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아미노산

살 빼는 운동법 따로 있다?

    운동하면 입맛이 좋아진다. 덕분에 잘 먹고, 그 결과 체중이 늘어난다. 살 빼려고 운동하는 사람에겐 낭패가 아닐 수 없다. 그러나 운동 강도를 높이면 식욕을 줄일 수도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스탠퍼드대와 베일러대 등 연구진은 생쥐를 대상으로 운동할 때 분비되는 물질 수천 가지를 분석했다. 그 가운데 젖산과 필수 아미노산인 페닐알라닌이 결합한 물질에 주목했다. 연구진은 […]

‘프렌치 프라이’서 발암물질 나온다고…건강하게 먹는 법은?

햄버거와 찰떡 궁합인 ‘프렌치 프라이’. 우리나라에서는 감자 튀김이라고 말하지만, 전세계적으로 ‘프렌치 프라이’라는 말이 통용되고 있다. ‘프렌치 프라이’는 맛있기는 하지만 높은 온도에서 가열하면 건강에 해로운 ‘아크릴아마이드(Acrylamid)’가 생성될 수 있다. 아크릴아마이드는 감자·곡류 등 탄수화물이 많은 식품을 장시간 가열하고 튀길 때 아미노산(아스파라긴)과 환원당(포도당 등)이 반응해 생성된다. 아크릴아마이드의 생성은 온도에 따라 달라지며, 약 120℃에서 시작된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아크릴아마이드를 ‘인체발암추정물질(Group 2A)’로 […]

입이 허전해서… 무심코 먹으면 무슨 일이?

    영화를 볼 때 무심코 팝콘이나 탄산음료를 먹는 사람이 있다. 배가 고프지 않는데도 입이 허전하니까 그냥 먹는다는 것이다. 이유도 다양하다. 음식이 눈에 보이니까, 심심해서, 스트레스 때문에… 배고픔은 에너지가 필요하다는 몸의 신호다. 공복감을 느끼지 않는데도 음식을 먹는 것은 문제가 있다.   배가 고프지도 않은데 음식을 먹으면 왜 건강에 좋지 않을까? 몸의 조절기능이 망가져 체중이 늘어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영화나 TV를 볼 때 항상 고열량의 간식을 […]

휴온스푸디언스, ‘이너셋 울트라 아르기닌 6000’ 출시

  ㈜휴온스푸디언스(대표 천청운, 이충모)가 새콤달콤한 파인애플맛의 젤리스틱 한 포로 고함량 아르지닌을 충전할 수 있는 ‘이너셋 울트라 아르기닌 6000’을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L-아르지닌은 단백질을 구성하는 필수 아미노산 가운데 하나로 L-아르기닌으로도 불린다. 단백질 합성과 신진대사에 관여하는 영양소로 혈액순환을 촉진시켜 심혈관계 건강을 돕는다. 체내에서 합성되는 양이 적어 식품으로 보충해야 하는 준필수 아미노산으로, 다른 아미노산에 비해 흡수력이 낮아 흡수 […]

피부에 도움을 주는 콜라겐 재생법

  100세 시대에 ‘동안’은 영원한 뷰티 테마이자, 건강의 상징이다. 많은 뷰티 전문가들이 꼽은 올해의 뷰티 트렌드 역시 동안이다. 동안의 핵심은 ‘콜라겐’이다.   콜라겐은 세포와 세포를 연결하는 단백질의 일종으로 피부 탄력과 보습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성분이다. 피부에 콜라겐을 공급해 20대의 피부를 유지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한 일반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먹는 콜라겐 족발과 돼지껍데기, 닭발 등은 콜라겐이 많이 함유된 음식으로 널리 […]

테스토스테론 수치를 높일 수 있는 방법 6

  남성 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 수치가 떨어지면, 성욕에도 문제가 생긴다. 남성의 테스토스테론 수치는 나이를 한 살 먹을 때마다 1%씩 감소한다고 알려져 있다. 성의학 전문가인 미국의 이안 커너 박사가 그의 책 ‘그 여자의 관계’ 를 통해 테스토스테론 수치를 높일 수 있는 방법 6가지를 소개했다고 속삭닷컴이 전했다.   1. 운동 정기적인 유산소 운동은 혈액흐름을 좋게 하고 동맥에서 산화질소의 생성을 돕는다. 산화질소는 남성의 흥분과 발기에 […]

나른해지는 봄철, 집중력 높이는 식품 7가지

  봄철에는 정신이 흐리멍덩해지기 쉽다. 이럴 때 집중력을 유지하려면 어떤 음식을 먹는 게 좋을까. 미국의 건강, 의료 정보 사이트 ‘헬스닷컴’이 건강에도 좋고 집중력도 향상시키는 식품 7가지를 소개했다.       ◆물 하루를 시작할 때 신선한 물 한잔이면 충분할 때가 있다. 미국 뉴욕의 영양학자인 신디 무스타파는 “체내에 수분이 부족하게 되면 피로감을 느끼게 된다”며 “이때 커피나 에너지 드링크를 마시게 되면 수분을 더 빼앗기게 돼 점점 더 […]

완연한 봄 4월, 입맛 살리고 건강 챙기는 식품

꽃샘추위가 물러나고 꽃이 만개하는 4월, 산과 바다 내음 가득한 식재료가 풍성하다. 기온은 올랐지만 미세먼지와 춘곤증으로 입맛이 뚝 떨어졌다? 해결사는 제철 음식이다. 4-5월 짧은 기간에만 맛볼 수 있는 주꾸미알과 당뇨에 특효인 두릅이 별미다. 환절기 제철 음식 섭취로 건강 챙겨보자. ◆ 주꾸미 흔히 ‘쭈’꾸미로 불리는 ‘주’꾸미는 5-6월이 산란기로 4월에 알이 차올라 맛과 식감이 뛰어나다. 국립수산과학원의 수산물성분표에 따르면 […]

운동할 때 단백질 잘 먹는 법

  운동을 즐기는 사람이라면 식품 선택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는 전문 운동선수나 일반인을 가리지 않는다. 운동으로 땀을 흘리고 난 후 나타나는 피로 증상은 근육에 젖산이 축적돼 생기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빠른 피로 회복 뿐 아니라 운동 효과를 높이기 위해서는 식품 섭취에 주의해야 한다.   흔히 마시는 일부 스포츠 음료는 고칼로리 등으로 운동 효과를 떨어뜨린다는 연구 결과가 나오고 있어 여간 신경 쓰이는 게 아니다. 충분한 […]

미세먼지 이기기 위해 꼭 먹어야 하는 고기는?

따뜻하게 불어오는 봄바람을 즐기다 보면 어느 순간 기관지가 답답하고 기침이 나기 시작한다. 멀리 빌딩도 뿌옇게 보이고… 불청객 미세먼지다. 오랜 시간 미세먼지에 노출되면 면역력이 떨어져 감기나 천식 같은 호흡기 질환이 쉽게 발생한다.   더 큰 문제는 심혈관 질환, 피부 질환, 안구 질환 같은 만성 질환 발병률도 높아진다는 것이다. 미세먼지는 마스크를 써도 완벽히 차단할 수 없어 은밀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