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세척

[헬스픽]나도 모르게 건강 해치는 생활 습관 6가지

  평소 건강 관리에 철저하다고 자부하는 사람도 실수할 때가 있는 법. 일상에서 쉽게 저지르는 건강을 해치는 ‘나쁜’습관을 알아보자. ◆ 식사 직후 양치질 충치를 예방하기 위해 식사 후 양치해야 하는 것은 맞지만, 바로 양치질을 할 필요는 없다. 오히려 산성식품 섭취 후에 바로 양치하면 치아 에나멜을 손상시킬 수 있어 피해야 한다. 새콤한 맛의 산성 식품이나 탄산수, 소다 […]

천연 세척제가 대세, 과탄산소다와 구연산 활용법

  화학 세제의 부작용에 대한 우려 때문에 천연 세제를 사용하는 사람이 늘고 있다. 직접 섭취하는 과일과 채소부터 세탁, 화장실 청소까지 천연 세척제로 가능하다. 요리에 필수인 소금과 식초부터 주방 서랍에 잠자고 있는 베이킹 소다와 구연산, 과탄산 소다도 활용해 보자. ◆ 식초 음식에 활용하는 식초는 소금과 함께 가장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천연 세척제로 꼽힌다. 과일이나 채소를 […]

헬스클럽서 병 옮지 않는 방법

  운동 전에도 손 씻어야 헬스클럽이나 체육관을 자주 다니면서 운동을 하면 건강에 대한 자신감이 생긴다. 건강차 찾은 헬스클럽에서 자칫 방심하면 감기나 코로나등 전염병에 걸릴 수도 있다.   헬스클럽은 많은 사람들이 모여 있는 공간인 만큼 감기가 전염되기 쉽다. 운동 때문에 가빠진 호흡을 타고 체내 세균이 배출되고, 운동기구에는 땀에서 나온 분비물이 옮겨 붙게 된다. 다른 사람의 세균이나 이물질이 쉽게 유입될 수 있어 자칫하면 병을 […]

흉터 최소화… 휴가지 아이 상처 대응법

  아이가 걸음마를 시작하면 귀여움이 폭발한다. 부모의 즐거움은 아이가 넘어지기라도 하면 공포로 변한다. 마음 편해야 할 여름 휴가지에서도 방심은 금물. 금지옥엽 늦둥이를 둔 부모라면 더욱 그렇다. 휴가계획을 짤 때도 아이의 응급상황에 대한 대비책을 미리 그려놓을 필요가 있다.   이종희 삼성서울병원 피부과 교수는 “아이가 다쳤을 때 초기에 잘못 대응하거나 처치가 늦어 2차 감염, 흉터 등으로 병원에 오는 경우가 의외로 많다”고 했다. […]

요리에만 쓰이는 베이킹소다? 활용도 만점의 살림 필수품!

    태풍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오후부터 비가 그친 지역에서는 일 최고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매우 더울 전망이니 온열질환에 걸리지 않도록 주의하자. 아침 최저기온은 24-27도, 낮 최고기온은 30-33도가 되겠다. 전국적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일 전망이다. ☞오늘의 건강= 베이킹소다는 주로 제과·제빵에 쓰이며 반죽을 부풀리는 데 쓰인다. 베이킹소다의 활용도는 이외에도 무궁무진하다. 오염물질을 쉽게 제거하고 […]

달콤한 포도 고르는 법…세척과 보관은?

구하기 쉽고 먹기도 편한 과일, 포도에는 비타민과 함께 레스베라트롤 등 항산화 물질이 풍부하다. 종류가 다양한 것도 장점. 과일 코너에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많이 재배되는 품종인 캠벨 얼리, 예로부터 달고 씨가 적어 사랑을 받았던 거봉, 높은 가격에도 불구하고 근래 인기가 높은 샤인 머스캣 등 색깔도 다르고 크기도 각각인 포도가 저마다 자리를 차지하고 있다. 어떤 포도가 달콤하고 맛있을까? […]

5번 이상 씻지 않은 컵, 그대로 사용하면 어떤 일이?

  사무실 책상이나 침실용 탁자는 자신이 자주 쓰는 컵을 놓는 장소다. 이 같은 공간에 항상 컵을 두는 생활을 한다면 그 만큼 물을 자주 마신다는 의미다. 물을 가까이 두는 생활을 한다는 건 건강한 일이다. 일반적으로 권장되는 하루 8컵의 물을 마신다면 더더욱 환영할 일이다. 그런데 이렇게 5번 이상 수차례 물을 마시는 동안 단 한 차례도 컵을 씻지 않는다면 어떤 일이 […]

건강에 유익한 채소, 과일 안전하게 먹는 방법 4

  채소를 먹는 것은 몸에 좋다. 그러나 채소 섭취의 유일한 걱정거리는 채소를 익히지 않은 채로 먹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다. 오염 가능성이 있는 채소를 날것으로 먹으면 세균에 감염되거나 기생충이 생길 수 있다.   몇 해 전 유럽을 강타한 장출혈성 대장균 감염증도 깨끗하지 않은 채소를 통해 사람에게 옮은 것이다. 물론 기생충이나 대장균의 위험이 실제보다 과장됐다는 평가도 적지 않다. 하지만 깨끗한 채소를 먹는 것이 […]

과일부터 봄나물, 걱정되는 잔류농약… 안전하게 먹는 법은?

전국이 대체로 맑다가 밤부터 구름이 많아져 흐릴 전망이다. 일부 경기 내륙은 아침 기온이 영하까지 떨어지겠다. 일교차가 15도 내외로 매우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자. 아침 최저기온은 –1~9도, 낮 최고기온은 11~23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3월이 시작되며 봄나물을 접하는 일이 많아졌다. 자연에서 채취되는 봄나물은 잔류농약 위험성이 더 커 세척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또, 평소 과일을 물로만 가볍게 씻어 먹었다면 […]

생활 속 다양한 식초 활용법 4

  식초는 독특한 특유의 향을 가진 신 맛의 액체로 술에서 탄생한 발효식품이자 조미료다. 역사로 따지면 소금 다음으로 오래되었을 것으로 추정되며 음료로서의 역사도 대단히 오래된 식품이다.   특히 소금은 자연발생적으로 얻어진 산물이지만 식초는 술이 만들어진 다음에 초산 발효 과정을 거쳐 만들어진 발효식품이기에 의미가 있다. 식초는 알코올을 먹고 사는 초산균에 의해 생성되고 술에서 만들어지는 특성 때문에 세계 각국을 대표하는 명주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