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예술

어린이의 수면 부족이 뇌와 인지발달에 영향을?

    교육에 열정적인 부모들은 초등학생 자녀의 인지 발달을 위해 학습은 물론 스포츠와 예술 분야의 온갖 활동을 접하도록 관심을 쏟는다. 하지만 이보다 앞서 아이들이 잠을 푹 잘 수 있도록 해주는 것이 뇌의 성장에 도움이 될 수 있다. 미국 메릴랜드대 의대(UMSOM) 연구팀에 따르면, 9시간 미만 수면을 취하는 초등학생은 9-12시간 잠을 자는 아이들에 비해 기억력, 지능, 웰빙을 […]

온라인 전시관람, 웰빙에 효과(연구)

    미술관과 박물관에서 전시 작품 감상은 기분, 스트레스, 웰빙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디지털 공간에서 작품을 관람하는 것은 어떨까? 새로운 연구에 의하면 온라인 감상 또한 직접 전시를 보는 것과 마찬가지로 긍정적 효과를 줄 수 있다. 오스트리아 비엔나대 등 심리학자 연구팀이 온라인상 예술 감상의 효과를 조사한 결과 온라인 전시를 3분 동안 짧게 보아도 주관적 […]

과학으로도 설명 못하는 인간의 불가사의 7가지

  이타적 행동하는 근거 불분명 현대 과학은 원자를 쪼개고 달에 사람을 데려갔으며 인간의 유전자를 해석했지만 인간의 기본적인 행동 중에는 아직 잘 설명을 못하는 게 많다. 이와 관련해 영국의 과학 전문지 뉴사이언티스트가 인간의 불가사의한 행동 7가지를 소개했다.       ◆키스 키스하는 습성은 인간의 유전자에 새겨진 본성이라는 주장도 있지만, 키스를 안 하는 사회도 있기 때문에 이런 주장은 부정된다. 엄마 젖을 빨던 습성에서 키스가 시작했다는 설도 있다. […]

예술 활동이 청소년 비행 줄여준다 (연구)

예술 및 문화 활동을 하는 청소년은 반사회적이고 범죄적인 행동을 할 가능성이 낮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유니버시티 칼리지 런던과 미국 플로리다대학교 연구진은 미국에 거주하는 십대 청소년 2만 5천여 명을 대상으로 이들의 학교 동아리, 합창단, 교외 미술 수업 참여에서부터 박물관과 콘서트 관람, 독서 여부까지 다양한 요인을 토대로 예술 활동에 대한 전반적인 참여도를 측정해 이러한 결과를 얻었다고 […]

노화에 따른 기억력 감퇴를 막는 방법 5

나이 들수록 깜박깜박 하는 기억. ‘노화에 따른 현상’으로 지레 포기하기는 이르다. 새로운 경험을 하면 기억력을 향상시키는 경로를 자극할 수 있다. 미국 ‘하버드헬스퍼블리싱’에 의하면 두뇌는 나이가 들어서도 개선될 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 하버드대와 연계된 히브리 시니어라이프의 의료책임자 알바로 파스쿠알-레온 박사는 “제 자리에 있는 메커니즘은 시간이 지남에 따라 느려질 수 있지만 뇌의 변화 능력은 쇠퇴하지 않는다”라고 […]

힘들 때일수록 창조적 여가활동을

코로나로 인해 너나 할것없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 사람과의 만남이 단절되면서 불안감과 고립감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럴 때 내면의 고요함을 찾기 위해서 창의력을 위한 시간을 가져보는 것이 바람직하다. 그림그리기, 글쓰기, 뜨개질하기, 노래하기 등등. 모든 창조적인 여가활동은 마음의 안정과 정신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예술은 우울증을 완화하고 의사소통을 돕는 등 행복을 증진시키는데 바람직한 방법이라고 전문가들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