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살충제

유기농, 건강에 좋을까?

  유기물을 이용한 농업으로 키운 식품이 항산화효과가 뛰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농약 잔여물이 적어 중금속 성분의 수치 또한 낮은 것으로 확인됐다.     유기농 음식이 건강에 좋다는 점은 대부분 소비자들이 막연하게 알고 있지만 정확하게 아는 사람은 드물다. 미국 워싱턴주립대 찰스 벤브룩 교수팀이 유기농 음식에 대한 연구를 했다. 그는 “유기농법으로 재배한 음식은 영양상 이점이 있을 뿐 아니라 카드뮴과 살충제 등에 노출되어 발생하는 위험률을 줄인다”고 말했다.   […]

추운 날씨에 벌레와 이별? 집안 곳곳에 ‘해충’ 숨어들어

  여름에 기승이던 벌레들이 하나 둘씩 사라질 무렵, 뜻밖의 불청객 ‘해충’이 집안에서 발견된다. 추위를 이기지 못하고 사라지리라 생각했는데… 오산이다. 마주치기만 해도 소름이 쫙 돋고, 집안 위생도 걱정된다. 해충과의 전쟁, 현명한 승리 방법은 무엇일까? ◆ 집먼지진드기 건조해진 날씨 탓에 목이 칼칼하고 비염 증상이 도졌다면? 집먼지진드기 때문은 아닌지 살펴야 한다. 알레르기성 비염은 특정 항원에 과민 반응이 일어나 […]

홍수·산불 자연 재해가 피부에도 ‘악영향’

전 세계적으로 홍수, 산불 등 극심한 자연재해의 빈도나 심각성이 피부에 악영향을 준다는 연구나 나왔다. 많은 피부 질환은 기후에 민감하기 때문에 피부 건강에 심각한 위협이 될 것이라는 우려가 이어지고 있다. 미국 밴더빌트대 의료센터 에바 롤링스 파커(Eva Rawlings Parker) 박사 연구팀은 극심한 기상 현상이 피부에 미치는 영향을 문서화 한 200개 정도 기사를 인용한 연구 보고서를 기후변화 및 […]

미래 식량 곤충, ‘이것’부터 먹어 볼까?

  메뚜기 구이를 먹어보았는가. 농촌에서 자란 노년층이라면 가을철 삼삼오오 모여 앉아 구운 메뚜기를 먹은 추억이 있을 듯 하다. 메뚜기를 비롯한 곤충은 최근에 전 세계적으로 미래의  대안 식량으로 주목받고 있다. 유엔식량농업기구(PDF)는 2050년 전 세계 인구가 90억 명이 될 것으로  추산했다. 보고서는 미래에 일어날 사태, 농경지 부족, 어획량 과잉, 기후 변화 및 물 부족으로 인한 식량 부족 […]

말라리아 근절되나? “전환점 다가온다”

한국에선 학질로 불리는 말라리아는 가장 오래된 전염병이자 가장 치명적인 질병이기도 하다. 인류를 오랜 세월 괴롭혀온 이 질병이 어쩌면 퇴치될지도 모르는 전환점을 맞고 있다고 미국의 뉴욕티임스(NYT)가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말라리아는 많은 전문가들이 해결이 가능하다고 보는 얼마 안 되는 건강재앙의 하나다. 최근에는 근절이란 표현까지 나오고 있다. ‘빌 & 멜린다 게이츠 재단’의 말라리아 프로그램 책임자인 필립 웰호프는 “낙관주의 여지가 […]

신진대사 망가뜨리는 습관 3

신진대사(물질대사)는 생물이 몸 밖으로부터 섭취한 영양물질을 몸 안에서 분해하고, 합성하여 생체성분이나 생명 활동에 쓰는 물질이나 에너지를 생성하고 필요하지 않는 물질을 몸 밖으로 내보내는 작용을 말한다.   이런 신진대사는 뭘 먹느냐와 얼마나 자주 운동을 하느냐에 따라 조절되는 것만은 아니다. 체중과는 전혀 관계없어 보이는 일상의 습관이 신진대사를 촉진시킬 수도 있다. 우리 몸속의 지방을 태우는 ‘용광로’가 충분히 뜨겁지 못해 소모시키는 열량이 점점 줄어들면 군살이 […]

임산부 건강 위협, 일상 속 발암물질 (연구)

미국의 많은 임산부들이 암의 위험을 높이고 어린이 발달을 해칠 수 있는 멜라민, 시아누르산, 방향족아민 등과 같은 화학물질에 노출되어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샌프란시스코캘리포니아대(UCSF)와 존스홉킨스블룸버그공중보건대 연구팀에 따르면, 멜라민과 시아누르산은 거의 모든 연구 참여자의 샘플에서 발견됐다. 특히 유색인종과 담배에 더 많이 노출된 여성이 가장 높은 수치로 나타났다. 염료와 색소가 함유된 제품에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4가지 방향족아민 역시 […]

신체 면역체계를 무너뜨리는 7가지 요인

  질병 막으려면 원인 빨리 없애야 면역체계는 외적 위협과 내적 장애에 대한 신체반응을 조절하는 메커니즘이다.이 체제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으면 우리 몸에 각종 질병이 생길 수 있다. 미국 건강 정보 사이트 ‘로데일 뉴스(Rodale News)’가 신체 면역체계를 무너뜨리는 7가지를 꼽았다. .       ◆ 외로움 면역세포는 사회적이다. 미국 오하이오 주립대 연구팀은 친밀한 관계에 대한 걱정은 면역체계를 억누르는 만성적 스트레스요인으로 작용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예전 […]

말 못할 고통, 생리통 악화시키는 3가지 요인

  자궁내막증 위험도 커져 상당수 여성들은 생리 기간 중 산책하거나 앉아있기조차 힘든 경우가 많다. 생리통은 청소년기부터 폐경기까지 수십 년에 걸쳐 여성들이 감당해야 하는 몫이지만 식습관이나 생활방식을 조절하면 통증 강도를 줄일 수 있다.   반면 화학물질을 비롯한 외부 환경 요인, 나쁜 식습관 등은 생리통을 악화시킨다. 이 요인들은 자궁내막증이나 자궁근종의 증상을 더욱 심화시킨다.   자궁내막 조직이 자궁 밖에서 자라는 자궁내막증과 자궁의 평활근에 종양이 생기는 자궁근종은 월경통 및 월경과다 현상을 일으킨다. 미국 […]

휴가철에도 기승인 모기! 현명한 대처법은?

    달콤한 잠을 즐기는 중, 웨엥~하는 소름 끼치는 소리가 귓가에 울린다. 여름의 영원한 불청객 모기다. 잡을 때까지 신경이 쓰여 다시 잠을 취할 수도 없고, 물린 곳은 긁을수록 더욱 가려워 짜증이 난다. 효과적인 모기 대처법은 없을까? ◆ 하찮은 해충 모기? 무서운 2차 감염 모기에 물리면 가려워 느끼는 불편이 크지만, 더 큰 문제는 2차 감염이다. 모기를 […]