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수분

제철 오이, 먹으면 좋은 이유 5

오이가 제철이다. 더미로 구입해 오이지나 소박이를 담가도 좋고, 한두 개만 사다가 무치거나 샐러드에 넣어 먹어도 맛있다. 오이는 너무 굵지 않고 모양이 길쭉한 놈으로 고를 것. 꼭지는 싱싱하고 과육은 단단해야 한다. 보관할 때는 하나씩 신문지로 둘둘 말아 냉장고에 넣는다. 이때 꼭지가 위로 가도록 세워 보관하면 열흘까지 두고 먹을 수 있다. 오이는 어디에 좋을까? 미국 ‘잇디스낫댓’이 소개했다. […]

천일염은 정제염보다 건강에 좋을까?

천일염은 바닷물을 염전에 가둔 후 햇볕과 바람으로 수분을 증발시켜 만드는 소금이다. 정제염은 바닷물에서 불순물을 제거한 뒤 끓여 만든 소금이다. 재제염은 천일염을 다시 물에 녹여 불순물을 제거하는 식으로 만드는데 흔히 꽃소금이라고 부른다. 모두 바닷물이 원료다. 소금은 생명 유지에 필수적이지만, 너무 많이 먹으면 당뇨, 골다공증, 고혈압, 뇌졸중을 유발할 수 있다. 소금 속 나트륨 성분 탓이다. 그래서 보건당국은 […]

체중감량 위해 40대에 탄수화물 끊기.. 근육은?

  다이어트를 시작하면 밥, 면, 빵 등 탄수화물 음식을 끊는 사람이 있다. 줄이는 게 아니라 아예 먹지 않는 것이다. 물론 채소, 과일에도 탄수화물이 들어 있지만, 양이 부족할 수 있다. 몸에는 이상이 없을까? 40대에 시작한 다이어트에 대해 알아보자. ◆ 40대에 탄수화물 끊기… 엎친 데 덮친 격 왜? 40대에는 근육이 자연적으로 줄어드는 나이다. 음식에 신경 안 쓰고 […]

순두부vs연두부, 둘다 푸딩 같은데 뭐가 다를까?

단백질이 풍부한데다 칼로리가 높지 않아 다이어트에도 좋은 두부는 요리에 두루두루 쓰인다. 마트 진열대를 보면 순두부와 연두부는 나란히 자리하고 있다. 둘다 말랑말랑 부드러운 푸딩 같은 식감인데, 왜 이름도 가격도 다른 걸까? 우리가 흔히 먹는 모두부는 콩물에 응고제를 넣은 후 누름돌로 눌러서 수분이 많이 빠져나가 식감이 단단한 편이다. 찌개용과 부침용으로 구분되는데, 찌개용 두부가 식감이 부드럽고 부침용은 더 […]

‘소변’으로 알 수 있는 나의 건강 상태는?

소변은 내 몸의 건강 상태를 파악할 수 있는 바로미터라고 할 수 있다. 소변에 몸의 구석구석을 거친 각종 물질이 남아 있을 수 있기 때문이다. 소변 색이 진하면 몸속에서 수분이 부족하다는 신호일 수 있다. 그것보다 더 중요한 것이 병이 있는지 여부이다. ◆  당뇨병만 판단?…  흔한 소변검사가 중요한 이유 소변은 온 몸을 돈 피가 신장(콩팥)을 거치면서 혈액 속의 […]

숙취해소 돕는 vs 방해하는 음식

방역 완화, 가족 모임, 미뤘던 회식 등 술자리가 늘어나고 있다. 즐거움만 가득하면 좋겠지만 다음날 아침 숙취는 지독하다. 두통을 시작으로 구토, 위장장애까지 발생하는데… 숙취는 알코올 분해 과정에서 생기는 ‘아세트알데히드’란 독성물질에 의해 발생한다. 다음날 섭취하는 음식이 숙취에 영향을 미친다. 빠른 컨디션 회복을 위해 먹어야 할 음식은 무엇일까? ◆ 해장국이 당길 땐? 콩나물 콩나물은 아스파라긴산이 풍부하다. 이는 숙취 […]

제철 음식 ‘참외’에 무슨 일이? 몸의 변화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은 다른 지역 농산물을 유명 지역산으로 속여 판 30개 업체를 적발했다고 11일 밝혔다. 3월 21일부터 40일 동안 국내 원산지 표시를 점검한 결과다. 시금치(6곳), 돼지고기(4곳), 마늘(4곳), 참외(3곳), 쌀(3곳), 양파(2곳). 한우(2곳), 딸기(1곳) 등의 판매업자가  적발됐다. 대부분 소비자들이 많이 찾는 제철 음식들이다. ◆ 국내 농산물도 원산지 살펴야… ‘유명 지역 산’으로 거짓 표기 이번에 적발된 업종은 유통업체(17곳), 일반음식점(6), […]

근육통이 알려주는 신체 이상 신호…완화에 좋은 식품

근육은 신체가 어떤 상태인지 파악하는 데 도움이 된다. 근육통이 발생하면 운동의 과해서 그런지 아니면 부상이 있어서인지 점검을 하게 된다. 하지만 예기치 않은 근육 경련이나 심한 통증은 진단을 받아보기 전에는 간단하게 이해되지 않는 경우가 많다. 이와 관련해 ‘프리벤션닷컴’, ‘웹 엠디’ 등의 자료를 토대로 근육통을 통해 알 수 있는 몸 상태와 근육 경련을 완화하는데 좋은 식품에 대해 […]

두 가지의 ‘식이섬유’, 어떻게 먹어야 유익할까

    섬유질이 풍부한 음식을 먹는 게 좋단 건 누구나 잘 아는 사실이다. 그런데 식이섬유는 종류가 두 가지란 점은 잘 모르는 사람들이 많다. 식이섬유는 물에 녹는 수용성과 물에 녹지 않는 불용성으로 나뉜다. 한 음식에 두 종류의 식이섬유가 모두 들어있을 수는 있지만 각기 하는 역할은 다르다. 두 식이섬유의 차이점은 무엇이고, 어떻게 먹어야 건강에 유익할까.         ◆ 불용성 식이섬유란? 사람들이 일반적으로 섬유질이라고 […]

아침 물 한 잔이 주는 가장 중요한 몸의 변화

  아침 기상 직후 마시는 물의 건강효과는 잘 알려져 있다. 어쩌면 목숨까지 살리는 ‘생명수’ 역할을 할 수도 있다. 아침 공복에 가장 먼저 입속에 들어가는 것은 맹물이어야 한다. 커피, 담배는 안 된다. 왜 그럴까? 다시 물의 건강효과에 대해 알아보자. ◆ 중년·노년의 ‘돌연사’ 위험 예방… 아침에 왜 혈관질환 악화될까? 아침은 갑자기 사망하는 돌연사 위험이 높은 시간이다. 혈관질환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