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실내자전거

살찌기 쉬운 겨울철…간단한 실내 운동 3

활동량이 줄어드는 겨울에는 군살이 붙기 쉽다. 게다가 붕어빵, 호떡, 찐빵 등 겨울간식은 왜 이리도 다양하고 맛있는지. 따뜻한 집에서 야금야금 군것질만 하다가는 눈 깜짝할 새 체중이 불어버리고 말 것이다. 하지만 해결책은 있다. 실내에서도 무리 없이 할 수 있는 운동들을 소개한다. 실내 자전거 관절에 무리를 주지 않고 실내에서도 유산소 운동을 하고 싶다면 실내 자전거를 추천한다. 1분에 바퀴를 […]

심장 강화하는 운동 4가지

  걷기와 달리기는 반드시 해야 하는 기본운동으로 분류된다. 이 운동들이 가진 강점이 무엇이길래 이처럼 꼭 해야 하는 운동으로 구분되는 걸까. 일단 운동화 한 켤레만 있으면 별다른 도구 없이 간단히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이라면 칼로리 소모가 커 살을 빼는데 도움이 된다는 사실 역시 잘 알고 있을 것이다. 무엇보다 유산소운동 혹은 심장강화운동이라고 불리는 이런 운동은 심장과 폐 기능을 향상시키는 효과가 있다는 […]

식전 1분의 고강도 운동, 혈당 조절에 특효

  계단 오르기만 해도 혈당은 혈액 속에 포함되어 있는 당을 말한다. 척추동물의 혈당은 주로 포도당이며, 뇌와 적혈구의 에너지원이 된다. 하지만 혈당이 높아지고 혈장이 일정 농도 이상 증가하면 콩팥 기능이 한계를 넘어 소변으로 당이 배설된다.   몸에서 에너지원으로 이용되어야 하는 당이 소변으로 배설되면 혈당은 높지만 몸의 조직에서는 에너지가 부족하게 된다. 즉 많은 칼로리를 섭취하더라도 체내의 조직에서는 이를 에너지원으로 제대로 이용하지 못하게 때문에 우리 몸에 저장된 […]

가벼운 신체활동도 꾸준히 하면 치매 위험 뚝↓

  운동은 치매 유발 원인인 알츠하이머병의 위험률을 떨어뜨리는 역할을 한다. 연구에 따르면 정원 가꾸기와 같은 비교적 가벼운 신체활동도 꾸준히만 하면 알츠하이머 위험률을 절반 가량 떨어뜨릴 수 있다.   미국 캘리포니아대학교 로스앤젤레스 캠퍼스 연구팀에 따르면 조깅이나 댄스처럼 비교적 강도 높은 운동뿐 아니라 걷기나 원예처럼 좀 더 가벼운 신체활동도 뇌의 회백질 밀도를 증가시키는 것으로 보인다. 회백질 밀도가 높다는 의미는 알츠하이머병 위험률이 낮다는 의미로 뇌가 건강하다는 뜻이다.     […]

오랜만에 시작하는 운동, ‘운동 강도 조절’이 우선

  겨우내 이불속에서 몸을 웅크리고 보내는 시간이 많았다면 이젠 활동적으로 몸을 움직여야 할 시기다. 날이 풀리고 옷차림이 가벼워지면서 야외활동에 별다른 무리가 없는 시즌이 돌아왔다. 그런데 오랫동안 몸을 움직이지 않았다면 다시 움직이기가 쉽지 않다. 이전에 어떤 강도로 운동을 했든 지금은 현재 몸 상태에 맞춘 운동을 해야 한다는 의미다.   오랫동안 운동을 쉬고 나면 근육이 줄고 체력이 떨어진다. 이전과 동일한 강도로 […]

사이클 페달 거꾸로 돌리면 어떤 일이? (연구)

스포츠 과학에서는 운동하는 동안 근육이 어떻게 사용되는지에 따라 활동을 다양하게 분류한다. 예를 들어 팔로 덤벨을 들어올리는 바이셉 컬의 경우 팔을 굽힐 때 이두박근이 수축하는 것을 단축성 활동, 팔을 다시 펴는 동작을 할 때 근육이 원래대로 이완되는 것을 신장성 활동이라고 한다. 과학자들은 이러한 활동 유형 중 어떤 것이, 그리고 현실적으로 어떤 조합이 신경근육 개선 측면에서 가장 […]

무릎 단련시키는 6가지 운동 방법

  운동은 건강을 향상시킬 목적으로 한다. 하지만 잘못된 운동방식이나 과격한 운동은 오히려 근육과 인대 등이 다치는 원인이 된다. 운동을 할 때 부담이 많이 가는 신체부위인 무릎이 특히 부상을 입기 쉬운 부위다. 무릎 손상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무릎 근육을 강화하고 유연성을 높이는 운동이 필요하다. 미국 의료포털 웹엠디에 따르면 다음과 같은 운동방법이 무릎 단련에 도움이 된다.       ◆ 준비운동으론 자전거 본격적인 운동을 시작하기에 앞서 가볍게 실내자전거를 […]

올빼미족도 가능한 가벼운 아침 운동 6가지

  침대에서 일어나기 싫은 마음은 누구나 같지만, 새벽 늦게 잠자리에 들었다가 이른 아침에 일어나는 것은 특히 더 힘들다. 대용량의 커피, 고카페인이 함유된 에너지 음료를 마시면 위통과 현기증 같은 부작용이 나타나는 사람이라면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 그 방법은 바로 운동이다.   아침마다 이불을 벗어나기 힘든 올빼미 족을 위해 미국 여성지 아메리칸키가 운동을 소개했다. 출근 혹은 등교 전의 가벼운 운동으로 활력을 되찾는 방법이다.   […]

실내 자전거·아령들기 위험한 사람이 있다?

연말 모임이 늘어나며 나의 뱃살도 한층 두꺼워진 기분이다. 헬스장 가기는 부담스럽고 집에서 간단하게 운동해볼까? 섣불리 시작했다간 큰 부상으로 이어질 수도 있다. 건강을 위해 시작한 운동이 오히려 내 몸을 망가트릴 수 있다니… 나에게 맞지 않은 운동은 무엇일까?   ◆ 실내 자전거 최근 실내 자전거는 가상 프로그램과 결합해 지인들과 경쟁을 벌이며 운동 효과도 얻을 수 있어 큰 […]

걸음 느린 노인, 중증 발기부전 위험 상승

  노년기에 근육량이 줄고 보행속도가 느려지면 중증 발기부전 발생 가능성이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국내 연구팀이 65세 이상 남성 500여 명을 대상으로 근감소증과 발기부전 여부를 분석한 결과다. 근감소증이 있는 집단은 그렇지 않은 집단보다 중증 발기부전 유병률이 약 1.89배 높았다.   근감소증은 노화로 인한 만성질환, 영양부족, 운동량 감소 등으로 근육량과 근력, 근기능이 일정 기준보다 떨어지는 질환이다. 근감소증은 노인의 건강에 다방면으로 영향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