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습기

곰팡이로부터 집과 건강 지키려면?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가 내리고 남부 지방을 중심으로 무덥겠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강원 영서·충청권 북부 10∼60㎜, 충청권 남부·제주도·서해5도 5∼30㎜다. 아침 최저기온은 20∼27도, 낮 최고기온은 27∼34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요즘같이 비가 자주 내리면 습도가 부쩍 오른다. 높은 습도는 불쾌감을 자아내기도 하지만 곰팡이가 피고 퍼지기 좋은 환경이므로 대비가 필요하다. 곰팡이는 비염, 천식, 기관지염 등 호흡기 질환과 각종 피부병의 […]

식품 속 방습제 버리지 말고 ‘이렇게’ 해보세요

‘먹지마세요(Do Not Eat)’ 경고문구가 적힌 방습제는 대개 영양제, 건강식품, 김, 다시마 건조식품 등에 들어있다. 무색무취의 구슬 알갱이로 ‘실리카젤(silica gel)’이라 한다. 수분이나 냄새 등을 흡수하여 내용물이 상하는 것을 방지한다. 이 실리카젤 방습제를 버리지 않고 여러 개 모아두면 다방면에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특히 습기 많은 여름철에 더욱 유용하다. 생활 속 실리카젤 활용법 8가지를 소개한다. 물론 어린 […]

“귀 자꾸 쑤시면 안돼요”… 여름철 질환 2가지

  더위를 피해 야외활동이 잦아지는 여름이다. 하지만 야외활동을 즐기다 보면 뜻하지 않은 질병에 걸려 시달리는 경우도 생기게 된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서부지부 자료를 토대로 여름철에 주로 발생하는 질병 두 가지와 이에 대한 대처법을 알아본다.   ◆세균성 외이도염 수영을 하다 귓속에 물이 들어가면 귀가 먹먹해지고 목소리도 이상하게 울려서 들리게 된다. 이는 물이 외이도(바깥귀길)와 고막 사이에 고이면서 고막의 진동을 방해해서 생기는 현상이다.   이럴 때에는 […]

냉장보관보단 실온보관이 좋은 식재료들

7   냉장고 내부 온도는 적어도 4.5℃이하여야 음식을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다. 그 이상 온도가 올라가면 박테리아가 번식하기 쉬워진다. 음식을 보관하려면 따뜻한 온도보단 차가운 온도가 유리하다는 의미다. 그렇다고 해서 모든 식재료가 냉장보관을 필요로 하는 건 아니다.   차가운 온도에 보관할 필요가 없거나 낮은 온도가 오히려 해가 되는 음식들도 있다. 가령 낮은 온도는 과일의 숙성 과정을 방해하고 채소의 세포벽을 파괴해 파삭파삭한 상태를 유도할 […]

주의해야 할 잘못된 귀지 제거 방법 4

  귓속에 쌓인 분비물인 귀지를 제거하는 가장 보편적인 방법은 귀이개나 면봉을 이용해 파내는 것이다. 그런데 귀 후비는 행위 자체가 귀의 건강을 해치고 청각 기능을 손상시키는 원인이 될 수 있다.   귀의 가운데에 위치한 중이에는 이소골이라는 작은 뼈와 고막이 있는데, 이 부분이 특히 다치기 쉽다. 귀의 가장 안쪽에 위치한 달팽이관 역시 두께가 상당히 얇기 때문에 쉽게 […]

“김 속 방습제 버리지 마세요!” 활용팁 8

  영양제를 비롯해 김, 다시마 등 건조식품을 뜯으면 ‘먹지마세요’라는 경고 문구가 적힌 방습제가 들어있다. 무색무취의 구슬 알갱이로 이뤄진 일명 실리카 겔(silica gel)이라고 하는 것이다.   이 방습제는 물이나 냄새 등을 흡수해 식품에 수분이 생겨 내용물이 상하는 것을 방지하는 역할을 한다. 해당 제품을 다 쓴 뒤 혹은 뜯자마자 실리카 겔을 그대로 쓰레기통에 버려지기 일쑤다.   하지만 방습제는 다방면에서 유용하게 […]

칫솔 잘못 보관하면 ‘세균 막대기’ 된다

  칫솔 잘못 보관하면 ‘세균 막대기’ 된다. 대부분의 직장인들은 점심식사 뒤 서랍이나 연필꽂이에서 칫솔을 꺼내고 양치질을 한 뒤 상쾌한 기분으로 오후 업무를 준비한다. 하지만 이들이 느낀 상쾌함만큼 입 속도 깨끗해졌을까.   식사 후 양치질은 입 속에 남아있는 음식 찌꺼기를 없애줄 뿐만 아니라 입 냄새와 충치를 막아주는 효과가 있다. 그러나 제대로 칫솔 관리를 하지 못하면 양치질을 안 하느니만 못한 결과를 얻을 수 […]

항문 주변이 가려운 이유 9

  항문 주변이 가려우면 당황해 어찌할 바를 모르게 된다. 목이나 팔처럼 쉽게 긁을 수 있는 부위가 아니기 때문이다. 병 때문은 아닐까 염려가 되는 부위이기도 하다.   항문 소양증(가려움증)이 있을 때 긁는다고 해서 문제가 해결되는 것 역시 아니다. 오히려 상태가 악화될 수도 있다.   그렇다면 항문과 그 주변이 가려운 이유는 무엇일까. ‘웹 엠디’에 따르면, 여기엔 건강상 […]

이어지는 가을장마…곰팡이 퇴치법

충청권 남부와 남부지방에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제주도에도 오후 한때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다. 아침 예상 최저 기온은 19~25도, 낮 최고 24~31도로 선선한 하루가 되겠다. ☞오늘의 건강= 기상청은 이번 주말을 거쳐 다음 달 초까지 가을장마가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요즘같이 연일 비가 내리고 습도가 높은 날씨는 곰팡이가 생기기 좋다. 곰팡이는 비염, 천식, 기관지염 등 호흡기 질환과 […]

민망하지만 알아야 할 엉덩이 피부 질환 4

  엉덩이와 그 주변 부위가 가렵거나 통증이 생기면 당황스러울 수 있다. 손이나 발처럼 눈을 가까이대고 확인하기 어려운데다가 은밀한 부위라 상담하기도 쉽지 않기 때문이다. ‘프리벤션닷컴’이 엉덩이 부위에서 일어나기 쉬운 증상과 관련 질환을 소개했다.       1. 붉고 가렵고 껍질이 일어난다 이는 곰팡이 감염에 의한 증상일 수 있다. 곰팡이 감염은 운동을 많이 하는 남성들의 발에서 많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