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식은땀

“당 떨어졌다”는 당신, 저혈당증 주의하세요

  흔히 몸이 피곤하거나 급작스럽게 스트레스를 받았을 때 우스갯소리로 ‘당 떨어진다’는 표현을 쓴다. 그런데 실제로 혈당 수치가 급격히 떨어지는 저혈당증은 심각한 건강 문제를 초래할 수 있다.   특히 당수치가 높은 당뇨병 환자도 저혈당증에 노출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저혈당증은 혈액 속 포도당 농도가 필요한 양보다 모자라는 상태로 혈당 수치가 급격히 떨어지면서 맥박이 빨라지고, 식은땀이 나거나 어지럼증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심한 경우 뇌 […]

과음부터 질병까지… ’구토’의 다양한 원인

  먹은 음식을 토해내는 ‘구토’는 몸에 이상이 있다는 신호다. 구토를 하는 데는 다양한 이유가 있다.   뇌의 한 부분인 연수가 자극을 받거나 다른 장기에 이상이 있으면 구토를 한다. 위나 장을 포함한 소화기관에서 음식 또는 액체 등이 강하게 입 밖으로 쏟아져 나오는 현상이다. 토한 내용물은 대체로 음식물과 위액이며 혈액과 담즙이 섞일 때도 있다.   구토 전에는 보통 구역질이라는 불쾌감이 생기고 호흡과 맥박이 빨라지며 침 분비가 증가하고 식은땀이 나는 […]

코로나 감염 탓? 늦은 밤 식은땀, 왜?

식은땀은 코로나19 증상의 하나다. 남아공 보건부는 지난해 12월 브리핑을 통해 오미크론 감염자들의 확실한 증상 중 하나로 야간에 흘리는 식은땀을 꼽았다. 밤에 땀이 많이 나면 혹시 코로나 감염은 아닐까 신경 쓰일 수 있는 시기라는 것. 자는 동안 침대시트가 젖고 축축한 몸 때문에 엎치락뒤치락 잠을 설치게 된다면 코로나에 감염된 걸까? 밤 시간 흘리는 식은땀은 코로나 감염 외에도 […]

심근경색 ‘예방’이 무엇보다 우선인 이유

  느닷없이 찾아오는 가슴의 통증을 가볍게 넘겨서는 안 된다. 혹여 이로 인해 돌아올 수 없는 강을 건너게 될 수도 있다. 건강하게 보이는 사람도 하루아침에 거꾸러뜨리는 심근경색, 그 진단과 대처 방법에 대해 미리 아는 것이 중요하다.   심근경색은 심장 근육이 갑자기 혈액을 공급 받지 못해 괴사하는 질환이다. 심장 근육에 혈액을 공급하는 혈관은 관상동맥이다. 관상동맥은 동맥경화증이 가장 많이 발생하는 혈관으로 동맥경화증이 있는 사람은 심근경색, 협심증 등 […]

’당’ 떨어졌을 때 나타나는 신체 경고 7

  건강을 위해 당분 섭취량에 주의해야 한다는 얘기가 많다. 하지만 혈당 수치는 너무 높아도 낮아도 안 된다. 특히 당뇨병 증상이 있는 사람은 혈당 수치를 잘 지켜야 한다.   이와 관련해 건강정보 매체 ‘액티브비트닷컴’이 혈당이 너무 낮을 때 신체에 나타나는 증상 7가지를 소개하며 이런 증상이 있을 때는 과일이나 주스 등으로 당분을 섭취할 것을 권고했다.       1.짜증 초조감과 함께 다른 사람들에게 짜증을 내고 있는 자신을 발견한다면 당분이나 탄수화물 섭취가 […]

불면증치료제, 갱년기 식은땀도 줄여준다(연구)

    불면증·식은땀·안면홍조는 여성 갱년기의 대표적인 증상이다. 갱년기 여성이 불면증 치료제를 먹으면 불면증을 줄이는 데 그치지 않고, 식은땀까지 누그러뜨릴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하버드대 의대 연구 결과에 따르면 불면증 치료제(수면제)인 서보렉산트(성분명)를 복용하면 잠도 잘 자고, 밤중에 잘 흘리는 식은땀도 덜 흘릴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연구팀이 40~65세 여성 56명을 두 그룹으로 나눠 […]

건강한 중년도 조심… 심근경색 증상 및 대처법

  느닷없이 찾아오는 가슴의 통증을 가볍게 넘겨서는 안 된다. 혹여 이로 인해 돌아올 수 없는 강을 건너게 될 수도 있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자료를 토대로 건강하게 보이는 사람도 하루아침에 거꾸러뜨리는 심근경색, 그 진단과 대처 방법에 대해 알아본다.       ◆돌연사 원인 심장에 혈액을 공급하는 심장혈관이 좁아지거나 막혀 심장 근육(심근)에 충분한 혈액 공급이 이루어지지 않아 괴사되는 질환을 심근경색이라고 한다.   급성 심근경색의 초기 사망률은 […]

’식은땀’ 난다면 의심해 봐야 할 건강 문제 7

  더워서 흘리는 땀과 달리 식은땀은 큰 더위 없이도 옷이 젖을 정도로 흐르는 땀이다. 이는 건강상 문제가 있다는 단서가 된다. 여성은 폐경기 전후로 호르몬 수치가 급변하면서 식은땀이 난다. 인간생물학연보(Annals of Human Biology)에 실린 논문에 따르면 폐경기 여성의 36%가 식은땀을 경험한다. 만약 폐경이 원인이 아니라면 어떤 이유 때문에 땀이 나는 걸까.       ◆ 심장질환 위험 식은땀이 종종 흐르는 중년층 여성이라면 심혈관계 질환 가능성을 […]

남성과는 다른 여성 심장마비 징후 7

  대개 가슴 통증과 함께 심장마비를 겪는 남성과 달리, 여성은 숨이 가쁘거나 현기증이 나는 등 전조가 다양하다. 전문가들은 “가슴에 코끼리가 앉아 있는 것 같은 심한 고통은 주로 남성에게 발생한다”고 말한다. 심장동맥 질환을 갖고 있는 여성 중 43%는 전혀 고통을 느끼지 않는다.   이렇게 증상이 불명확하기 때문에 여성들은 늦게 응급실을 찾게 된다. 심장마비 발생 3시간 이내에 치료를 받으면 생존율이 23%이지만, 1시간 […]

빙글빙글 도는 어지럼증… ‘이석증’ 원인은?

  어지럼증은 일상생활 중 흔하게 나타나는 증상이다 보니, 대수롭지 않게 여기고 넘어가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머리를 움직일 때마다 세상이 ‘빙글빙글’ 어지럽게 느껴지고, 구토까지 한다면 ‘이석증’일 수 있으므로 병원을 찾아야 한다.   이석증의 정식 명칭은 ‘양성 돌발성 체위성 현훈’으로, 귀 안의 전정기관에 문제가 생기면서 발생하는 질환이다. 귀 안에 있는 전정기관은 평형감각을 담당하는데, 전정기관 안에 있는 미세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