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심장

심장건강 돕는 가장 이상적 영양소는?

건강을 위해 챙겨야 할 영양소 중 하나로 칼륨이 있다. 특히 심장 건강을 챙기려면 가장 이상적인 영양소다. 칼륨은 과도한 나트륨 섭취로 인한 영향을 줄이고 혈압을 낮출 수 있다는 것이 연구로 밝혀졌다. 약 2만5000 명의 참가자를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 식단을 통해 칼륨을 가장 많이 섭취한 참가자는 가장 적게 섭취한 사람에 비해 약 20년 후 심혈관계 질환 위험이 […]

된장과 만나 몸의 변화가? 우거지 vs 시래기

  후텁지근한 날씨에도 얼큰한 된장국 한 그릇이 생각난다. 우거지나 시래기를 넣은 된장국은 어떨까? 된장국에 우거지, 시래기가 들어가면 건강효과가 높아진다. 된장국은 항암식품으로 꼽히지만, 너무 짜지 않게 만들어야 한다. 우거지 된장국이나 시래기 된장국은 어떻게 몸을 바꿀까? ◆ 우거지? 시래기? 뭐가 다른가 시래기는 무의 푸른 무청을 말린 것이고 우거지는 배추 같은 푸성귀에서 뜯어낸 겉대를 말한다. 배추의 겉대는 갈색으로 […]

심신이 지쳐가는 시기…기운 북돋우는 제철 과채 6

장마, 무더위, 코로나19 재확산…. 심신이 지쳐가는 시기다. 하지만 곧 말복(15일)과 처서(23일)가 다가온다. 8월은 차츰 더위가 가라앉으면서 가을로 접어드는 때다. 이럴 때는 지친 몸의 기운을 보강해 건강을 유지하는 데는 제철 과일이나 채소만한 것도 없다. ‘루보푸즈닷컴’ 등의 자료를 토대로 8월에 꼭 맛봐야 할 제철 과일, 채소에 대해 알아본다. △복숭아 복숭아가 건강에 좋은 것은 아스파르트산 때문이다. 만성피로증후군 개선, […]

수분 1%만 부족해도 안 되는 이유…잘 섭취하는 법

가만히 앉아 있어도 땀이 줄줄 흐르는 시기다. 이럴 때 자칫 수분 섭취를 등한시 하면 어떤 일이 발생할까. 미국 코네티컷대 연구팀에 따르면 몸 속 수분이 조금만 변화해도 기분이나 활력, 정신적 기능까지 달라진다. 또 목이 마르다는 것을 느낄 때면 이미 수분 부족으로 인한 영향이 미치기 시작한다. 연구에 따르면 정상적인 체내 수분보다 1.5% 부족한 ‘경미한 수분 부족’ 상태에도 […]

“다리 꼬기, 하이힐 등 좋지 않아요” 여성 정맥류, 남성의 4배

    정맥이 혹처럼 부풀어 오른 상태를 정맥류라고 한다. 심장 기능이 부진하거나 정맥이 막혔을 때 일어나는 증상이다. 정맥류는 다리에 가장 자주 나타나며, 이를 하지 정맥류라고 한다. 보기가 흉하기도 하지만, 여러 합병증을 일으킬 수도 있어 주의해야 할 질병이다. 전문가들은 하지 정맥류를 예방하는 가장 좋은 방법으로 규칙적인 운동과 정상 체중 유지를 꼽았다. 미국 건강매체 ‘웹엠디’의 자료를 중심으로 […]

‘혈관 건강 지킴이’…제철 갈치의 건강 효능

태풍 ‘송다’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곳곳에 비가 내리겠다. 이번 비로 폭염 특보는 대부분 해제되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3~26도, 낮 최고기온은 26~30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부드러운 식감과 담백한 맛이 매력적인 갈치가 제철을 맞았다. 구이도 조림도 일품인 갈치는 단백질과 불포화 지방산이 풍부해 성인병을 예방하고 혈관을 건강하게 한다. 필수 아미노산인 라이신 함량이 높아 성장기 어린이와 회복기 환자에게도 훌륭한 식품이다. 특히 갈치의 […]

유전성 심장질환 치료법 5년 내 나오나

유전성 심장근육 질환의 유전자치료를 위해 드림팀이 뭉쳤다고 영국 가디언이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영국심장재단(BHF)으로부터 3000만 파운드(약 475억 원)의 보조금을 지원받아 영국 미국 싱가포르의 글로벌 전문가로 구성된 큐어하트(Cureheart) 프로젝트팀이다. 큐어하트팀은 영국 정부의 최고 과학 고문인 패트릭 밸런스 경이 의장을 맡은 자문위원회에서 선정한 심장과 유전자 전문가로 구성돼 있다. 심혈관유전학자인 옥스퍼드대 휴 왓킨스 교수와 미국 하버드대 크리스틴 사이드먼 교수가 팀장을 […]

살 빼주고 치료 효과까지.. 이 탄수화물 어때요?

  다이어트를 시작하면 탄수화물 얘기부터 한다. “끊어야 한다” “줄여야 한다” 말도 많고 탈도 많은 게 탄수화물이다. 언제부턴가 탄수화물이 ‘살 빼기’의 ‘적’이 됐지만 오히려 다이어트를 돕는 탄수화물이 있다. 바로 채소, 과일에 많은 식이섬유다. ◆ 식이섬유 먹었더니 사망 위험 낮아진 경우 최근 국제학술지 ‘Frontiers in Nutrition’에 만성 콩팥병 환자가 식이섬유를 충분히 먹었더니 사망 위험이 감소했다는 논문이 실렸다. […]

파워워킹, 그냥 걷는 것보다 운동효과 좋을까?

운동할 시간을 따로 내기 어려울 때 걷기 운동만큼 하기 수월한 운동이 없다. 출퇴근 시간에 집과 직장을 오가면서, 집안일을 하면서, 마트에 장을 보려가면서 일상에서 실천할 수 있는 운동이다. 걷기를 통해 최상의 운동 효과를 내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매일 30분씩 걷겠다는 식으로 시간을 정하는 방법도 있지만, 한번 걸을 때 활기차게 걷는 등 강도에 신경을 쓰는 편이 좋다. […]

라면에 김치.. 혈압, 암 위험 높이는 ‘최애’ 음식들

  오늘도 라면에 김치를 곁들여 먹은 사람들이 있을 것이다. 가장 사랑하는 ‘최애’ 식품 중 하나다. 된장국도 마찬가지다. 김치와 된장국은 건강에 좋은 음식이기도 하다. 하지만 경고음도 있다. 너무 짜게 조리하면 고혈압, 심장병, 뇌졸중, 위암 등 각종 질병 위험을 높일 수 있다. 조리 방식에 따라 몸에 좋은 음식, 나쁜 음식으로 엇갈릴 수 있다. ◆ 설렁탕에 소금 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