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심장

‘걷기’만 해도 두드러진 몸의 변화

  걷기는 가장 쉽고 안전한 운동 중의 하나다. 빠르게 걷기가 좋지만 산책 수준의 걷기도 건강에 큰 도움이 된다. 심장과 폐의 기능을 강화하고 혈압을 내리는 효과가 있다. 특히 고혈압은 심장병(협심증·심근경색), 뇌졸중(뇌출혈·뇌경색) 등 혈관질환의 최대 위험요인이다. 자주 걷기만 해도 몸의 변화가 뚜렷해진다. ◆ 혈압 높으면… 심장, 뇌 혈관에 이어 신장(콩밭)에도 나쁜 영향 혈압을 조절하지 않으면 심장, 뇌 […]

“장기 코로나19 환자 76%, 감염 초기 증상 미미”

코로나19에 걸린 뒤 그 후유증이 몇 개월간 지속되는 장기 코로나19 환자의 76%가 감염 초기엔 입원치료를 받지 않을 정도로 증세가 경미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또 장기 코로나19 환자 중 여성의 비율이 60%로 남성보다 높게 조사됐다. 미국 의료개혁 비영리단체인 ‘페어 헬스(FARE Health)’가 2021년 10월 1일~2022년 1월 31일 장기 코로나19로 진단받은 환자 7만8252명에 대한 미국 최대 민간 건강보험 청구 […]

꼭 출근 때문일까? 이유 없이 불안한 이유

밤이 되면 불안해하는 직장인, 학생들이 많다. 내일 아침에 눈을 뜨면 회사에 가야 한다는 생각에 중압감이 느껴지는 것. 만약 이유 없이 불안을 느끼거나 불안의 정도가 지나쳐 신체적, 정신적으로도 여러 증상이 나타난다면 단순히 회사 가기 싫은 마음이 아닌 불안장애일 수 있다. 특히 걱정과 근심으로 학업이나 일에 집중하기가 힘들고 쉽게 피로해지거나 장기간 불면증에 시달린다면 범불안장애를 의심할 수 있다. […]

입 속 박테리아가 혈압을 조절한다? (연구)

구강과 피부 속 특정 박테리아가 혈압 조절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털리도대학교 의생명과학대학(University of Toledo College of Medicine and Life Sciences) 연구진은 고혈압 쥐를 모델로 하여 피부와 구강 미생물군(microbiota)을 관찰해 이러한 결과를 얻었다고 최근 생리유전체학 저널 ≪Physiological Genomics≫에 발표했다. 전 세계 인구 절반 이상이 심장질환 발병 주요 위험요인 중 하나인 고혈압을 […]

야채주스가? 뜻밖의 ‘나트륨 폭탄’ 음식 5

소금의 주성분인 나트륨은 생리 작용에 중요한 구실을 한다. 그러나 너무 많이 먹으면 고혈압을 부를 수 있다. 만성적인 고혈압은 심장병이나 뇌졸중으로 이어질 위험이 크다. 세계보건기구는 그래서 나트륨은 하루 2000mg 이하로 섭취할 것을 권장하고 있다. 소금으로 치면 1티스푼 이상 먹지 않는 게 좋다. 하지만 한국인의 나트륨 섭취량은 그 두 배, 즉 4000mg을 훌쩍 넘는다. 젓갈이나 장아찌처럼 소금에 […]

제2의 뇌 ‘장’이 건강하지 않다는 신호는?

장은 ‘제2의 뇌’로 불린다. 그 만큼 중요한 신체기관이며 건강 전반에 관여한다. 장은 뇌와도 적극적으로 소통한다. 장과 뇌 사이에는 연결축이 있어 서로 영향을 미치는데, 장의 건강 상태가 기분, 인지능력, 수면 등에 영향을 미친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장은 마이크로바이옴이라고 불리는 방대한 양의 미생물의 본거지이기도 하다. 체내에 사는 미생물의 총합을 의미하는 마이크로바이옴의 90%는 장에 존재한다. 각각의 미생물은 눈에 보이지 […]

‘필수 미네랄’ 철분 풍부한 식품 7

철분을 섭취하지 못하면 우리는 문자 그대로 살 수 없다. 철분은 폐에서 산소를 신체 조직으로 전달하는 헤모글로빈 단백질의 필수적 부분으로서, 대단히 중요한 미네랄이기 때문이다. 적절한 양의 식이 철분 섭취가 건강에 중요한 또 다른 이유도 있다. 철분은 건강한 결합 조직, 근육 대사, 인체 내 다른 많은 과정을 지원하는데 중요하다. 철분을 충분히 섭취하지 않으면 빈혈이 생길 수 있다. […]

잠 부르는 과일, 채소…그리고 음료 5가지

잠을 잘 자지 못하는 고통은 겪어 본 사람만 안다. 누워도 잠이 오지 않을 때, 겨우 잠이 들었다 싶은 순간 눈을 떠서 다시 잠들지 못할 때, 몸은 물론 마음까지 힘들어진다. 밤에 잠을 잘 자지 못하는 증상에서 벗어나기 위해서는 기본적인 수면 위생을 잘 지키고, 수면제를 찾기 전에 잠을 잘 자는 데 도움을 주는 식품을 섭취하는 것도 한 […]

행복주의보! 행복 넘치면 심장 쥐어짜는 ‘상심증후군’ 위험

    상심증후군(Broken Heart Syndrom)은 심장이 부서지거나 심장을 쥐어짜는 듯 심한 통증과 호흡 곤란 등 심근경색(심장마비)과 비슷한 증세를 보이는 질병이다. 타코츠보 증후군(TTS) 또는 타코츠보 심근증(심근병증)이라고도 부른다. 상심증후군은 연인, 부모, 배우자, 자녀 등 가족의 죽음, 심한 갈등과 불안∙ 공포감 등 정신적 스트레스와 수술과 항암제 투여 등 신체적 스트레스 때문에 생긴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그러나 상심증후군이 이처럼 꼭 […]

평소 섬유질 잘 챙기면 생기는 변화 4가지

식이섬유는 장 건강을 유지하고 만성 질환 위험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되는 영양소다. 주로 채소나 과일, 통곡물, 콩류에 들어있으며 수용성 섬유질(soluble fiber)과 불용성 섬유질(insoluble fiber) 두 가지 종류가 있다. 불용성 식이섬유는 물에 녹지 않고 변에 부피를 더해 변비를 예방한다. 수용성 식이섬유는 물을 흡수해 소화기관에서 젤과 같은 물질을 만들며,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고 혈당 수치를 조절하는 데 도움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