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약물치료

자기 파괴적인 ‘경계선 성격장애’… 안정감 필요

  경계선이 무엇인지 알기 위해서는 먼저 정신병(정신증.psychosis)과 신경증(neurosis)에 대한 구분부터 할 수 있어야 한다. 예전부터 전문가들은 정신 장애를 이 두 가지로 구분했다. 단순하게는 증상이 심할 경우 정신병, 증상이 비교적 가벼우면 신경증이라고 할 수 있다. 그런데 보다 정확하게 말하자면 ‘현실 검증 능력’의 유무가 정신병과 신경증을 구분하는 기준이다.   현실 검증 능력이란 다른 말로 현실 판단력 내지 현실감이라고 할 수 있다. 어느 순간 […]

눈 깜박, 얼굴 실룩… ‘틱 장애’의 원인과 치료법

  아이가 자신의 의지와 상관없이 눈을 깜빡거리거나 안면근육을 실룩거리는 경우가 있다. 갑자기 소리를 지르며 욕을 하거나 헛기침을 자주하고 같은 말을 반복한다. 이런 증상을 보인다면 틱 장애(tic disorder)를 의심해 봐야한다. 틱 장애 환자들은 스트레스에 민감하다.   이는 어린이도 예외가 아니다. 부모가 자녀의 틱 증상을 오해해 벌주려 한다면 오히려 정서적으로 불안해져 증상이 악화될 수 있다. 하지만 심리적인 원인만으로 틱이 발생하는 것은 아니다. 스트레스는 악화요인으로 보는 게 옳다.     […]

대머리는 ‘정력’이 세다? 탈모에 관한 속설과 진실

  탈모치료제를 먹으면 성기능에 문제가 생길까? 남성들에게는 성기능과 탈모 모두 포기할 수 없는 민감한 문제이다. 탈모치료와 성기능을 둘러싼 속설들, 어디까지가 진실일까?   1. 탈모치료제를 먹으면 정력이 감소한다? 탈모치료제를 먹는다고 모두가 정력이 감소하지는 않는다. 실제로 경구용 탈모치료제인 아보다트의 사례를 살펴보면 최근 4년간 아보다트를 복용한 712명의 환자 중 성욕감소는 1%, 성기능 이상은 0.5% 정도로 나타났다. 그렇다면 왜 수치가 이처럼 부풀려져 보편적인 […]

“아기가 미워” 젊은 새댁 육아 우울증 급증

  반년 전 출산한 30대 전업주부 이모씨는 최근 혼자 소리를 지르거나 눈물을 글썽이는 일이 잦아졌다. 밤낮없이 우는 아기 때문이다. 옹알이도 못하는 아기의 알 길 없는 울음과 짜증에 하루하루 불면과 불안에 시달리고 있다.   출산 후 육아 스트레스를 견디다 못해 우울함을 호소하는 새내기 엄마들이 적지 않다. 육아우울증은 엄마는 물론 아이에게도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결코 […]

자꾸만 이상한 생각이… 나는 ‘강박장애’일까?

  느와르나 공포영화를 볼 때 스릴감을 느끼는 사람이 있는가하면 무섭다는 생각에 사로잡히는 사람이 있다. 두려움의 대상은 영화 속 범죄자일 수도 있고 음침한 시대적 배경일 수도 있다. 하지만 만약 영화 속 범죄자처럼 나도 누군가를 해칠 수 있다는 극도의 두려움에 사로잡힌다면 이는 정상적인 사고의 범위를 벗어난다. 강박적 사고에 사로잡힌 강박장애일 수 있다는 것이다. 미국 언론매체 허핑턴포스트에 따르면 […]

무릎에 인공관절 넣는 수술⋯재활 치료가 도움

무릎 관절 연골이 닳아 없어지면 움직일 때마다 심한 통증이 발생하는데 제때 치료하지 않으면 뼈와 인대가 손상되거나 변형된다. 보존적 치료나 약물치료가 효과가 없는 경우, 마지막 수단으로 무릎관절 수술(슬관절 전치환술)을 고려해야 한다. 무릎관절 수술은 닳아버린 무릎 관절 대신 금속과 플라스틱으로 만든 인공관절 보형물을 넣는 수술이다. 무릎관절 수술 건수는 해마다 늘어 지난해에는 약 7만 7천 건이 수행됐다. 대부분 […]

무릎에 인공관절 넣는 수술⋯재활 치료가 도움

무릎 관절 연골이 닳아 없어지면 움직일 때마다 심한 통증이 발생합니다. 제때 치료하지 않으면 뼈와 인대가 손상되거나 변형됩니다. 환자는 보존적 치료나, 약물치료가 효과가 없는 경우 마지막 수단으로 수술을 고려해야 합니다. 닳아버린 무릎 관절 대신 금속과 플라스틱으로 만든 인공관절 보형물을 넣는 것이죠. 이를 슬관절(무릎관절) 전치환술이라고 합니다. 주변에서도 무릎 관절수술을 한 사람들을 어렵지 않게 찾아 볼 수 있습니다. 수술 건수는 해마다 늘어 지난해에는 약 7만 7천 건이 수행됐습니다. 대부분 60세 이상 고령층이었는데 90%의 환자가 수술 후 통증이 확실히 감소하고, 무릎 기능이 좋아졌다고 보고되고 있습니다. 보형물과 수술 기법이 발전하면서 성공률도 점점 높아지고 있습니다. 무릎 관절수술은 수술 후 재활치료가 매우 중요합니다. 재활치료를 하면 수술 후 회복이 빨라지고 관절 기능도 향상됩니다. 재활을 지속적으로 진행하지 않으면 수술 성공 여부과는 별개로 무릎의 유연성과 근력이 정상화 될 수 없습니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보의연)이 의료기술평가 국민참여단의 제안으로 무릎 관절수술 재활 치료에 관한 연구를 수행하며 만족도를 조사해봤더니 재활치료가 필요하다는 응답이 99%였고, 결과적, 기능적, 심리적 측면에서 만족한다는 응답이 80%이상 나왔습니다. 다만 채활 치료에 드는 비용에 만족하는 환자는 34%에 불과했습니다. 많은 환자들이 재활치료를 병원에서 받고 싶어하지만 비용에는 부담을 느꼈습니다. 병원에서 수행되는 재활치료 중 일반적으로 처방되는 복합운동치료는 건강보험 급여가 적용되지만 전문의나 물리치료사가 손이나 신체 일부로 관절을 교정해주는 도수치료(수기치료)는 건강보험 비급여 항목입니다. 하지만 비용에 부담이 된다고 재활치료를 하지 않거나 시기를 미뤄서는 안됩니다. 가정에서도 올바른 자세로 꾸준히 재활을 한다면 큰 효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은 이번 연구결과를 토대로 가정에서의 재활운동법, 환자가 궁금해하는 점 등을 모아 ‘환자와 보호자를 위한 무릎관절 전치환술 후 재활치료 안내서’를 발간했습니다. 이 안내서는  한국보건의료연구원 홈페이지(www.neca.re.kr)와 아래의 QR코드를 통해서도 내려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