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숨가쁨

자주 숨 가쁘면 ‘이 비타민’ 부족하단 뜻

다른 영양소만큼 많은 관심을 받지는 못하지만 은근히 신경 써야 하는 비타민이 있다. 기초 건강에 중요한 비타민 B12이다. 비타민 B12는 뇌와 신경계 기능을 돕고, 적혈구의 생성 및 유지에 관여하며, 대사과정 및 에너지 생성을 돕는다. 우리 몸은 스스로 비타민 B12를 만들어내지 못하기 때문에 음식이나 보충제로만 섭취할 수 있다. 비타민 B12가 풍부한 음식은 많다. 예를 들어 저지방 우유 […]

무시하면 안 되는 신체 증상 6

  건강을 유지하는 것은 자동차를 관리하는 것과 비슷하다. 자동차에서 삐걱거리는 소리가 나면 무시하고 지나쳐서는 안 된다. 이곳저곳을 점검해 봐야 사고를 사전에 막을 수 있다.   우리 몸에서도 이런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건강 이상 징후가 나타나면 간과하지 말고 잘 살펴봐야 한다. ‘액티브비트닷컴’이 그냥 넘기면 안 되는 건강 이상 증상 6가지를 소개했다.       1. 가슴 통증 […]

심근경색 환자, 가슴통증보다 ‘이것’ 더 심각 (연구)

심근경색이 있는 사람들에게 가슴통증 보다 호흡 이상이 더 심각한 증상인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증상으로 호흡곤란이나 피로를 호소하는 심근경색 환자는 가슴 통증을 주요 증상으로 보이는 환자보다 1년 후 생존율이 더 낮다는 것이다. 포르투갈 브라가병원 파울로 메데이로스 박사팀은 심근경색 증상으로 가장 흔하게 나타나는 가슴통증 외에 숨가쁨, 상복부나 목 통증, 일시적인 의식소실과 같은 비정형적인 증상이 어떤 환자에게서 주로 […]

운동하라고 몸이 보내는 신호 5

  현대를 사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운동할 시간을 좀처럼 내기 힘들다”고 하소연한다. 가까스로 피트니스센터에 등록하더라도 힘든 운동은 하기가 싫고 운동하는 흉내만 내다가 오기 일쑤다.   이러다보면 자신도 모르는 사이 몸매가 엉망이 될 수 있다. 이와 관련해 미국 인터넷 매체 치트시트닷컴이 ‘운동을 제대로 하라’고 몸이 보내는 신호 5가지를 소개했다.       ◆뱃살이 많아졌다 단순히 몸무게만으로는 몸 상태를 평가할 수 없으나 허리 부근에 뱃살이 […]

가볍다고 무시하면 안되는 ‘숨 가쁨’ 증상

  코로나19 확산으로 호흡기 질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예전보다 많은 사람들이 가벼운 기침이나 숨가쁨 등 호흡 곤란 증세에 관심을 가지게 됐다.   흔히 숨 가쁨으로 표현되는 호흡곤란(Dyspnea)은 증상이 경미하고 일시적인 것부터 심각하고 오래 지속되는 것 등 범위가 매우 넓다.   그만큼 흔히 발생하는 증상이기도 하다. 미국 클리블랜드 클리닉 센터에 따르면,  센터를 방문하는 4명 중 1명이 […]

남성과는 다른 여성 심장마비 징후 7

  대개 가슴 통증과 함께 심장마비를 겪는 남성과 달리, 여성은 숨이 가쁘거나 현기증이 나는 등 전조가 다양하다. 전문가들은 “가슴에 코끼리가 앉아 있는 것 같은 심한 고통은 주로 남성에게 발생한다”고 말한다. 심장동맥 질환을 갖고 있는 여성 중 43%는 전혀 고통을 느끼지 않는다.   이렇게 증상이 불명확하기 때문에 여성들은 늦게 응급실을 찾게 된다. 심장마비 발생 3시간 이내에 치료를 받으면 생존율이 23%이지만, 1시간 […]

혈전 심해지기 전 나타나는 증상 7

  혈전(피떡)은 혈관이나 심장 속에서 혈액 성분이 국소적으로 응고해서 생기는 응어리를 말한다. 건강한 사람의 혈액은 혈관 속에서 응고하는 일이 없다.   하지만 혈관 내피의 손상이나 염증, 동맥 경화 등에 의한 이상, 혈액의 정체, 응고성이 높아진 경우에 그 국소에서 혈전이 생긴다. 혈전이 생기면 그 부분의 혈관을 좁히거나 또는 막아 혈류를 가로막거나 아주 멈추게 하거나 한다.     […]

불안증 있을 때 우리 몸이 보내는 신호 5

  불안장애는 알아채기 까다로운 질환이다. 짜증이 난다거나 피곤하게 느껴지는 등의 증상이 나타나 대수롭지 않게 넘기기 쉽다.   우리의 감정을 제어하는 뇌는 다른 신체부위와 연결돼 있기 때문에 불안장애는 신체반응으로 발현되기도 한다. 불안장애가 있을 때 우리 몸이 보편적으로 보내는 신호들은 아래와 같다. 이러한 상태가 지속적으로 반복될 때는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의 상담을 받아보는 것이 좋다.       ◆ […]

코로나19… 가볍고, 심하고 차이나는 이유는?

  잭 앨러드(25)는 정말 건강한 젊은이였다. 앨러드는 미국대표선수를 지낸 뉴욕 맨해튼의 뱅크오브아메리카 소속의 라크로스 선수다.   그런 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린 뒤 며칠 만에 혼수상태에 빠졌고 산소 호흡기를 단 채 실험적 치료를 기다리고 있다.   현재 코로나19로 인해 벌어지고 있는 상황을 보면 앨러드와 같은 경우는 이례적이지가 않다. 코로나19가 노인이나 기저질환이 있는 사람들에게 치명적일뿐만 아니라 건강한 젊은이들도 심각한 […]

“혈전 있다” 알리는 신체 증상 7

  피떡으로도 불리는 혈전은 혈관이나 심장 속에서 혈액 성분이 국소적으로 응고해서 생기는 응어리를 말한다. 건강한 사람의 혈액은 혈관 속에서 응고하는 일이 없다.   하지만 혈관 내피의 손상이나 염증, 동맥 경화 등에 의한 이상, 혈액의 정체, 응고성이 높아진 경우에 그 국소에서 혈전이 생긴다. 혈전이 생기면 그 부분의 혈관을 좁히거나 또는 막아 혈류를 가로막거나 아주 멈추게 하거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