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안과검진

나이별 정밀검진으로 시력 챙기기

  나이별 정밀검진 필요해 시력이 좋다고 눈이 건강한 건 아니다. 시력이 좋아도 눈 질환에 노출될 가능성이 있다. 나이가 들어도 시력이 좋다고 방심해서는 안되는 이유다. 가 많다. 전문가들은 “굴절이상 검사, 약시검사, 안저검사 등 다양한 안과 검진이 있으며 안질환 예방을 위해 주기적으로 정밀검진을 받는 것이 좋다”고 말한다.       특히 8세 이전 성장기 아이들에게 안과 정밀검진은 꼭 필요하다. 시력 기능의 대부분이 […]

초등생이 눈 자주 비비고 투정부린다면…

  새책증후군도 주의해야 어린 학생들이 책에 집중하지 못하고 투정을 부리거나 자주 눈을 비비는 행동을 하면 자칫 공부하기 싫어서 꾀병을 부리는 것으로 생각하기 쉽다.   전문가들은 “학교라는 새로운 환경에 적응해야 하는 어린이들은 신체적, 정신적 스트레스를 받게 되는 데 이때 부모들은 꾀병이라 단정 짓지 말고 아이들의 몸이 보내는 신호를 주의 깊게 살펴볼 필요가 있다”고 말한다.       눈을 자주 비비고 집중력이 떨어지는 초등학생 중에서는 […]

눈 건강을 위해서라면 피해야 할 습관 8가지

  햇볕 아래 선글라스 착용 필수 ‘몸이 천 냥이면 눈은 구백 냥’이라는 얘기가 있다. 신체는 다양한 부위로 구성되지만, 그 가운데서도 눈이 차지하는 비중이 크다는 의미로 받아들일 수 있다. 특히 컴퓨터와 스마트폰 등 다양한 IT기기들이 생활필수품이 되면서 눈 건강을 지키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해 졌다. 포털사이트 MSN이 피해야 할 눈 건강 해치는 습관 8가지를 소개했다.       ◆전자기기 화면을 오랫동안 본다 […]

점점 빨라지는 눈의 노화, 어떻게 예방할까?

  눈의 노화를 떠올릴 때 노안이나 돋보기안경만 연상하면 안 된다. 더 심각한 노화 현상이 일어날 수 있다. 나이가 들어 몸의 기능이 쇠퇴하는 게 노화이지만 생각보다 일찍 노화가 진행되는 부위가 있다. 바로 눈이다. 수정체의 노화현상에서 오는 시력 저하 뿐 아니라 백내장, 황반변성 등 다양한 노화가 빨라지는 추세다. 눈 건강에 대해 알아보자.       ◆ “눈의 노화, […]

중년의 눈 건강… 위험 징후 5가지

  ‘몸이 백 냥이면 눈이 구십 냥’ 이라고 흔히 얘기한다. 일상 생활에서 눈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말이다. 그런데 눈은 다른 신체기관 보다 노화가 빨리 진행되는 것이 특징.   눈이 자주 침침해도 “나이가 들었으니…”라며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눈 건강을 방치하다 눈 질환(안질환, 눈병)에 걸릴 수 있다. 눈병은 자칫하면 시력을 잃고, 실명까지 갈 수 있는 무서운 질환이다. […]

독서와 낮잠… 건강하게 오래 사는 비결 10

  의학의 발달로 인간의 수명은 비약적으로 늘었으나, 고통스럽게 오래 사는 건 복이 아니라 저주다. ‘건강하게’ 오래 살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영국 일간지 ‘가디언’이 건강한 장수 비결 10가지 방법을 정리했다.       1. 나를 알자 나이 들고도 건강하게 지내려면 우선 스스로에 대해 전문가가 되어야 한다. 혈압, 혈당, 콜레스테롤과 비타민 D 수치를 확인하라. 체질량 지수는 물론, 허리 둘레와 엉덩이 […]

무병장수를 위한 쉬운 실천법 6가지

오래 살아도 몸이 아프면 장수의 의미가 없죠. 질환에 걸리지 않고 건강하게 오래 살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이와 관련해 ‘더가디언닷컴’이 소개한 무병장수의 비결 6가지를 알아보겠습니다. 1. 걸어라 걷기는 누구에게나 좋은 운동입니다. 중요한 건 속도. 숨이 가쁘고 땀이 날 정도로 빨리 걷는 게 좋습니다. 하루 30분이면 몸은 물론 두뇌를 최선의 상태로 유지할 수 있습니다. 밖에서, 햇볕을 받으며 걸으면 효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