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습도

장마철 건강 지키기 위해선?

    전국에 구름이 많고 밤부터 흐려지겠다. 남서풍의 유입으로 내륙을 중심으로 낮 기온이 30도 이상으로 올라 매우 더울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20-23도, 낮 최고기온은 27-34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에서 ‘보통’일 전망이다. ☞오늘의 건강= 2022년은 건조한 대기로 산불이 많이 난 해다. 이번 주 제주도를 시작으로 ‘가뭄에 단비’같은 장마가 찾아올 전망이다. 장마 기간엔 무더운 여름 공기를 […]

식품 속 방습제 버리지 말고 ‘이렇게’ 해보세요

‘먹지마세요(Do Not Eat)’ 경고문구가 적힌 방습제는 대개 영양제, 건강식품, 김, 다시마 건조식품 등에 들어있다. 무색무취의 구슬 알갱이로 ‘실리카젤(silica gel)’이라 한다. 수분이나 냄새 등을 흡수하여 내용물이 상하는 것을 방지한다. 이 실리카젤 방습제를 버리지 않고 여러 개 모아두면 다방면에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특히 습기 많은 여름철에 더욱 유용하다. 생활 속 실리카젤 활용법 8가지를 소개한다. 물론 어린 […]

흐리거나 습한 날 무릎이 아픈 과학적 이유

    흐리고 비가 오면 온몸이 아프다는 사람이 많다. 비가 오기 전부터 삭신이 쑤신다는 사람도 있어 ‘일기 예보관’ 역할도 한다. 실제 관절염 환자의 92%는 통증이 날씨와 관계가 있으며, 48%는 날씨를 예측할 수 있다고 한다. 이 같은 현상은 주로 여성에게 두드러지게 나타난다.   비만 오면 관절통이 심해지는 이유는 우리 몸이 습도와 기압, 온도 등에 큰 영향을 받기 때문이다. 특히 습기가 많거나 저기압, 고온은 관절의 강직 정도에 이상을 […]

눈에도 건조주의보 발령, 습관만 바꿔도 증상 개선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가 낮부터 차차 맑아질 전망이다. 서울과 경기는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당분간은 일교차가 15도 이상으로 매우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자. 아침 최저기온은 2-11도, 낮 최고기온은 12-22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연일 건조한 날씨에 크고 작은 산불이 발생하고 있다. 건조하면 우리 몸에도 다양한 질병이 발생한다. 봄에 찾아오는 불청객 중 하나가 바로 ‘안구건조증’이다. 증상은 이물감, 충혈, […]

운동 후 지끈지끈… 원인이 과잉운동?

  운동을 하는 도중 갑자기 머리가 아플 때가 있다. 어떻게든 운동으로 극복해보려 하지만 도저히 수그러들지 않는 두통, 원인은 무엇일까.   이런 두통을 두고 ‘운동 두통(exertion headache)‘이라고 한다. 운동과 같은 활발한 신체활동에 의해 촉발되는 두통이다. 운동 두통은 긴장성 두통이나 편두통처럼 잘 알려진 유형의 두통은 아니지만 거의 유사한 수준의 통증이 일어난다. 짧게는 4분, 길게는 48시간동안 이어진다.   이 두통은 운동을 열심히 […]

잘못 파면 ‘큰 탈’… 귀지에 대처하는 방법

  귓구멍에서 고막에 이르는 통로를 외이도라 한다. 여기에 이구선과 피지선 등 분비선이 있고 거기서 황갈색 액체와 피지가 나온다. 이 분비물이 외이도에서 벗겨진 피부 껍질과 뭉쳐 마르면 귀지가 된다.   이런 귀지는 함부로 제거해서는 안 된다. 고막이 다치거나 염증이 생기는 것을 막는 역할을 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귀지를 바르게 제거하는 방법은 무엇일까.       사람마다 얼굴 생김새나 피부색이 다르듯 귀지의 형태와 질감 역시 다르다. 특히 습도에 따라 차이가 […]

겨울은 탈모의 계절? 머리숱 지키려면 이렇게

전국이 맑은 가운데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도, 대전 -3도, 부산 2도 등 전국이 -7도에서 2도 분포를 보이겠다. 낮 최고기온은 7도에서 13도로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에서 보통 수준이겠다. ☞오늘의 건강= 춥고 건조한 겨울에는 두피의 유수분 밸런스가 무너져 탈모가 일어나기 쉽다. 또한 다른 계절에 비해 일조량이 줄어들어 남성 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의 분비가 증가하는 것도 […]

날씨가 우리 건강에 미치는 영향

  화창하고 맑은 날씨를 선호하는 데는 이유가 있다. 활동하기 편한데다 기분이 좋아지고 건강상 이점까지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   기온과 습도가 우리 몸에 미치는 영향은 결코 적지 않다. 기온과 습도가 높은 날이 며칠간 이어지면 짜증스럽고 공격적인 성향이 두드러지게 된다. 뜨겁고 끈적끈적한 사우나 같은 날씨가 불쾌지수를 높이고 수면을 방해해 예민한 상태가 되도록 만들기 때문이다.   심리적 불쾌감만 높아지는 게 아니다. 실질적으로 건강에도 영향을 미친다. 날이 […]

냉방병만 조심? 겨울철 ‘난방병’ 예방법

전국이 맑다가 낮부터 차차 구름이 많아지겠다. 한파 특보는 대부분 해제되겠으나 당분간 평년과 비슷하거나 약간 낮은 온도가 이어지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4∼-2도, 낮 최고기온은 3∼10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다시 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추위를 덜기 위해 겨울철 난방기구 사용은 필수적이지만 만약 난방기구 가동 후 두통, 어지럼증 가슴 답답함 등을 느낀다면 난방병일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밀폐건물증후군’의 일종인 […]

코는 왜 다른 곳보다 ‘출혈’이 잘 일어날까?

  우리 몸에는 여러 신체 부위가 있지만 코는 그중 가장 자주 출혈이 발생하는 부위다. 무릎이나 손가락 등은 물리적인 힘으로 인해 상처가 나서 피가 나지만 코는 다치지 않았을 때도 많은 양의 피가 난다.   왜 코에서만 유독 피가 빈번히 나는 것일까. 코피라 불리는 비(鼻)출혈은 대다수의 사람들이 살아가면서 한 번씩 겪는 일이다. 코는 외부의 공기가 폐로 들어가는 인체의 첫 관문으로 하루에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