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식중독

집에 가득한 소독용 알코올, 무궁무진한 활용법

  코로나 시대에 가장 익숙해진 생활 아이템은 마스크와 소독용 알코올이다. 잔뜩 사거나 선물로 받기도 해 알코올이 여러 병인 집이 적지 않다. 손 소독 말고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소독용 알코올은 만능 선수다. ◆ 주방용품 살균도 OK 무더운 여름이 시작되며 식중독 위험도 한층 높아졌다. 오염된 도마나 칼을 통한 2차 감염이 심각한데, 소독용 알코올로 이를 막을 […]

사망자 나온 무서운 ‘식중독’… 어떤 음식이?

  냉면 전문점에서 음식을 먹은 손님 34명이 집단 식중독에 걸린 후 이 중 1명은 장염으로 인한 패혈증으로 사망한 사고가 발생했다. 덥고 습한 날씨에 자주 발생하는 식중독의 무서움을 알려주는 사건이다. 어떤 음식이 영향을 미쳤을까? ◆ 심한 복통 호소… 장염으로 인한 패혈증 사망 경남 김해시의 한 대형 냉면 전문점에서 식중독 사망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달 15일부터 18일 사이 […]

장마철 건강 지키기 위해선?

    전국에 구름이 많고 밤부터 흐려지겠다. 남서풍의 유입으로 내륙을 중심으로 낮 기온이 30도 이상으로 올라 매우 더울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20-23도, 낮 최고기온은 27-34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에서 ‘보통’일 전망이다. ☞오늘의 건강= 2022년은 건조한 대기로 산불이 많이 난 해다. 이번 주 제주도를 시작으로 ‘가뭄에 단비’같은 장마가 찾아올 전망이다. 장마 기간엔 무더운 여름 공기를 […]

식중독으로 인한 사회·경제적 손실액 연간 1조8500억

식중독으로 인한 사회적·경제적 손실액이 연간 1조 8500억원에 달한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식중독 발생에 따른 우리나라의 사회‧경제적 손실이 연간 1조8532억 원에 달하며 개인 손실비용이 88.6%인 1조 6418억원을 차지한다고 20일 밝혔다. 개인 손실비용은 1조6418억원은 입원 등에 따른 생산성 손실비용 등 간접 비용이 1조1402억원, 병원 진료비 등 직접 비용은 4625억원으로 추정됐다. 기업비용 1958억원은 전체 손실비용의 10.6%에 해당하며, 식중독 […]

뱃속 꼬르륵 소리와 ‘이 증상’ 반복되면 장염?

날씨가 덥고 습해지면서 오염된 음식으로 인한 세균성 장염이 발병할 위험이 커지고 있다. 심한 복통은 물론 뱃속 꼬르륵 소리가 계속 나면서 설사를 하는 경우 세균성 장염을 의심할 수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국민관심질병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장염으로 의료기관을 찾은 환자는 418만 8188명이었다. 6월부터 환자 수가 눈에 띄게 증가했는데, 5월 41만 9439명에서 6월 48만 1909명, 7월에는 50만 6717명으로 늘어났다. 세균성 […]

찬 음식 많이 먹는 여름…사과식초의 건강 효과 9

식초는 음식에 시큼한 맛을 더하는 향신료다. 식초는 음식의 변질을 막고 살균 작용을 하는 효과가 있기 때문에 여름철 조미료로 적격이다. 식초는 음식 자체의 보존성을 높이기도 하지만 체내에 들어가 건강에 도움을 주기도 한다. ◇식초, 여름철 조미료로 적합 식초에 들어있는 아미노산, 구연산 등의 다양한 유기산은 피로를 풀어주기 때문에 쉽게 지치고 무기력해지는 여름에 섭취하면 좋다. 날씨가 무더우면 장내에 세균이 […]

장마철 급증하는 식중독, 예방법은?

    장마철엔 여름 더위가 한풀 꺾이지만 습도가 상승해 불쾌지수가 올라간다. 습도 역시 높아지며 ‘식중독 발생 위험’도 증가한다. 고온다습한 장마 시기는 식중독균을 포함한 여러 세균이 잘 자라는 환경이 된다. 또, 살균효과가 있는 자외선이 줄어 음식물 변질이 자주 일어난다. ◆ 식중독은 식중독은 여러 가지 균에 의해 발생한다.  세균이나 세균이 생산한 독소를 음식을 통해 섭취해 소화기가 감염되는 […]

여름철 ‘건강 복병’ 이겨내고 ‘꿀 휴가’ 즐기는 긴급대책14

    벌써 6월 중순이다.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이 얼마 남지 않았다. 벌써 마음이 들뜬 사람들도 적지 않다. 여름철 바닷가나 야외에는 ‘건강의 복병’이 몸을 숨긴 채 기다리고 있다. 이 불청객을 제대로 다뤄야 올 여름 휴가도 잘 보냈다고 말할 수 있다. 미국 건강포털 ‘웹엠디’의 자료를 토대로 ‘건강 복병 물리치고, 꿀 휴가 즐기기’를 소개한다. ◇국내에서 휴가를 보낼 경우 주의할 것들 […]

식중독 계절… 설사약 함부로 먹었다간 상태 악화

  고온다습한 여름 날씨는 식중독균이 번식하기에 최적의 조건이다. 앞으로 더위가 기승을 부릴 전망이어서 식중독 예방에 더욱 신경 쓸 필요가 있다.   여름에 창궐하는 식중독은 세균성 식중독인 경우가 대부분이다. 25도 이상인 실온에 음식물이 6-11시간 정도 노출되면 식중독균인 살모넬라균, 황색포도상구균, 장염비브리오균 등이 번식할 가능성이 높아진다.       식중독의 가장 흔한 증상은 구토와 설사, 복통이다. 발열과 두통, 오한, 근육통, 어지러움, 부정맥, 호흡곤란, 마비 등의 증상도 동반될 수 있다. 원인균만큼 증상도 다양해 증상을 […]

싹 난 감자, 먹어도 될까?

전국에 구름이 끼겠다. 오후부터 저녁 사이 강원영서남부와 충남서부, 전북, 전남권북부에 소나기가 내리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4~20도, 낮 최고기온은 21~31도가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포슬포슬 담백한 맛이 매력적인 감자가 제철이다. 탄수화물이 많다는 이유로 멀리하는 경우도 있지만 사실 감자의 80%는 수분이다. 게다가 각종 비타민과 미네랄도 가득하다. 감자의 효능과 보관법, 섭취 시 주의할 점까지 알아본다. 감자에 풍부한 비타민C는 피부 미용,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