아야 한다. 전립선은 방광 아래 부분에 위치해 소변 배출 통로인 요도를 감싸고 있는 남성의 생식기관이다. 전립선비대증은 나이가 들면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