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불혹 넘겼다면 멀리해야 할 음식 5

스무 살 때는 한밤중에 라면을 끓여 밥 한 공기까지 말아 먹고도 속이 끄떡없었다. 체중에도 변화가 없었다. 마흔 살이 넘으면 상황이 달라진다. 그간 무심히 살던 사람이라도 섭식에 신경을 써야 한다. 안 그랬다간 배둘레부터 시작해서 무섭게 살이 찔 수 있다. 심장병, 고혈압, 당뇨병 같은 만성 질환을 얻을 위험도 높아진다. 과일과 채소, 통곡물, 지방이 풍부한 생선을 챙겨 먹어야 […]

체중 감량 위해 유산소 운동만? 근력 운동도 해야 하는 이유

체중 감량에는 유산소 운동이 효과적이라는 것은 널리 알려져 있다. 그래서 날이면 날마다 똑같은 운동만 반복하는 사람들이 있다. 새로운 연구 리뷰에서는 유산소 운동을 할 수 없거나 싫증이 난 경우 역기를 드는 것도 체중 감소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을 발견했다. 구체적으로, 체중 조절을 촉진하기 위해서는 저항력 운동과 칼로리 섭취 감소를 병행할 것을 권장했다. 호주 에디스코완대 연구팀에 […]

‘이것’ 못 하면 체중 감량 멀어진다 (연구)

잠을 충분히 잘 자지 못하면 체중감량에 실패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4일~7일(현지시간) 프랑스 마스트리히에서 열리고 있는 유럽비만학회(ECO)에서 발표된 덴마크 코펜하겐대 연구진의 시험을 토대로 영국 가디언이 4일 보도한 내용이다. 코펜하겐대 시그네 토레코프 교수진이 이끄는 연구진은 18세~65세 비만성인 195명에게 8주간 매우 낮은 칼로리(하루 800kcal)의 식단을 제공해 몸무게를 평균 12% 줄인 뒤 1년간 수면 시간과 수면의 질, 체질량지수(BMI)를 […]

뱃살 빼는 데 제일 좋은 채소는?

살을 빼는 건 언제나 어려운 일. 그중에도 뱃살을 빼는 건 지난하기로 악명이 높다. 복강의 장기 내부나 장기와 장기 사이의 공간에 축적된 내장 지방을 분해하려면 식단을 비롯한 생활 습관 전체에 변화가 필요한 까닭이다. 즉 단백질과 섬유질 섭취를 늘리고 트랜스 지방과 당분 섭취는 줄이는 등 식단을 엄격하게 관리해야 한다. 앉아 있는 시간을 줄이고 규칙적으로 운동을 해야 함은 […]

간헐적 단식, 살 빼는 데 효과 없다고? (연구)

연구 결과는 “없다”로 나왔다. 중국 남방의대와 미국 툴레인대 연구진이 비만 성인남녀 139명을 1년간 관찰했다. 참가자는 두 팀으로 나눠 한 팀은 오전 8시~오후 4시까지만 식사하고 나머지 시간엔 음식을 먹지 않았다. 일종의 간헐적 단식이었다. 나머지 팀은 내키는대로 아무 때나 먹었다. 다만, 두 팀이 먹는 음식의 열량은 같게 유지했다. 여성은 1200~1500칼로리(kcal)였고, 남성은 1500~1800칼로리였다. 일반적인 권장 열량(여성 2000, 남성 […]

운동 어려울 때, 체중 감량 돕는 음식 5

건강을 지키고 체중을 적당하게 유지하는 데는 운동만한 게 없다. 그러나 저마다 사정은 있는 법. 누구는 시간이 없고, 누구는 의지가 약하다. 운동의 중요성을 모두 아는데 정작 꼬박꼬박 하는 사람은 드문 까닭이다. 고맙게도 음식 중에는 (물론 적당량만 먹는다면!) 몸무게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되는 종류가 있다. 어떤 음식일까? 미국 ‘잇디스닷컴’이 정리했다. ◆ 달걀 = 단백질, 비타민 등과 함께 […]

자꾸 불어나는 뱃살, 혹시 ‘쿠싱병’?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10도, 낮 최고기온은 16~24도로 예보됐다.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5도 이상 크게 벌어지겠으니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겠다. ☞오늘의 건강= 매년 4월 8일은 ‘쿠싱병의 날’이다. 쿠싱병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이해와 인식 제고를 돕기 위해 제정됐다. 쿠싱병은 단순 비만과 증상이 비슷해 치료시기를 놓치기 쉽지만 치료가 […]

50대 이상 남성을 위한 체중 감량 전략 12

쉰 살 넘어서 살을 빼는 것은 젊은 시절보다 훨씬 어렵다. 나이 들어 체중 감량을 어렵게 만드는 것은 생물학적 요인과 더불어 예전과 다른 생활습관때문이다. 다시 말해서 자신의 몸을 잘 이해하고 생활습관의 변화를 시도하면 살을 뺄 수도 있다는 얘기다. 나이를 먹는 것은 몸 자체가 달라졌음을 뜻한다. 미국 매사추세츠로웰대 캐서린 터커 교수(영양 역학)는 “나이 들면서 신진대사는 느려지기 시작하고, […]

하루 물 8잔 마셔야?…잘못 알려진 건강 상식 5

건강 정보가 넘쳐나는 세상이다. 제대로 된 지식은 건강한 삶에 도움이 되지만, 어설픈 정보는 오히려 해를 끼칠 수 있다. 미국 건강 매체 ‘웹엠디’가 그럴싸하기에 널리 퍼졌으나, 그릇된 건강 상식을 정리했다. ◆ 살 빼려면 아침 식사? = 아침을 먹으면 허기를 누그러뜨려 아무 때 뭔가 먹으려는 식탐을 줄일 수 있다. 식습관이 엉망인 사람은 체중 감량에 도움이 될 수 […]

“체중 모니터링만 해도 살 안 찐다” (연구)

세계적으로 과체중과 비만인 사람들이 급증하고 있다. 이는 체중 감량이 얼마나 힘든 과제이며 비만을 줄이려는 전략이 얼마나 어려운 목표인지 보여주는 증거다. 미국 건강 미디어 ‘메디컬뉴스투데이’에 의하면 새로운 비만연구 실험에서 정기적으로 체중 모니터링 말고는 어떠한 개입도 하지 않은 참여자들이 3년 동안 살이 더 찌지 않았다는 결과가 나았다. 이는 정기적으로 체중 모니터링을 하는 것만으로 비만 예방에 효과적일 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